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곰표 밀눈 셰이크
요즘 가볍게 한끼 후닥닥 해치우거나 셰이크로 대체하거나 할때가 종종 있습니다. 그러다보니 전에는 눈에 잘 띄지않던 아이들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하더라구요. 밀눈 셰이크라… 밀눈이란게 그림을 봐도 대충만 이해되길래 한번 찾아봤습니다 ㅎ. 그랬더니 밀눈은 밀알 알갱이 한알에 2%만 있는 핵심 영양소라고 나와 있더라구요. 음, 머 좋은건가 보네요^^ 언박싱해보니 이렇게 들어있더라구요. 음, 전 그러니까 이 아이들을 들어올려 보기전까지도 몰랐습니다. 뭘? 음, 전 이 아이들이 그냥 셰이크 그러니까 파우더인줄로만 알았습니다. 그래서 우유나 두유에 타서 한끼 해결하는건줄 알았습니다. '한잔에' 라는 말에 딱 떠올렸어야 했는데 타먹는 한잔을 이야기하는줄 알았지 뭡니까 ㅋ 쨌든 한번 먹어 아니 마셔봤습니다. 밀눈과 몸에 좋은 여러가지 곡물들이 들어갔으니 물론 몸엔 좋겠죠. 근데 뭐랄까 미숫가루 느낌인데 그것도 진하지 않은 미숫가루 있잖습니까 살짝 밍밍한 그런 맛이었습니다 ㅎ. 한끼라고 하기엔 그렇고 그냥 바쁠때 안먹고 나가는것 보단 잽싸게 한잔 마시고 나가면 그나마 괜찮을것 같았어요. 음, 담에 다시 데려올것 같진 않네요. 집에 우유, 두유랑 단백질 파우더들이 많이 있거든요^^
명절 그 이후
명절이후 사진들~ 기냥 쭉~ 올려볼께요 올해는 정말정말 조금만 하자고 🤣 강조에 또 강조했던 명절 제사상에 올랐던 음식들을 버터 & 마늘 & 소금 맛이 없을래야 없을수가 없는 🤣 또 기분좋아 막창에 맥주 한잔 연휴 내내 술이 🍺🍺🍺 집근처에 생겨서 너무 좋은 카페 쿠키도 케이크도 너무 다 맘에들고 작은 초들도 앙증 커피맛도 좋아서 자주 애용하게될것같아요 명절 연휴에도 문열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연휴 마지막날 상일동 화훼단지 어머님이 국화보러 가신다고 해서 같이 따라갔던 ㅎ 꽃구경도 실컷하고 다육이도 하나 데려왔지요 사랑목이라고 분명 파시는분이 사무실에서도 잘 자라는 엄청 키우기 쉬운 애라고 ...... 영업당해 구입했는데 검색해보니 개복치도 이런 개복치가 없던데여??? 😱 일단 집에 놓고 적응하는것 좀 보려고;; 아직 분갈이도 안했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내 꿈과 희망 바사삭 드뎌 오늘 (9/17) 사진이네요 또 호떡믹스 ㅋㅋㅋㅋㅋㅋ 반죽반죽 오늘은 멀해볼까하다가 저번에 호떡은 생각보다 힘들었거든여;;; (금동이랑 같이하기엔) 그래서 오늘은 피자입니다 재료가 너무 없어서 그냥 치즈 피자로 만들기로 치즈는 여러가지를 섞는게 좋아요 캘리포니아 뮌스터치즈 + 체다 치즈 + 모짜렐라 피자치즈 금동이한테 체다 치즈 찢으라고 했더니 반은 입으로 들어가네요 🤣 호떡 반죽 한통으로 커다란 피자 두개 나왔어요 도우 처럼 동글 납작하게 펴서 스파게티 소스 바르고 치즈 올리고 올리브오일 살짝 뿌려 오븐에 구웠습니다 하나는 소금 뿌리고 하나는 안뿌리고 그냥 굽굽 치즈가 넘쳐흘러서 ㅋㅋㅋㅋㅋ 끝을 조금 먹어봤는데 ㅜㅜ 넘 맛있어요 빠삭 짭짤 이거는 두번째 피자 ㅋㅋㅋ 🍕 << 이렇게 세모모양으로 만들고 싶었는데 ㅋㅋㅋㅋㅋ 아무튼 대성공이에요 끝에 치즈 흐른 부분이 너무 맛있어요 빵 단면은 이렇습니다 ㅎㅎㅎ 알리오올리오 파스타 하나 주문해서 맥주 한잔 마셨습니다 금동이도 자기가 만든 피자라고 아빠한테 한번 먹어보라며 뿌듯해 하더군여 😍 소금(말돈소금) 살짝 뿌린게 더 맛있긴 합니다만 스파게티 소스 랑 치즈가 좀 간간해서 안뿌려도 맛나요 소금 뿌린거는 약간 술안주 느낌이 강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