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 Views

대전 9급공무원이 구청 화장실에 설치한 몰카.jpg

20대 구청 직원이 화장실에 몰카설치했다가 걸림
당장 신상공개하고 파면시켜야 된다고 본다
개소름 ㄷㄷㄷ
5 Comments
Suggested
Recent
초범이고 피해자와 합의했고 깊히 반성하며 재발방지를 약속했으며 거주지가 분명하고 도주의 우려가없어서 불구속입건하고 집유로 풀어줄 생각입니다. 신상공개는 인권침해로 꿈도꾸지마세요. ㅡ고구마 판새ㅡ
요새 구청에 일이 그렇게 없나.....
당연히 파면이죠
이건 빼박 중징계 파면 보장
셀로판지라도 저건 못찾겟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이 시대의 정의보다 불의의 방패가 더 센 이유?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검사입니다. 죄 지은 장모 역시 검사 사위를 두었습니다. 검찰총장과 그 가족들의 비리를 변호한다거나 방패가 되어주는 검사들을 보고 있는 듯합니다. 정의의 이면을 보니 어떻습니까? 죄 지은 여자의 남편이 판사입니다. 판사 부인이 지은 죄를 고백 못하게 판사들이 막아줍니다. 좋습니다. '좋은 게 좋은 거니까' 그런데 '좋은 거 올바른' 선택은 지혜에서 나옵니다. 여기서도 기울어진 저울은 판사 조직의 이면입니다. 죄 지은 대기업들 많이 보았습니다. 판검사 사직 후 재취업하느라 봐줍니다. 변호사 개업 후 월척 고객이라 대기업 편 듭니다. 전관 예우 이면이 이렇습니다. 죄 지은 국회의원 보기도 지겹게 보아왔습니다. 판검사에게 정치 미끼로 길들이고 있습니다. 국민 배를 불려야할 의사당은 지 배만 채우려는 온갖 조직의 로비 장소가 되었습니다. 의사당 이면은 참으로 더럽습니다. 언론이 지은 죄, 잔혹합니다. 암울한 시대가 그리워질 정도입니다. 대중의 주목으로 사회적 영적 형상을 향상시키는데 포기했습니다. 생사람 잡는 혀가 무섭습니다. 악의적 여론 형성이 언론의 이면입니다. 출처: https://www.facebook.com/groups/406185656459197/permalink/9437983293645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