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kiokr
1,000+ Views

[여름 멋쟁이]

분위기 좋은 스타일리쉬한 모델.
여름에도 수트를 입는 진정한 여름 멋쟁이.
저는 아무리 리넨 소재라고해도 입을 자신이 없는데,
여러분은 도전 해보시겠습니까?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비오는날 장마시즌 남자의 코디
안녕하세요! 오늘은 비오는날 입기 좋은 코디를 준비해봤어요! 이제 전국적으로 시작된 장마 시즌으로 앞으로는 당분간 쭉~ 비가 올 예정인데요! 비오는날에도 저희는 예쁘고 멋지게! 스타일링해서 입어보아요 :) 셔츠를 자켓처럼 보통 셔츠를 배바지해서 슬랙스, 코튼팬츠, 데님팬츠와함께 스타일링하여 댄디한 룩을 많이 연출하는데요 저희는 셔츠를 자켓처럼! 스타일링해보도록해요 :) 가벼운 티셔츠와 팬츠 위에 걸쳐주기만하셔도 멋진 데일리룩을 연출할 수 있어요 노타이셔츠 파자마카라, 노카라, 오픈카라 라고 불리우는 셔츠에요 :-) 낙낙한 폭의 셔츠를 입으시고 소매를 롤업해서 스타일링하신다면 더욱 멋스럽게 느껴질 거에요! 린넨셔츠 계절감에 맞는 린넨 소재로 제작된 시원하고 가벼운 셔츠에요 :-) 비가 오는날엔 습기가 높고 찝찝하기 때문에 통풍이 잘 되는 옷을 골라주시는게 중요해요! 땀도나고, 습도 때문에 옷이 몸에 달라붙으면 불쾌할 수 있어요!ㅎㅎ 긴팔티셔츠 비가 오는 날에는 일교차가 심하기 때문에 요렇게 긴팔을 착용해주시면 저녁에는 차가운바람을 피해주고, 감기에 유의할 수 있어요 :) 반팔티셔츠 가볍게 입기 좋은 반팔 티셔츠에요:) 깔끔한 디자인의 반팔티셔츠를! 반바지와 함께 코디해보세요 :-) 반바지는 내게 맞는 핏 때와 장소에 맞는 핏과 컬러감을 셀렉해주시는게 중요해요! 슬림핏, 와이드핏을 골라주셔서 멋지게 스타일해보시길 바랄게요 :) 카라티셔츠 댄디함과 캐주얼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는 패션아이템이죠 올해는 특히나 요 카라티셔츠가 많은 사랑을 받고 있어요 :) 얇고 가벼운 니트 소재로 제작되어 긴바지, 반바지, 청바지 등과 모두 다 잘 어울려서 멋진 스타일링을 연출할 수 있어요! 이렇게 오늘은 비오는날 남자 장마 코디를 준비해봤어요! 비가 많이 오는 장마 덥고, 습도도높고! 옷이 젖고! 기분이 다운 될 수도 있지만! 저희는모두 함께 힘내요! 사랑합니다♥
30,40대 직장인을 위한 댄디스타일의 3가지 추천 여름코디
30대,40대, 그리고 중년 남자분들... 삼복더위에 고생 많으십니다. 코로나로 인하여 자택근무를 하시는 분들은 최고의 직장을 만난 것이지만 특히 정장이나 최소한의 격식을 갖춘 다소 보수적인 직장을 다니시는 분들은 복장 챙겨입으랴, 출근하랴 요즘 완전 죽을 맛이 아닐까 싶네요. 그래도 이왕이면 세련된 여름코디로 직장내 동료나 상사 또는 부하직원이 나를 바라보는 시선은 조금 달라보이지 않을까 감히 상상해 봅니다. 물론 현실적으로 매일 이렇게 챙겨입디는 저도 어려울 것 같습니다.ㅠㅠ 일단 가장 세련되게 보이는 코디중 한가지는 여름이지만 긴소매의 깔끔한 셔츠와 슬랙스로 코디를 해보는 것 입니다. 미쳤어? 여름에 긴소매 입으라고? NO~NO~NO~! 긴팔 셔츠를 입느냐 반팔 셔츠를 입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고 어떤 소재감으로 그리고 카라넥 타입은 어떤 것인지에 따라 여름에 오히려 시원하게 느껴지고 단정한 멋을 연출할 수 있습니다. 그럼 3가지 댄디하고 과하지않게 포인트를 살려주는 코디를 소개해 볼까 합니다. [리넨 스트라이프 셔츠 코디] 약간 여유핏에 건조하고 시원한 리넨코튼 소재. 캐주얼,포멀 둘 다 코디하기 좋은 활용도 높은 아이템. 깔끔한 슬랙스아 코디해 보았는데 어떠신지요? [여름철 댄디한 데일리룩] 스트라이프 셔츠에 가성비 좋은 시원한 소재의 9부 슬랙스. 코디처럼 슬리퍼를 코디해도 좋고, 스니커즈나 로퍼를 활용해도 좋은 깔끔한 느낌의 코디입니다. 어떠세요. 댄디한 데일리룩? [여름엔 역시 시어서커 소재 코디] 여름에 시원한 인기 시어서커 소재로 가볍게 입기 좋은 시어서커 셔츠 코디 입니다. 누구나 입기 좋은 무난한 스타일로, 부담없는 깔끔한 데일리 코디로 추천드립니다. #코디 및 상품출처 - 네이버 '토키오' 검색
여름 백프린팅 추천 티셔츠 10
특히 여름 아이템으로 볼수 있는 티셔츠가 있지요. 바로 뒷면에 프린트가 있는 백프린팅 또는 백그래픽 티셔츠 입니다. 등쪽에 프린트 나염이 있다보니 내 자신은 잘 안보이지만 바로 뒤에 있는 사람은 당신의 등짝을 보며 작품을 감상하고 있지요.ㅎㅎ 즐거움일수도 있고, 뒷담화가 될 수도 있고... 그건 당신의 스타일에 따라~! 아무래도 내 자신에게는 안보이는 티셔츠이다보니 특히 프린트가 크거나 형광 등 색감이 화려하거나 여러 나염형태의 유니크한 남자 티셔츠가 많지만 남여공용, 커플 티셔츠로도 많이 입는 여름 인기 아이템이기도 합니다. 특히 여름 일상복으로도 많이 입지만 휴가,여행,캠핑,해변룩 등으로도 많이 찾는 편 입니다. 이왕이면 이럴때 선택하는 코디는 좀 상쾌한 기분이지요. 이렇게 화려함이나 비주얼해도 뒷면에 있다보니 평소 보수적이거나 베이직한 위주로 코디를 하시는 분들도 1,2벌쯤은 가지고 계실 듯.. 주로 프린트는 안료나염,고무나염,후로킹, 전사나염,발포나염,승화전사,패치 등 어떤 느낌을 살리느냐에 따라 천차만별이고 가격도 다양합니다. 그럼 2020년 S/S 흔치않은 백프린팅 티셔츠 10가지를 추천해 보겠습니다. # 코디자료 및 상품출처 - 네이버검색 '토키오'
남자 왈 "티셔츠만 입었을 뿐인데..."
[토키오 골드파파 레시피] 실리콘 밸리에서 오신 아재인가요?ㅎㅎ 중년남자로서 이런 남자가 가장 부러울때가 있습니다. 티셔츠만 입었을 뿐인데 왠지 스마트해 보이고 간지나는 남자. 물론 이런 베이직안 기본템을 완벽하게 소화할 수 있는 남자는 일단 타고난 금수저 신체적 스펙만이 가능한건지? 30대 or 40대 시절의 스티븐 잡스랄까.. 가만히 살펴보니 확실히 핵심 포인트는 있습니다. 코디는 항상 한.끗.차.이 라고 여겨왔는데 체크로 된 슬랙스를 입고 롤업한 스타일이 그야말로 신의 한수 코디네요. 발목이 살짝 드러난 의도적인(?) 퍼포먼스와 나이키 스니커즈와의 매칭은 작은 느낌으로 센스와 감각이 철철 넘칩니다. 그리고 나이를 마이너스 5살 감가상각 해주는 백팩의 선택은 지금 스타일 가방까지 잘 어울리는 완벽한 선택인 듯 합니다. 왠지 심플하면서도 공부 잘하는 IT쪽에서 일 할것 같은 스마트해 보이는 코디네요. 수염은 덤..ㅎㅎ 미국에 실리콘 밸리가 있다면 대한민국에는 구로 디지털단지가 있습니다~!! 실제 구로 디지털단지에 가보면 이런 노트북 프리랜서를 종종 보게 됩니다. 스타벅스에서 아메리카노 한잔 시켜놓고, LG그램 노트북 켜고 주식차트나 미드 보는 남자분들 가끔 계시죠..ㅎㅎ 스타벅스에서 걸그룹 노래 동영상을 보면 어떻습니까? ★ 그만큼 패션 스타일이 주는 선입견은 참 중요합니다.^^ # 코디자료 및 코디전상품 - 네이버검색 '토키오'
유럽 vs 한국중년 남자의 아재스타일 비교
40대,50대 한국 남자분들은 잘 아실 것 입니다. 여러가지 욕망이 있는데 돈,능력 그리고 젊어지고 싶은 욕망. 젊어지고 싶은 욕망은 곧 젊게 보이고 싶은 외모 또는 스타일이라고 생각하면 좋을 듯 한데 10,20대들은 스타일에 크게 관계없이 뭐 외모상 딱 봐도 나이차이가 크게 나지않지만 40대,50대 특히 중년이 되면 스타일만으로 누구는 10년은 더 늙어보이고, 누구는 10년은 더 젊어보입니다. 이것이 별것 아닌것 같지만 사람들이 나를 바라보는 시선을 의식할 수 밖에 없는 나이대가 됩니다. 특히 한국 중년들은 너무 일에만 가열차게 30대,40대의 시절을 보내다보니 어느새 스타일,코디와는 무관한 일상속에 금새 늙게보이는(?) 남성분들이 많이 계시죠. 슬프네요..ㅠㅠ 어찌됐건 특유의 한국 중년남성들의 스타일이 있습니다. 댄디한 복장의 코디를 할 때 모습인데 일단 좀 정리가 안되고 요란합니다. 그리고 명품 벨트나 구두정도는 하나 해줘야 마무리가 되는.. 한번 사진을 보며 제 생각을 적어볼까 합니다. 우연히 자료검색을 하다가 대표적인 케이스를 보게 되었는데 이 한국 중년 남성분의 피팅사진도 평균범위로 본다면 잘입는 사례입니다. 우연히 자료검색을 하다가 대표적인 케이스를 보게 되었는데 이 한국 중년 남성분의 피팅사진도 평균범위로 본다면 잘입는 사례입니다. 아마도 중년 남성의류 쇼핑몰의 일반인 모델 또는 가게를 운영하시는 오너이신 것 같으신데 전형적인 한국 중년 아재분들의 댄디룩을 대표하는 스타일이죠. 뭐 나쁘진 않습니다. 나름 하나하나의 아이템은 특색있어 보이네요. 1. 자켓은 포켓이 하나 더 있는 가벼운 소재감의 여름 자켓을 선택하셨구요. 2. 반팔 카라티는 좀 젊게 보이시려 했는지 무지 계열보다는 군데군데 리핏 프린트가 있는 카라티 입니다. 여기서부터 좀 조잡해 보이기 시작합니다. 3. 팬츠를 그냥 릴렉스한 그레이톤의 면팬츠를 선택하셨는데 밑단은 보이지않지만 아마 그냥 통일자형 무난한 루즈핏이 아닐까 생각됩니다. 4. 여기서 결정타..! 왜 페라가모 로고가 큰 버클의 명품벨트를 대놓구 보이게 하셨을까요.. 아마 저런 명품을 착용했을때 특유의 보이고 싶은 남자의 욕망이 있는데 이건 꼭 절재해 주셔야 합니다. 그 욕망 때문에 모든 룩이 다 망가져버렸습니다. 카라티도 바지안에 넣어 입어야하고, 색상도 전형적인 가죽 검정 밸트라서 밝은 그레이톤의 면바지와 잘 안어울릴 뿐더러 전체 댄디룩에서 눈에 벨트만 보입니다.ㅠㅠ 외국 자료를 살펴보다가 찾은 스타일 사진인데 물론 외국 아재라고 해서 꼭 이런 스타일만 입는 것은 아닙니다. 그래도 이왕이면 좀 잘 입는 중년남성을 참고해 보는 것이 좋을 것 같아서 이 아재분의 댄디한 스타일을 보겠습니다. 일단 심플하고 깔끔합니다. 그러면서 캐주얼해 보이고 내추럴한 느낌이 20,30대와 큰 차이가 없어 보입니다. 센스있게 맨발의 화이트 스니커즈에 (페이크삭스는 하셨을 듯) 9부 슬랙스는 아이템 선택과 매칭에 있어서 아주 감각이 있습니다. 깔끔한 흰색의 라운드 면 티셔츠에 리넨 계열의 브라운 톤 자켓도 전체적인 배색을 봤을때 포인트로 꽤나 잘 어울립니다. 클러치까지 들고 다니는건 한국 정서에는 좀 중년에게 과한감은 있지만 그래도 아이보리,화이트 계열의 하나의 악세사리 포인트로 들고 다니면 중년 댄디스타일의 마무리에서 완전히 신의 한수가 될수 있습니다. 너무 극과극(?)으로 비교하는 것 아니냐? 물론 신경질도 있을수 있겠지만 일단 신체비율이 같거나 비슷하다는 가정아래 충분히 우리 한국의 중년 남성분들도 이와 같이 좀 감각있는 댄디룩을 할 수 있다는 예제를 보여드리고 싶었습니다. 위 외국중년 남성의 코디를 베이스로 한국의 아이템들로 구성해 보았는데 전체적으로 사이즈는 넉넉한 옷들 입니다. 클러치백까지는 좀 오버스럽기는 하지만 그래도 최대 유사한 코디를 연출하려다보니 넣었습니다. 그럼 각각의 아이템의 구체적인 소개를 해보겠습니다. 한국의 중년 남성분들도 아이템만 잘 선정하고,매칭만 잘 하셔도 충분히 멋지고, 젊어보이는 대한민국의 인싸 중년남성이 되실 수 있습니다. 일선에서 열심히 일하느라 자식들의 위해 가정의 가장으로서 꾸밈이나 멋도 잃은채 가열찬 인생만을 살고 있는 대한민국 중년남성분들께 오늘 하루도 으샤으샤 파이팅입니다~! #코디 및 상품출처 - 네이버 '토키오' 검색
남성들의 부잣집(?)의 상징! 폴로 카라티 코디
남성들의 부잣집(?) 상징 40대,50대 중년의 골드파파분들은 기억나실 것 입니다. 90년대쯤 여름에 폴로,빈폴 카라티 깃을 세워서 입고 거리를 활보하던 남자분들 꽤 많으셨죠. 하지만 걱정이 하나 있었지요. 바로 MONEY...잘 기억은 안나지만 폴로,빈폴 카라티셔츠가 일반 브랜드보다 가격대가 앞도적으로 높았기 때문에 그 브랜드를 입고 다니는 남자는 왠지 좀 부티나는 부자집 아들일거 같은...지금 생각해보면 참 유치한(?) 부러움이었죠.ㅎㅎ 카라티셔츠 왼쪽 가슴에 심플하게 박힌 자수로고가 말타는 기마의 자수는 랄프로렌 폴로이고, 자전거를 타는 신사는 빈폴이었는데 이 2가지 로고 자수를 입고 소개팅을 나가면 뇌피셜이지만 기본적으로 무시는 당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때문에 비싸게 가격주고 구매하기는 부담스럽고 당시가 한창 폴로,빈폴 짝퉁 카라티셔츠가 최고조의 기승을 부렸던 동대문에 가면 1/5 가격쯤에 구매할 수 있었던 기억도 납니다. 그러나 왠지 자수가 촘촘하지 못하거나 살짝 어색한 이유로 짝퉁 입었다고 놀림받던 시절이기도 했지요. 당시 온라인도 없었던 시절이었기에 폴로 카라티를 구매하던 했던 오프라인 루트는 딱 3가지였던 것 같습니다. 1. 백화점 2. 아울렛 (특히 문정동) 3. 동대문,남대문 짝퉁 요즘은 시대가 바뀌어서 폴로,빈폴보다는 라코스테,타미힐피거도 많이 입는 듯 합니다. 특히 젊은층들은 라코스테,타미힐피거 쪽이 많더라구요. 특히 라코스테 카라티는 아주 인기가 폭발적인 듯 합니다. 그래도 아직까지는 중년의 골드파파들에게는 랄프로렌 폴로의 말타는 고로에 대한 압도적인 자부심과 팬심은 변함이 없는 듯 합니다. 폴로 의류가 전부 국내생산? 2010년까지는 두산그룹이 폴로 랄프로렌의 국내 라이센스를 가지고 있어서 당시에는 국내생산도 꽤 많이 했던 것으로 기억합니다. 특히 90년대에는 국내에도 의류생산 인프라가 좋았기 때문에 거의 국내생산이라고 해도 과언은 아니었죠. 라이센스가 끝난 이후로는 본사 상품의 직수입으로만 구성이 됐는데 문제는 사이즈가 외국인 체형으로 생산된 의류이다보니 한국인 체형에는 잘 안맞는 불상사(?)가 생기기 시작하면서 저도 그때부터 아마 폴로쪽은 끊었던 것 같습니다. 요즘 폴로 카라 티셔츠는 어떤가? 그리고 솔직히 저도 솔로때는 폴로나 빈폴 등 좋아하고 많이 입었지만 결혼 후로는 거의 매장조차도 안가게 되더라구요.일선에 적극적으로 돈 벌기 시작하면서 왠지 티셔츠 1장에 10만원을 투자하는 것이 아깝기 시작했다고 할까요? 한번 검색해봤습니다. 요즘 폴로 카라티 가격이나 스타일은 달라졌는지? 가격은 일단 물가가 오른 것을 반영하더라도 139,000원이면 꽤 부담스럽네요. 직수입하는 신세계몰에서 판매하는데 7월 다들 세일하는데 이 품목은 세일도 안하는 가격이네요. 얼마전 오프라인 백화점에서는 폴로 전품목 30% 여름세일시즌 오프였는데 좀 이상하긴 합니다. 폴로에서 카라티에 팬츠까지 구입하면 30만원 정도는 투자해야 할 듯...요즘같은 불경기에는 부담이 크지만 뭐 구매대행 등 해외직구가 많아지고 검색하면 국내에서 병행수입하는 곳도 많아서 제값주고 오리지널로 백화점 매장에서 구매하시는 중년남성이 계신다면 정말 능력자로 인정합니다!!^^ 2020년 폴로 카라티 코디 2가지 1. 첫번째 스타일 코디 캐주얼한 카라티 코디 입니다. 좀 더 릴렉스해 보이고 트랜드를 반영한 코디네요. 전형적인 폴로카라티의 코디는 아니지만 밴딩 조거팬츠와 캐주얼한 스니커즈 그리고 역시 폴로 카라티의 상징은 2버튼 단추를 풀어주고 카라 깃을 세워 입어주셔야 제대로 된 완성이죠!! 비용적으로는 상하의 30만원 정도 예산이 되는 것 같습니다. 좀 부담긴 하네요. 꿩대신 닭이라고 한번 비슷하게 이런 구성으로 코디를 해봤습니다.^^ 2. 두번째 스타일 코디 전형적인 폴로스러운 코디라고 할 수 있겠네요. 단정한 느낌으로 특히 화이트 흰색 카라티는 폴로 카라티셔츠의 메인 시그니쳐 색상이지요. 하의는 진하고 다크한 네이비 색상의 슬랙스로 슬림한 핏이 전체적인 룩을 더욱 심플하고 깔끔하게 느껴집니다. 블랙색상의 단정한 스니커즈를 선택하여 캐주얼한 연출로 마무리를 했습니다. 꿩대신 닭이라고 한번 비슷하게 이런 구성으로 코디를 해봤습니다.^^ 라코스테, 타미힐피거, 빈폴, 헤지스, 헨리코튼 앞서 서두에 40대,50대 중년남자분들이 좋아하는 또는 좋아했던 브랜드들을 잠시 언급했는데 국내 3대 대기업의류 브랜드에 대해서도 언제 얘기해 보도록 하겠습니다. 삼성-빈폴, LG-헤지스, 코오롱-헨리코튼 이 3사의 브랜드는 롯데,신세계,현대 백화점에 오래전부터 붙박이로 입점되어있는 인기 브랜드이지요. 좀 여유가 있다면 올여름 저 브랜드들 카라티 1장씩 저의 드레스룸에 갖추어 보고 싶네요.^^; ★ 코디자료 및 코디전상품 좌표 - 네이버검색 '토키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