goalgoru
5,000+ Views

롯데, 일본기업 논란정리

롯데는 누굽니꽈?

일본입니까? 한국입니까? 둘다말고!

아래의 사진으로

논란을 정리합니다.


롯데는 아무 잘 못 없습니다.
피는 뜨겁고, 팔은 안으로 굽을 뿐... 그것 뿐...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혈혈단신 일본에 건너가 돈 번 뒤에, 허허벌판밖에 없는 한국에 들고와서 한국사람들 월급주고 건물세우고 경제발전에 기여한게 롯데에요.. 한국롯데는 직원도 잘 안잘라서 근속년수 긴 걸로도 유명하죠.. 실제로 싸드때 우리기업 중 제일 많이 피해본게 롯데구요.. 삼성전자 외국인 지분율이 50퍼센트가 넘는데 삼성은 그럼 어느나라 기업일까요? 롯데가 얄미울때가 많긴하지만 그렇다고 애국vs매국 프레임으로 매도당할 정도는 아닌 것 같아요.
그렇지만, 지배구조를 뜯어보자면 결국 일본법인에 최종적으로 귀속 되어있고, 회장이라는 사람은 한국말이 어설프죠. 한국 특유의 재벌이라는 기업집단의 특성을 따져본다면 물론 어느쪽이 덩치가 크고 어느쪽이 돈을 많이 버는지도 중요하겠지만, 오너가 본인을 어느 나라 사람으로 규정하는지 또한 그것 이상으로 중요하다 생각합니다. 예컨데 내가 외국에서 수입의 대부분을 의존하고, 재산을 훨씬 많이 보유하고 있더라도 나는 한국인입니다. 게시물 올리신 분은 어떠신가요? 반면에, 롯데 총수일가 신씨 집안 사람들은 어떨까요? 일본인 어머니를 두고 한국보다 일본에서 훨씬 긴 기간동안 성장하고 생활하고 일해온 사람들인데 한국인이라 할 수 있을까요? 한국 매출과 법인규모가 아무리 커도, 그냥 돈벌이일뿐입니다.
@eastpillar88 마오의 유니폼으로...대신합니다
@goalgoru 맞습니다. 사진 한 컷으로 정리되죠. 저는 오래전부터 이게 왈가왈부 할 거리나 되는지가 참 의문이었습니다. 웃기는게 내가 외국나가서 사업 꾸려서 거기 직원 한 100명 두고 연 매출 한 100억 올린다고 내가 그 나라 사람되는거 아니잖아요? 근데 기레기들은 꼭 그런식으로 비교를 하더란 말이죠. 대가리에 우동사리만 들었으면 좀 겸손히 살던가. 나대기는 오지게 나댈라고 그래 진짜...
96조원 13만명이 4조원 5천명을 먹여살리는건가?
@mirlake 한가지 더 말하자면 님말대로 허허벌판에 발전을 위한 투자였다면 인프라 사업에 뛰어들었겠지만. 일본에서 성공한 껌 사업으로 우리나라에 처음 뛰어들었는데 껌이 과연 그만큼 중요하게 한국 발전에 기여했을까 싶어요. 결국 그냥 이거하면 대박나겠네 돈좀 만지겠네지 이거하면 이나라 발전하고 나도 발전하겠지? 절대 이게 아닙니다
@mirlake 삼성우리나라 지분율은 얼마고 각 나라별 지분율은요? 외국이라는게 우리나라 제외 모든 국가인데... 뭐 그럼 다국적기업이라고 하면 맞는 말일 수는 있음 하지먼 지분율 대부분은 우리나라이며 경영을 좌지우지하는 최고 결정도 우리나라사람이 내리죠 근데 무슨 삼성과 비교하면서 롯데를 한국기업인것처럼 말하세요 허허벌판에 아무것도 없는 한국에 발전을 기여한것 처럼 말하신건데 발전기여가 아니 시장가능성을 보고 자신의 이익을 위해 투자를 한거죠 그것도 그냥 기여로써 투자가 아닌 부동산 구매 및 시장 점유로써 투자... 롯데는 우리나라를 약간 개돼지로 보는 성향이 있는데 애국 매국프레임을 씌울필요는 없지만 그냥 롯데는 한국을 개 호구로 안다는 프레임은 씌울 필요 있을듯
@mandoojoa 저도 롯데와 전혀상관없는 사람이지만 팩트를 적용하는 기준을 맘대로 왔다갔다하는 것에 대해 얘기한거에요. 1. 신동빈 회장은 국적상으로 한국사람입니다. 롯데의 최대지분을 가지고 있구요. 한국억양 어눌한걸로 공격한다면 호사카유지 교수님이 울겠네요. 2. 롯데가 한국을 개호구로 안다는 프레임은 팩트보단 너무 감정기반이네요. 3. 누구나 개인적인 욕심을 동기로 시작하지만 그렇다고 사회에 대한 공여가 없는건 아니죠. 4. 중공업은 자본이 많이 들어서 우리나라 재벌은 거의 내수위주의 가벼운 산업으로 시작했어요. 롯데가 껌판것처럼 현대도 쌀집부터 시작했죠. 5. 롯데가 내수산업만 하는건 아닙니다. 롯데케미칼만해도 영업익이 1조가 넘어요. 6. 내수산업도 경제에 충분한 기여를 합니다. '경제규모=통화량x경제순환속도'인데 속도를 가속시키는 역할을 해요. 늘어난 경제규모의 혜택은 구성원이 공유합니다 7. 무지개도 7개의 색으로만 이루어져있지 않고, 세상도 흑과 백으로만 이루어진건 아닌데 애국 아니면 매국이라는 프레임은 너무 과도하네요. 앞에서 얘기한것처럼 롯데가 얄미운짓도 많이 하지만 우리나라에 좋은 일도 많이 했어요. 앞으로는 더 잘해줬으면 좋겠구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죽음'에 관해 아주 조금이라도 생각하게 만드는 영화들
아서와 클레어, 2017 - 왓챠 자신의 인생, 마지막 여행지를 암스테르담으로 정한 아서는 무작정 여행을 떠난다. 그곳에서 자신의 호텔 옆방에 투숙하던 어딘가 엉뚱하지만 함께 있으면 즐거운 클레어를 만나게 된 아서. 그리고 그들은 암스테르담의 밤길을 따라 함께 여행을 시작하게 되는데.. 미 비포 유, 2016 - 왓챠, 웨이브 6년 동안이나 일하던 카페가 문을 닫는 바람에 백수가 된 루이자(에밀리아 클라크)는 새 직장을 찾던 중 촉망 받던 젊은 사업가였던 전신마비 환자 윌(샘 클라플린)의 6개월 임시 간병인이 된다.  그렇게 둘은 서로의 인생을 향해 차츰 걸어 들어가는데... 노킹 온 헤븐스 도어, 1997 - 왓챠 뇌종양 진단을 받은 마틴과 골수암 말기의 루디는 같은 병실에 입원한다. 단 한번도 바다를 보지 못한 루디를 위해 마틴은 그와 함께 바다로 향하는 생애 마지막 여행을 시작한다. 하지만, 여행을 위해 그들이 훔친 차는 100만 마르크가 들어있는 악당들의 스포츠카였던 것. 행복도 잠시, 악당과 경찰의 추격 속에 그들의 여행은 위태롭게 흘러 가는데… 밀리언 달러 베이비, 2004 - 넷플릭스 딸과의 관계가 소원해진 채 혼자 낡은 체육관을 운영하며 권투 선수들을 키우는 프랭키(클린트 이스트우드)에게 매기(힐러리 스웽크)가 찾아온다. 선수로 키워 달라는 말에 프랭키는 30살이 넘은 여자라는 이유로 매몰차게 거절하지만 매기는 계속 체육관에 와서 연습하길 멈추지 않는다. 선수 때 한쪽 눈을 잃고 지금은 프랭키 체육관의 청소부로 일하며 지내는 스크랩(모건 프리먼)이 조금씩 매기를 돕는다. 매기의 열의에 못이긴 척 프랭키는 트레이너가 되어 ‘모쿠슈라’라는 이름을 붙여주며 함께 경기에 나가며 점점 가까워진다. 씨 인사이드, 2007 - 왓챠, 웨이브 26년 전, 수심을 알 수 없는 바다에서 다이빙을 하다 전신마비자가 된 남자가 있다. 가족들의 헌신적인 뒷바라지 속에 침대에 누워서 오로지 입으로 펜을 잡고 글을 써왔던 그의 소망은 단 하나, 안락사로 세상을 떠나는 것이다. 완벽한 가족, 2019 - 왓챠 두 딸의 엄마, 사랑스러운 아내로서 행복한 삶을 꾸려가던 ‘릴리’ 어느 날, 오직 자기 자신에게 바치는 특별한 인생 플랜을 세우기로 결심한다. 일년 중 가장 반짝거리는 하루, 크리스마스를 앞둔 저녁에 가족들 앞에서 폭탄 선언을 하게 되는데…!  채비, 2007 - 웨이브, 티빙 일곱살 같은 서른살 아들 인규를 24시간 특별 케어(?) 하느라 어느 새 30년 프로 잔소리꾼이 된 엄마 애순 씨는 앞으로 아들과 함께 할 시간이 많지 않음을 알게 된다. 자신이 떠난 후 남겨질 아들을 생각하니 또다시 걱정만 한 가득인 애순 씨는 세상과 어울리며 홀로 살아갈 인규를 위한 그녀만의 특별한 체크 리스트를 작성하고, 잠시 소원했던 첫째 딸 문경과 동네 사람들의 도움을 받으며 빈칸을 하나씩 채워나가기 시작하는데... 몬스터 콜, 2016 - 웨이브, 티빙 기댈 곳 없이 빛을 잃어가던 소년 ‘코너’. 어느 날 밤, ‘코너’의 방으로 상상 속에서만 존재하던 거대한 ‘몬스터’가 찾아온다. ‘코너’는 매일 밤 그를 만나 이야기를 나누면서 외면했던 마음 속 상처들을 마주하게 되는데… 출처 좋은 영화들이 많네요 ㅎㅎㅎ 영감을 얻으시길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