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0+ Views

초등학교 1학년 점심시간.jpg

애기들 너무 귀여운데 진짜 힘들것같음...
쌤도 어려보이는데 고생하시네
사랑이 없으면 못하는 직업인듯
10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런 좋은 선생님들 참 존경스럽네요
이래서 학급당인원수 줄이고 정식교사 진짜가르치는교사 늘려야 함. 안가르치는 이름만 교사 말고(영양교사, 보간교사 등)
이래서 교육공무원 포함 공무원들에겐 따로 "점심시간"을 부여하지 않고, 8시간 근무후 1시간 "휴게시간"을 부여하여 그냥 그시간에 퇴근할수 있게끔 해줍니다. 그래서 보통 교사는 8출4퇴 가 가능한거구요. 즉 저 모든 상황은 업무시간에 포함되어있는 업무중 하나입니다. 물론 밥 제대로 못먹는건 가끔 서럽습니다.
선생님들 특히 초등학교는 이렇게 인성된 사람들 있어야되. 멋있어요!!!
이래서 선생님응가는 개두안먹는다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합성X) 입에서 불을 뿜는 물고기가 있다?
그렇다! 오늘은 불을 뿜는 물고기에 대해 알아보자! 카디날피쉬 아직까지 알려진게 거의 없는 심해어다.천적이 꽤 많은 녀석인데 크기가 매우 작다보니 적으로부터 몸을 보호할 방어수단조차도 없다. 그렇기 때문에 카디날피쉬는 특이한 방법으로 적에게서 살아남는데 그것이 바로, 입에서 불을 뿜는것이다. 물론 저건 진짜 불이 아니다. 그럼 카디날피쉬의 입에서 나오는 저건 뭘까? 생물학자들이 이 신기한 어류에 대해 연구한 결과 이녀석들의 비밀을 밝혀내는 데 성공했는데 바로 이 괴상하게 생긴것이 카니달피쉬의 비밀이었다. 이건 패충류에 속하는 갑각동물의 일종인데, 몸에서 스스로 빛을 내는 생물발광 갑각동물이다. 이들은 천적이 자신을 삼키면 뱃속에서 생물발광을 이용해 밝은 빛을 내는데,어두운 심해에서 빛을 내면 다른 포식자들에게 "얘 여깄음!빨리 쳐드셈!"이라고 대놓고 위치를 알리는 것이기 때문에 천적 입장에서 패충을 삼키는건 자살행위나 마찬가지다. 그렇기 때문에 대부분의 어류들은 패충을 잡아먹지 않는다. 대신 크기도 작고 방어수단도 없는 카디날피쉬는 이 패충의 생물발광을 오히려 역이용하는데, 눈앞에 천적이 나타나면 이렇게 일부러 패충을 삼킨뒤 뱉어낸다.이러면 패충들은 위협을 받았다 판단해 빛을 내는데 포식자들이 이 빛에 시선이 끌려있는 동안에 카디날피쉬는 빠르게 도망간다. 덕분에 카디날피쉬는 천적으로부터 쉽게 벗어날 수 있다. 생각하는게 우리 빙글러들보다도 영리한것 같다. (출처) 빙글러들은 분발하라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