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oadst
5,000+ Views

이족보행하다가 딱 걸린 고양이


왜 눈치보고 스윽 고양이인척 하는건데 ㅋㅌ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쳇 봣구나 닝겐..?
앞발도 공손히 모으고 있었으~😁😁🥰🥰
악~~~귀여워 😄😄😽😽
가만히 있어 뽀뽀해줄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우리 집 고양이가 고장 났어요!
꼬리스토리의 컴퓨터는 10년이나 됐는데요. 종종 혼자 삐- 소리를 내거나, 어버버 하면서 블루 스크린이 뜨곤 합니다. 그런데 레딧에는 '우리 집 고양이가 고장 났어요'라는 고양이 집사들의 모임이 있는데요. 카페에 올라온 고양이들의 고장 사례를 살펴보니 제 컴퓨터 증상과 상당히 비슷합니다. 01. 심상치 않아 '안녕하세요. 우리 집 고양이가 오류 난 것 같은데요. 찌찌에서 광선이 나오더니 멈췄습니다. 혹시 재설치 파일 보내주실 분 계시나요?' 02. 언어 설정 '실수로 이탈리아어로 설정했습니다. 영어로 어떻게 바꾸죠?' 03. Config '환경설정에서 뭘 잘못 건드린 것 같아요. 세팅 좀 도와주세요.' 04. 급발진 '큰일 났어요!!! 이상한 소리를 내면서 갑자기 펜 소리가 크게 납니다. 어떡하죠!!!' 05. 레지스트리 파일을 등록해 주세요 '중요 레지스트리 파일 하나가 날아간 것 같습니다. 레지스트리 정보 좀 점검해 주세요.' 06. 버전을 확인해 주세요 'v2.7.8. 버전입니다. 개발자님들 제발 업데이트 좀 제대로 해주세요.' 07. 여어 친구 '<반갑게 인사하기> 프로그램을 깔았는데요. 다 좋은데 표정이 어설프네요. 비추요.' 08. 또또또 '또 바이러스에 감염된 것 같아요. 보안벽 강화. 프로그램 추천 부탁드려요.' 09. 신호가 약해서 '와이파이가 끊겼습니다. 테더링으로 돌리면 데이터 얼마나 나가나요?' 10. 꼬리스토리 구독은 '사랑입니다' P.S 이거이거 심각하구냥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워매 황홀한 것! 마사지 건에 중독된 고양이
과거 큰 사고를 당한 브렛 씨는 종종 올라오는 근육통을 달래기 위해 70달러짜리 마사지 건을 구매했습니다. 그런데 이 마사지 건을 호기심 가득한 눈빛으로 쳐다보는 냥아치가 있었으니. 바로 그의 반려묘 제리입니다. 브렛 씨가 마사지 건을 어깨에 대고 방아쇠를 당기자, 그의 다리를 덮고 있던 이불이 뽈록- 솟아났습니다. 브렛 씨의 다리를 껴안고 자고 있던 제리가 진동을 느낀 것인데요. 조심스럽게 다가온 제리는 눈을 동그랗게 뜨고 브렛 씨와 마사지 건을 번갈아 쳐다보았습니다. 브렛 씨는 콧구멍을 벌렁거리며 자신을 뚫어져라 쳐다보는 제리를 향해 말했습니다. "왜. 너도 마사지 받고 싶어?" 브렛 씨의 여자친구는 제리가 놀랄 거라며 그를 말렸지만, 호기심으로 가득한 제리의 표정은 모험을 원하고 있었고, 브렛 씨는 그 표정을 읽었습니다. 브렛 씨가 마사지 건을 제리의 등에 대고 방아쇠를 당기자, 생전 느껴보지 못한 황홀한 진동이 제리의 온몸을 감쌌습니다. "골골골골-" 그리곤 마사지 건이 내는 소린지, 제리가 내는 소린지 모를 골골송이 흘러나왔죠.  제리가 마사지에 중독된 건 그때부터였습니다.  제리는 틈만 나면 마사지 건이 들어있는 서랍장을 긁었고, 브렛 씨가 마사지 건을 꺼내기라도 하면 발을 뻗어 그의 손을 톡톡 쳤습니다. "나 좀 하자. 넌 그동안 많이 받았잖아." 하지만 브렛 씨가 이내 제리의 성화에 못 이겨 마사지 건을 양보했습니다. 그는 마사지를 즐기는 제리의 영상을 인터넷에 공유하며 말했습니다. "여러분. 이 마사지 건의 효과는 제리가 보장합니다. 언젠간 저도 그 효과를 다시 느껴보고 싶네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