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0ya
10,000+ Views

친구랑 여행갔다가 후회한 썰


둘다 회사다니는데 마침 여름 휴가가 겹쳐서 같이 일본 여행을 가게 됨
친구는 남자친구 있고 나는 남자친구 없음

1

친구도 직장인 나도 직장인 만나서 계획 짜려면 주말이 편한 상황

나 : 언제 시간돼? 여행 이제 얼마 안 남았으니까 주말에 만나서 계획짜자
친구 : 주말엔 안돼 남친 만나야 돼
나 : 하루 안 만나면 안돼?
친구 : 응 주말 내내 오빠 만나야 돼. 평일에 만나

이때 도망쳤어야 됐는데 그냥 주말에 퇴근 후에 만나기로 함
퇴근하고 만나니까 8시 사실상 별 계획 안 짜고 그냥 여행가서 결정하자 하고 헤어짐


2

출반 전에 카톡으로 어디 가고 싶은 곳 있냐고 물어봄

친구 : 아 ㅇㅇ은 꼭 가고 싶어
나 : ㅇㅇ? 거기 중심지랑 떨어져 있는데 거기 가야되는 이유가 있어?
친구 : 응 남친이 기념품 사와달래
나 : ??? 그럼 거기 혼자 갔다와
친구 : 야 여행같이 가는데 어떻게 혼자 가 같이 다녀야지 나 혼자 다니는거 싫어 ㅠㅠ

결국 ㅇㅇ은 안 갔는데 (관광지에서 1시간 넘게 떨어져 있었음)
여행 내내 징징거림 ㅇㅇ 가야되는데 못갔다고


3

나는 여행 갔을 때 삼시세끼 꼭 챙겨먹고 간식도 챙겨 먹는 편이거든
배가 고프던 안 고프던 외국이니까

나 : 점심 뭐 먹을랭
친구 : 너 배고파?? 나는 배 하나도 안 고픈데?? 벌써 배고파?
나 : ㅇㅇ 배 안 고파고 외국이니까 시간되면 먹는거지
친구 : 그럼 하나만 시켜도 돼? 아니 아침 먹은지 몇 시간이나 됐다고 배고파? 신기하다
나 : 어떻게 하나만 시켜? 둘인데??
친구 : 그럼 꼭 먹어야 돼? 돈 아까워 아까 많이 먹었는데 왜 벌써 밥을 먹어? 이상해

이때 2시반이었고 조식 7시-8시 사이에 먹음
중간에 간식 돈 아깝다고 하나도 안 사먹고 내가 사서 예의상 먹을래? 이러면 맛이 궁금하네 이러면서 한입 먹거나 너는 아까 먹었는데 그게 또 들어가?
그렇게 많이 먹으면 살쪄 배 안불러? 계속 이럼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하도 저래서 4박 5일동안 점심 딱 한끼 먹고 나머진 아침 - 저녁만 먹음


4

숙소에 있으면 와이파이로 계속 남자친구랑 통화하고 하루종일 핸드폰으로 남친이랑 카톡하느라 바쁨
하다하다 짜증나서 폰 좀 그만하고 길 좀 찾으라니까

친구 : 왜 남친 없어서 질투나? 너도 남친 사겨


5

내가 길도 다 찾고 음식점도 다 찾고 스케쥴도 다 짜고 너무 짜증나서
야 너도 뭐라도 좀 찾아봐 어디 가고 싶은데나 먹고싶은 곳 없어? 이랬더니
남친한테 전화해서 오빠 ㅇㅇ이가 나 괴롭혀 ㅠ 이러고 있음


6

음식을 하도 안 먹으니까 입맛이 안 맞아서 그러나?해서 친구가 먹고 싶은데로 가자고 계속 얘기함.
초밥 먹고 싶다 그래서 유명한 맛집 찾아서 1시간 넘게 대기해서 들어갔는데
단품으로 제일 싼 초밥 4p시킴
나는 점심도 굶고 간식도 못먹어서 계속 시켰거든

친구 : 무명아 그렇게 먹으면 살쪄 그렇게 많이 들어가?
친구 : 사실 너 여기 오고 싶었던거 아니야? 너가 원해서 온거네


7

여행하다가 갑자기 남자옷 보러가자 그래서 나는 넘 힘드니까 너 혼자 보고 와라 카페 가서 쉬고 있을게 했더니

친구 : 우리 오빠 옷 골라주기 싫어서 그래? 왜그랭 ㅠㅠ 나 혼자있기 싫어
커피 사줄게 같이 가자

이래서 결국에 같이 감
근데 330엔인가? 300엔 짜리 도토루 커피 사주면서 아깝다고
친구가 가고 싶다는데 같이 가줄 수도 있는거 아니냐 하고 엄청 투덜거리더니
지 남친한테는 만엔 넘는거 선물이라면서 사주더라?


8

친구는 일본어 전공자고 일도 일어랑 관련되 일함. 나는 덕질하면서 배운게 끝
근데 일본어 한마디도!! 못하겠다고 외국인이랑 이야기 하기 무섭다 그래서
내가 안되는 일본어로 어찌저찌 이야기 하고 다님
근데 이야기하고 뒤돌아서면

친구 : 너 아까 말한거 문법적으로 잘못된 말인거 알아? 그렇게 말하면 안돼
나 : 그럼 아까 고쳐주지 그랬어
친구 : 아니 의미가 안 통하는건 아닌데 저 사람이 너 이상하게 생각할까봐 하는 말이야
나 : 그럼 다음부터는 너가 말행
친구 : 삐졌어? 나는 그냥 말 이상하게 하면 무시당할까봐 하는 말이었는데
저 사람 니가 말하는 일본어 잘 알아듣지도 못하는 것 같아서 아니면 그냥 영어로 말해


9

귀국하면 자기 남친이 데릴러 올거라고 태워준다고 선심쓰길래
얻어타기 싫어서 엄마한테 이야기했더니 엄마가 데릴러 오기로 함
친구한테 말했더니 알겠다고 하더니 갑자기 나보고 그럼 자기도 얻어타겠다고 함

친구 : 우리오빠 퇴근하고 데릴러 오는거라 피곤해서 걱정했는데 잘됐다
너네 엄마 차 타고 가면 나도 편하고 너도 편하고 오빠도 편하고 다 좋네

??? 우리 엄마도 일하고 오시는데 거기에 걔랑 나느 사는 동네가 다름 같은 서울이여도
엄마한테 말했더니 엄마가 그런걸로 기분 상하지 말라고해서 같이 타고 가게됨

엄마 : (친구)아 ㅇㅇ이랑 여행 재밌게 잘 다녀왔니?
친구 : 어머님 저 ㅇㅇ이한테 엄청 혼났잖아요
엄마 : (당황하심) 왜?
친구 : 아니 자꾸 남친이랑 연락하지 말라고 ㅠㅠ ㅇㅇ이가 남친이 없어서 외로운가봐요
자꾸 짜증내면서 혼났어요 ㅠㅠ

엄마도 내려주더니 쟤랑 연락하지 말라고 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


10

그뒤에 친구들이랑 다 같이 만났는데 여행얘기 나온 때마다 ㅇㅇ이한테 엄청 혼났다고 ㅇㅇ이 여행가면 무섭다고 그럼


이때 여행 이후로 친구랑 같이 여행 안가기로 결심함
여행은 혼자가 최고야


출처 : 더쿠



모야....개빡쵸...

완벽한 손절각 아닌가여!?!?!?!??!?!?!
아니 저런 스타일인거 평소에도 못느꼈나....?????????
분명 평소에도 만나면 맨날 남친얘기만 하고
궁금하지도 않은 남친 tmi 미친듯이 폭발할 타입일 것 같은데 ㅂㄷㅂㄷ
35 Likes
3 Shares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제가 아는 동생이 해준 얘기 인데요. 평상시에 그정도 까지 진상인줄 알면 같이 해외여행 안갔을텐데 밖에 나가서 진면목을 보여주는 친구도 있고, 또 의견이 매번 달라서 싸우게 되는 친구도 있고 그렇더라면서 몇번 데이고 나서 혼자 다닌다고 하더라구요.
왜 친구에요?
저 친구같은 사람들은 금방 헤어지더라 주변에 인간관계도 안좋고
이건 친구랑 여행 간게 문제가 아니라 미친년이랑 간게 문제네
미ㅊ...쳐돌...ㅂㄷㅂㄷ 최소보살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현재 가장 핫한 그림책 작가 3명 (안녕달, 백희나, 이수지)
[안녕달 작가] # 따뜻함 #귀여운 상상력 #다양성을 가진 주인공들 겨울이불 (2023) 눈아이 (2021) 당근유치원 (2020) 수박수영장 (2015) 작가 사진에서도 보았듯이 자신을 노출하지 않고, 익명으로 활동하고 있어. 그 이유는  “작가의 존재감이 두드러지면 독자들의 몰입을 방해할 것 같아 익명으로 활동한다”고 이유를 설명했어. 작품 속에서  휠체어를 탄 아이, 부모의 이혼을 겪은 아이, 아이를 잃은 엄마 등 연약하거나 소외된 존재를 등장시키곤 해. “힘 있고 강한 것보다 힘없고 약한 것에 더 눈길이 간다”는 작가는, 아이들도 이런 존재를 보며 자라야 한다. 사람은 행복한 시간만 보낼 수 없다는 것을 배우고, 연약한 것에 애정을 가질 수 있다는 취지를 밝히기도 했어. “아름다운 것뿐 아니라 그렇지 못한 것도 알아가며 자라는 게 좋지 않을까 생각해요. 그림책에 종종 행복하지 않은 아이들도 그리는 이유입니다.”  [백희나 작가] # 높은 완성도 #독특한 작업기법 #부드러운 색감과 연출 연이와 버들도령 (2022) 구름빵 (2019) 알사탕 (2017) 장수탕 선녀님(2012) 2020년 한국인 최초로 어린이 아스트리드 린드그렌 추모상을 수상했으며, 2022년에는 '달 샤베트'로 보스턴 글로브 혼북 명예상을 수상하기도 했어.  너무너무 유명한 작가이기도 해서 설명은 더 필요 없을 것 같기도 해. "제가 바라는 건 제가 만든 그림책을 0세부터 99세까지 모든 사람들이 볼 수 있는 책이 되는 게 꿈이에요. 하루종일 육아에 지켜서 아이들에게 책을 보여줄 때 숙제를 마감하는 느낌이 아니라 아이와 양육자가 함께 즐기는 시간이 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어요. 아무래도 어른도 양육자도 즐길 수 있는 책이 되지 않았나, 저도 어른이니까 저도 만들면서 즐거워야 하니까요. 제 자신도 만족해야 하니까, 그래서 어른에게도 즐거운 책이 되지 않았나 싶습니다." [이수지 작가] # 글 없는 그림책 #자유로움 #그림책의 모든 가능성 실현 여름이 온다(2021) 강이 (2018) 선 (2017) 파도야 놀자 (2009) 이수지 작가는 아동문학계 노벨상으로 불리는 한스 크리스티안 안데르센상을 수상한 작가야. 그림책에 대해 잘 모르는 사람들도 이수지 작가는 알 정도로 전세계적으로 유명한 작가야! 이수지 작가의 그림책은 글이 없는 게 특징이야. 그만큼 그림에 담는 메세지의 울림이 크기도 해. - 작가님에게 그림책이란 뭔가요? "자유예요. 어떤 그림책은 읽는 데 3분밖에 걸리지 않아요. 그 짧은 시간 동안 책에 몰입했다가 빠져나올 때 어린이든 어른이든 큰 행복과 자유를 느낀다고 봐요. 저는 그림책을 보면서 이야기 속에서 헤엄치는 듯한 기분을 느껴요. 그림을 그릴 때도 마찬가지에요. 그림 작업은 제게 풀어야 할 어려운 문제인 동시에 자유를 선사하는 일이죠." 출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