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1369987
5,000+ Views

의도적이었다?


생활설계사가
한 농부와 보험 계약을 하고 있었다. 
 

전에 혹시...
사고를 당한 적이 있으세요?" 
 

없시유

지난 가을에 소한테 걷어채
갈비뼈 두 대가 부러지고
 

2년 전 여름에는
독사에게 발목을 물린 적이
있긴 하지만." 

 
생활설계사가
고개를 갸우뚱하며 물었다. 

 
아니, 그런 걸...
사고라고 생각하지 않으세요?" 
 

농부가 대답했다. 
 

그건 사고가 아니지유. 

 
그 놈들이...
의도적으로 그랬으니께유.
 
 

목축업자가 수의사에게 조언을 청했다.  
 

우리 집 말이
어떤 때는 제대로 걷다가

어떤 때는 절룩거리는데
어떻게 해야 하지요?“ 

 
수의사가 해답을 내놓았다. 

 
제대로 걸을 때 팔아 버리시오.”  
ㅋㅋㅋ


 
4 Comments
Suggested
Recent
😀😃😄😁😆
오늘은 어린이데이네용~ㅋ 가재인지 게인지 물린남자 너무 웃겨요 ㅋㅋ
그게 사고유~~~🤗🤗😅😅
동물이라 더 재밌네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독일 36년동안 일해본적이 없는 백수의 근황
고등학교 졸업 후 36년간 단 하루도 일해본 적 없는 아르노뒤벨(54)씨, 그는 동일연방정부가 주는 47제곱미터짜리 원룸 아파트와 월 323유로의 실업보조금, 무료 의료보험으로 36년째 살아오고 있다. 아침에 일찍 일어나 진하게 끓인 커피 한 잔으로 하루를 시작하는 그는 8시부터 시작되는 토크쇼와 드라마를 보기 위해서 TV앞에 자리를 잡는다. 점심시간 때쯤 근처 편의점에 가서 (할인마트는 멀다고 안 감) 맥주, 담배, 수프, 개사료 등을 사오기도 하고 토크쇼가 없는 시간대에는 키우는 개를 산책시키기도 한다. 주말에는 근처 카페에서 토스트나 소세지를 먹기도 하고 이웃들을 불러 커피를 마시기도 한다고.. “일하는 사람들을 이해할 수 없어요.. 일 안 하면 이렇게 편한데..” 그는 여자친구가 잔소리를 할까봐 여자친구를 사귀어 본 적도 없다고 한다. 그런데 이 뉴스가 나간 후, 근검하고 부지런한 독일 국민들은 분노를 쏟아내며 정부의 잘못된 복지정책을 비판했고, 결국 그는 끌려가서 위 사진처럼 강제로 일을 시작했다. 하지만 그 후.. 그는 유명인사가 되어 랩퍼로 데뷔 차트 1위를 하고 각종 TV쇼에 출연하는 등 큰 성공을 거둔다......... 사람인생 진짜............. 모를일이다 ㅅㅂ