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ongkle
10,000+ Views

금요일엔 귀여운 짤을 보는게 인지상정

이번주 너무 더웠죠?
한주동안 열심히 일하느라 노느라 공부하느라 모두모두 고생했어요!
금요일엔 귀여운 짤 보면서 힐링 ♥



















봐조서 고마워용
안녕
7 Comments
Suggested
Recent
보여줘서 고마워용 안녕 ❤
보여줘서 고마워용,too~ 넘나 이뻐요
아빠도 아닌데 아빠미소 하게 해줘서 고마워용 안녕♡
구여운 녀석들 자 보고 갑니다. ㅎㅎ😀
읔!못살아...내심장...!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망할 고양이 저리 치우지 못해!라던 아버지 태세전환 모음
꼬리스토리가 지금의 여동생(말티푸) 입양 계획을 발표했을 때 아버지께서 극구 반대하며 100가지 이유를 드셨습니다. "비위생적이고, 냄새나고, 털 날리고... (중략)" 그리고 지금, 비위생적이고 냄새나며 털 날리는 제 여동생은 아버지께서 매일 옆구리에 끼고 놓아주질 않는데요. 꼬리스토리가 데려가려고 하면 "안 된다"라며 녀석을 더욱 꼬옥 껴안으시곤 합니다. 이처럼 전 세계 아버지들의 태세전환을 모아보았습니다. 01. 고양이는 내 집에 1초도 머물 수 없다 'TV 볼 때도, 일할 때도, 잘 때도 저 둘은 한 몸입니다.' 02. 뿌우 뿌우 '손이 닳도록 빌어도 고양이 입양을 단호하게 거절하던 아버지, 그 아버지가 입으로 '기차 소리'를 내며 박스를 끌고 있어요.' 03. 대형견은 좀 그렇지 않니 '뒤에 기타 보이나요. 개를 위한 노래까지 작곡하신 분입니다.' 04. 고양이 입양할 거면 네가 대신 나가! '제가 고양이를 데려가려고 하면 "벌써?"라고 하십니다.' 05. 내 집에 고양이는 절대 안돼! '고양이에게 침대를 양보하셨습니다.' 06. 개는 냄새나서 안돼 '개는 냄새가 나서 싫다던 아버지를 설득하는 데 3년이 걸렸습니다. 지금은 꼬순내 중독입니다.' 07. 우루루 까꿍? '손녀를 위해 준비한 옷을 결국 개에게 입혔습니다.' 08. 망할 고양이 저리 치우지 못해! '고양이를 입양하던 날, 아버지가 그렇게까지 화내실 줄 몰랐습니다. 그리고 그렇게 고양이를 좋아하시는 줄도 몰랐네요.' 09. 안된다면 안 된다는 줄 알아! '반려동물 용품 코너를 그냥 지나치는 법이 없어요.' 10. 개를 키우는 게 장난인 줄 알아? '뭐. 그렇습니다.' 11. 개는 돼도 고양이는 안 된다 '녀석을 구해줘야 할까요?' P.S 때론 100가지 이유보다 1가지 이유가 중요할 때가 있는 법이죠 :)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no title)
조선 왕조의 기록   제일 단명한 왕은? 17세에 죽은 단종이다.    제일 장수한 왕은? 21대 영조로 83세에 승하, 51년간 재위    장남이 왕위를 계승한 경우는? 7명뿐이다. 문종 단종 연산군 인종 현종 숙종 순종    자녀를 가장 많이 둔 왕은? 3대 태종으로 부인 12명에서 29명(12남 17녀)의 자녀를 두었다.    후손을 못 둔 왕은? 6대 단종, 12대 인종, 20대 경종 27대 순종임금 이다.    안방 출입이 제일 잦았던 왕은? 부인이 12명이었던 3대 태종 부인이 12명이었던 9대 성종    폭정을 한 왕은? 단연, 10대 연산군이다.    제일 선정을 베푼 왕은? 4대 세종대왕    조선조에서 태평성대를 누린 왕은? 사도세자의 아들인 정조대왕이다.    조선조 임금들의 평균 수명은? 47세이다.    조선조 임금들이 단명한 이유는? 가장 좋은 것들만 먹고 마시고 즐겼지만     수많은 후궁들 속에서 과도한 성생활을 하며 보약을 자주 복용 하여 독이 몸에 쌓였고,    일거수일투족을 다른 사람이 모두 대신해 줘 자신이 움직이는 운동이 부족했으며,    임금들의 생활은 흔히 생각했던 것보다 훨씬 고달파서    오전 5시 전후 기상해서 일과를 마치면 밤 11시쯤에나 잠자리에 들었다 한다.     결국 체력이 딸렸다는 것.  18세와 81세의 차이   사랑에 빠지는 18세 욕탕서 빠지는 81세 도로를 폭주하는 18세 도로를 역주행하는 81세 마음이 연약한 18세 온뼈가 연약한 81세 두근거림 안 멈추는 18세 심장질환 안 멈추는 81세 사랑에 숨 막히는 18세 떡 먹다 숨 막히는 81세    수능점수 걱정하는 18세 혈당 혈압치 걱정하는 81세 아직 아무것도 모르는 18세 벌써 아무것도 기억 없는 81세 자기를 찾겠다는 18세 모두가 자기를 찾고 있는 81세 남북통일의 주역이 되고 싶은 18세    남북통일 때까지 만이라도 살고 싶은 81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