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less0707
10,000+ Views

물 없이 콩나물 삶는 방법과 무침보다 더 맛있는 콩나물 볶음 만드는 방법

물 없이 콩나물 삶는 방법과 무침보다 더 맛있는 콩나물 볶음 만드는 방법
콩나물무침 많이들 해 드실 텐데요.
오늘은 무침이 지겹거나 별로 안 좋아하시는 분들도 콩나물 맛에 반해 버릴...
콩나물 볶음 만드는 방법과 물 없이 콩나물 맛있고 쉽게 삶는 방법 소개합니다.^^
저녁에 만든 콩나물 볶음인데요.
평소 무침을 해 놓으면 손도 안 대는 남편이...
콩나물 볶음은 먹는 내내 연신 맛있다고 한 접시를 뚝딱 다 비워 내셨네요.^^
그런데 만드는 방법도 매우 간단하니 이웃님들 꼭 만들어 드셔 보셨으면 좋겠네요~
■ 물 없이 콩나물 맛있고 쉽게 삶는 방법
1) 콩나물을 씻어 냄비에 담은 후 진간장 1숟가락 둘러줍니다.
2) 소금 3/1 숟가락 둘러줍니다.
이렇게 미리 간을 하면 나중에 무치거나 볶을 때 따로 소금 간을 하실 필요가 없습니다.
3) 그대로 뚜껑을 닫고 약간 약한 불로 5~6분간 쪄 줍니다.
4) 김이 올라올 때 냄새를 맡아보고 콩나물 비린내가 나지 않고 고소한 향이 올라오면 바로 불을 끕니다.
5) 그대로 5분간 뜸을 들이며 뚜껑을 열지 않고 열기를 식혀줍니다.
※ 저는 콩나물을 찬물에 헹구지 않고 쪄서 그대로 식힌 후 바로 요리를 합니다.
이유는 찬물에 헹구면 콩나물 본연의 수분도 빠지고 향도 날아가기 때문이지요.
그럼 잘 쪄졌는지 뚜껑을 열어 볼게요^^
▼▼▼▼▼
어떤가요? 콩나물이 맛있게 잘 삶아졌지요?^^
또 타는 거 아닌가 싶었던 콩나물에서 오히려 수분이 살짝 나와 물기까지 생긴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 상태로 바로 무침을 해 드셔도 되는데 저는 볶음을 더 좋아해 후다닥 콩나물 볶음을 만들었어요.
■ 무침보다 더 맛있는 콩나물 볶음 만드는 방법
1) 식용유를 넉넉히 두르고 고춧가루 1숟가락과 마늘 반 티를 넣어줍니다.
2) 중간 불로 시작해 열이 오르면 약한 불로 줄인 후 식용유에 고춧가루와 마늘을 섞어가며 2~3분 볶아 고추기름을 만듭니다.
3) 만든 고추기름 위에 콩나물과 채 썬 당근 다진 파나 쪽파를 넣어줍니다.
4) 그리고 고추기름에 콩나물을 재빨리 버무립니다.
5) 콩나물을 버무린 후 참기름 1 큰술과 통깨를 솔솔 뿌려줍니다.
6) 마지막으로 약간 강한 불로 1분간 볶아 접시에 담아냅니다.
어떤 경우 무침을 만들어 놓으면 양념이 콩나물에서 겉돌아 맛이 없는 경우가 있는데요.
이렇게 볶아 낸 콩나물 볶음은 간이 깊게 베어 감칠맛이 좋고 고소하니 저절로 계속 손이 가더군요.
그럼 콩나물무침만 만들어 드시지 마시고 콩나물 볶음 참고하셔서 맛있게 만들어 드세요^^
출처:바바요
6 Comments
Suggested
Recent
감사합니다 :)
@uruniverse 제가 감사하지유~^^ 오늘은 비가 그치고 날씨가 매우 좋네요~ 좋은 날 되시고 화이팅입니다♡♡♡♡♡
앗 저도 콩나물볶음을 좋아해요! 무침은 님 말처럼 맛이 겉돌아서 ㅎㅎ 볶음이 훨씬 간이 잘 베고 고소해서 맛이소더라구요. 만들면 어쩔땐 성공하고 어쩔땐 실패했는데 제대로 된 레시피있으니 해봐야겠네요^^
@luvuml10 그쳐~콩나물볶음 먹다가 무침 먹으면 되게 맛 없더라구요~뭐든 요리는 살짝만 더 정성이 들어가도 맛이 훨씬 좋은거 같아요~ 주말을 맞았는데 행복한 주말되세요~♡^^
@bless0707 이 레시피로 만들어서 방금 점심 먹었어요^^ 너무너무 맛있네요 감사합니다♡ 성공확률이 낮아서 먹고싶어도 잘 안 만들었는데 먹으면서 넘 행복했어요 ㅎㅎ
오~들어만봤지 자세한 레시피는 첨이네요ㅎ 반찬 똑 떨어졌는데 오늘 해봐야.. 오늘 할게 많네요;;; 님 레시피보고 설렁탕깍두기도 담가야하는데;; 저도 신랑도 석박지를 워낙 좋아해서 그건 진짜 오늘 꼭 하려구요ㅋ 감사해요~ 팔로우도 눌렀어요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식당하는 친정엄마에게 배운 식당에서 나오는 오뎅볶음 만드는방법
친정 엄마가 식당을 20년 넘게 운영하고 계시는데요. 맛집으로 소문이 난 식당이기도 해요.^^ 그래서 오늘은 식당을 하고 계시는 친정 엄마에게 직접 배운 오뎅볶음 만드는 비법 소개합니다.^^ 집에서 오뎅볶음을 만들때는 기름에 오뎅을 볶다가 양념을 하게 되는데요. 엄마가 가르쳐 주신 비법은 우리가 평소 알던 요리법과는 완전 다르네요.^^ ■ 그럼 식당에서 나오는 오뎅볶음 함께 만들어 볼게요. 1) 오뎅, 양파, 당근, 대파를 한 입 크기로 썰어 소쿠리에 모두 담아줍니다. ※ 매콤한 걸 좋아하시면 청양고추도 넣어주세요. 2) 고춧가루 1, 간장 1.5, 물엿 1.5, 설탕 반 티, 마늘 반 티, 참기름 1, 후춧가루 조금, 소고기 다시다 티 스푼 하나 넣고 양념장을 만듭니다. ※ 고춧가루를 빼면 간장 오뎅볶음 양념장이 됩니다. 3) 프라이팬에 식용유를 넉넉히 두르고 가장 약한 불을 켜 줍니다. 4) 약한 불을 유지한 채 양념장을 붓고 1~2분 동안 고추기름이 나오도록 바글바글 끓여줍니다. 강한 불로 양념장을 끓이면 고추기름이 금세 타 버리므로 반드시 약한 불을 유지합니다. 5) 양념장 위에 미리 썰어둔 야채와 오뎅을 한 줌 넣어주고요. 6) 양념장에 오뎅을 고루 섞어 딱딱한 오뎅이 부드럽게 볶아지면 식당표 오뎅볶음 금세 완성이네요^^ 그럼 집에서도 식당에서 나오는 오뎅볶음 맛있게 만들어 드세요^^ 출처: 바바요
유어스 볶음짬뽕면
근래에 국물없는 면식수햏 많이 하는것 같네요. https://vin.gl/p/3464401?isrc=copylink 이 아이도 냉동실에 보관해놨다가 꺼냈습니다. 아, 근데 습관이란 것이 참 무서운게 일단 비닐 벗기고 시작 했답니다. 안벗기고 그대로 전자렌지에 들어가야 되는데 ㅡ..ㅡ 어쩔수 있나요 그냥 벗긴 상태로 전자렌지에 돌렸죠. 근데 머 이상한건 없었답니다. 머 첨 먹어보니 비교대상이 없다보니 ㅋ. 그냥 유니짜장면 전자렌지에 돌렸다나온 비주얼과 흡사했습니다. 슥슥슥 비벼줍니다. 딱딱할것 같은 면발들이 자알 풀리더라구요. 어, 부드럽다. 맵거나 짜지 않고 담백하다. 짬뽕 아닌것 같았어요 ㅎ. 유어스 유니짜장처럼 면발도 탱글탱글 했어요. 천일식품 이라는 곳에서 제조하던데 면은 완전 인정^^ 디저트로 추억의 밀키스 한캔. 이거 두번째 산건데 첫번째 산건 중3이 마셨다고 하더라구요 ㅡ..ㅡ https://youtu.be/xoXt2DvNdrk https://youtu.be/KpTORs8SkCA 캬, 사랑해요 밀키스~~~ 아, 저우룬파 형님 근황이 궁금하네요. 잘 지내고 계시는지… https://youtu.be/XefJGhIVcfk 형님 항상 몸조심하세요… 응원합니다… https://youtu.be/rR9kR5szJf0 저우룬파 형님이 밀키스 찍고 왕쭈시엔 누님이 비슷한 시기에 크리미 광고를 찍었던 기억이… 비슷한 맛으로 암바사가 있었는데 한참 먼저 출시됐는데도 실적은 영 신통찮았던 기억이… 아, 음료수 하나에도 이렇게 추억이 방울방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