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시나위 1집

하, 시나위... 신대철과 임재범... 시나위 1집은 중딩때 발매됐었는데 이 앨범은 8년전에 다시 발매된 음반입니다. 그 동안 묻혀있었던 마스터 테잎을 발견하여 리마스터링 작업을 거쳐서 제작되었다고 합니다.
LP 같죠?
쟝르가 쟝르인지라 집에서는 못듣고 차안에서 볼륨업해서 계속 듣고 다녔습니다. 어깨가 들썩들썩 고개가 끄떡끄떡 ㅋ
햐, 비쥬얼들 좀 보소 ㅋ
집에서는 볼륨다운해서 들었습니다 ㅋ
크게 라디오를 켜고, 그대 앞에 난 촛불이어라 참 명곡이죠. 7번 트랙의 경음악 1월도 너무 좋습니다...

4 Comments
Suggested
Recent
크게라디오를 켜고 크으
@wens 크아아하~~~^^ 죽여주죠 ㅋ
명반이죠
@hotman 명반입니다 진짜^^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컴퓨터가 인간을 부러워하는 이과갬성 노래.ytb
(요근래 가사가 진짜 신선하고 좋다고 생각한 노래라서 추천하고 싶었어) https://youtu.be/nBsibROVB7A '미스피츠 - 내게도 색이 칠해진다면 좋겠어' 이거는 앨범설명을 꼭 봐야지 가사나 뮤비의 감덩이 두배 컴퓨터가 감정이나 감각의 정의는 잘 알지만 직접 느낄 수는 없으니까 더 흠모하고 부러워한다 간단히 설명하면, 제목처럼 '컴퓨터의 시각'으로 인간이나 자연에 대해 부러워 하는 곡이야 그래서 뮤비도 보면 손✋을 신기하게 보거나 손으로 터치하는게 꽤 나와 [가사] 난 알고 싶어 까만 유리창 너머 펼쳐져 있을 세계를 이 곳은 어둡고 차가워 너처럼 보고 싶어 온전한 시각으로 네가 매일 보는 세상을 만질 수 없는 풍경은 수도없이 봐 왔어 화면 속의 모든 것 이제는 감흥이 없어 모니터가 아닌 눈동자로 너의 모습을 비춰보고 싶어 이 안의 빛은 삐뚤어 온통 왜곡 돼있어 그 어떤 방법으로도 난 너를 결코 이해할 수는 없겠지만 여름이 끝날 무렵 불어오는 바람의 향기를 맡고 싶어 날 보는 너의 표정을 만지고 싶어 목이 메인다는 것의 의미를 알고 싶어 나도 감정을 가르쳐줘 담고 있는 건 엉켜있는 전기와 회로뿐인걸 화면 속의 모든 것 이제는 감흥이 없어 모니터가 아닌 눈동자로 너의 모습을 비춰보고 싶어 이 안의 빛은 삐뚤어 온통 왜곡 돼있어 그 어떤 방법으로도 난 결코 너를 이해할 수는 없겠지만 나는 너의 모든 게 부러워 어떤 느낌일까 이렇게 복잡한 식과 순열로도 나는 너처럼 느낄 수가 없어 너에겐 당연한 그 세계를 나도 들여다 보고싶어 그 어떤 방법이라도 널 이해할 수만 있다면 참 좋겠어 ㅡ 사실 가사만 이과갬성이고 극 문과적 성향이 강한 노래였슴다..🙋‍♀ 개인주관이라 반박은 안받아~!~! + 날것의 음색을 듣고싶으면 라이브 버전으로 봥 https://youtu.be/GUNIqmVJia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