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비비고 불낙죽

평온한 주말을 보내고 드뎌 아들은 금욜 비대면 개학후 첫등교를 했습니다. 여름방학이 15일이라니 ㅡ..ㅡ 그런데 딸이 음식을 잘못 먹었는지 - 전날 이모집에서 먹었던 회 말곤 특별히 먹은게 없어요. 근데 회는 좋아하고 또 자주 먹었거든요 - 새벽에 자다가 계속 몸을 긁느라고 잠을 설친 모양이더라구요. 아침에 보니 온몸에 두드러기 같은게 올라와 있더라구요. 마침 와입이 쉬는날이라 병원엘 다녀왔어요. 약을 먹고나니 가려운 것도 두드러기도 없어지더라구요. 휴, 다행이다 했어요. 근데 이번에는 첫등교후 학원까지 잘 다녀와서 저녁먹고 잘 자는것 같던 아들이 화장실을 들락날락 하더니 구토, 설사를 하더라구요. 이거 무슨 조환지... 와입이 소화가 안되는것 같아서 소화제를 먹였는데 상태가 더 안좋아진것 같다고 하더라구요. 딸이 괜찮아지는것 같더니 이번엔 아들이 ㅡ..ㅡ 아들은 한참을 화장실에서 나오질 않더니 본인이 너무 힘든지 "아빠, 손 딸줄 알아?" 하더라구요. 하, 이녀석이 많이 안좋긴 안좋은가보다 생각하고 따뜻한 물도 마시게 했다가 탄산수도 마시게 했다가 마사지까지 해줬더니 한결 나아진것 같더라구요. 그런데 오늘 아침 일어나보니 전날 괜찮은듯했던 딸이 다시 두드러기가 더많이 올라왔고 아들은 여전히 속이 좋지 않은것 같더라구요. 키도 덩치도 이제 아빠보다 더 큰 녀석이 비실비실거리더라구요 ㅡ..ㅡ 그래서 아들딸 둘다 오늘은 학교에 보내지 않았답니다. 아들은 잠을 자라고하고 오늘은 제가 딸을 데리고 병원엘 갔습니다. 의사선생님도 의아해 하더라구요. 그러면서 주사를 놔주더라구요. 그러면서 오후에도 안가라앉으면 다시 병원에 오라고 하더라구요... 약사선생님은 또 왔냐며 어제보다 심해진걸 보더니 몇일 더 갈것 같다고 하시더라고요... 딸은 가려운게 없어서 살만은 한지 마트에 가자고 ㅡ..ㅡ 아들 생각나서 마트 간김에 죽을 몇개 사왔어요.
죽이 종류가 참 다양하더라구요. 아침에도 설사를 몇번하고 지쳐서 누워있는 아들에게 죽을 줬더니 웃으면서 "아빠! 맛있어." 하네요. 좀 살아난것 같아서 다행인데 암튼 둘다 걱정이네요. 가리는 음식없이 다 잘먹는 아이들이라 더 그렇네요...
6 Comments
Suggested
Recent
평소에 건강한 아이들이니 금방 회복할거에요 희안하네요 색다른걸 먹은것도 없는데 두드러기라니;;
@mingran2129 안그래도 의사 선생님이 새옷이나 새이불같은걸로 바꾼거 없냐길래 전혀요 그랬어요. 딸은 오늘은 학교 갈수 있다고 새벽같이 일어났는데 어제보다는 덜 하지만 그래도 학교 보내기는 머해서 안보내고 또 병원 가봐야 될것 같아요 ㅡ..ㅡ 병원가서 주사 맞았는데도 왜이렇게 안낫냐고 오늘도 학교 못가는게 서러운지 아침엔 막 울더라구요 ㅠㅠ
@vladimir76 아이구 맴찢 ㅜㅜ
에구.. 아가들이 고생했네요ㅠ 아가들이 고생하면 엄마아빠 맘고생은 덤..ㅠ 글 올리신지 좀 됐으니 이제 괜찮겠죠? 구토에 설사.. 장염증상이 있을때 수분이 너무 많이 빠져 탈수가 올 수 있으니 수분을 많이 섭취 해줘야하는데 그냥 생수보다는 이온음료가 더 나아요. (포카ㄹ스웨ㅌ << 몸속 부족해진 전해질을 보충해줘서 회복에 더 좋더라구요 단 차지않게 실온에 뒀다가 조금씩 자주주세요 그래도 심하면 병원가서 수액을 맞아주는게 좋아요. 코로나땜에 그것도 쉽진않겠지만요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문어숙회가 먹고싶다구?
이제 완전히 컨디션을 회복한 딸이 문어숙회가 먹고싶다고 합니다. 초등 1학년이 말이죠 ㅎ https://vin.gl/p/2827691?isrc=copylink 딸은 지난봄 삼척여행가서 먹었던 문어숙회가 떠올랐나 보더라구요. 하긴 중앙시장에서 사먹었던 문어는 진짜 최고였어요 ㅎ. 마침 마트에 사이즈는 좀 작아도 가격이 착한 문어들이 있더라구요. 문어숙회를 사와서 먹은적은 있지만 해보는건 첨이네요 ㅎ 밀가루로 먼저 세척해주고 다시 굵은 소금으로 한번더 씻어줬습니다. 깨끗해졌네요. 머리도 뒤집어서 깨끗하게 정리해줬습니다. 양파를 같이 넣어줬어요. 문어를 첨부터 투하하지 않고 다리만 살짝살짝 담궜다가 모양이 이쁘게 됐다싶을때 문어를 통째로 투하했습니다. 쩝, 기술이 없어선지 모양이 그리 이쁘진 않네요 ㅋ. 삶고나니 문어가 진짜 작아졌어요 ㅡ..ㅡ ㅋ 역시 양이 ㅡ..ㅡ 딸 혼자서 먹어도 충분하겠는데요^^ 집에서 대충 해먹어도 맛있는데요 ㅎ 문어만으로는 양이 확실히 모자랄것 같아서 오리 소금구이 좀 데려왔어요. 마늘이랑 버섯만 좀 넣어줬어요. 맛있겠죠 ㅎ 좌오리 우문어^^ 와인이 빠질수 없겠죠^^ 와입은 막걸리를 마시겠다고... 저혼자 와인 한병, 와입 혼자 막걸리 한병 마셨답니다 ㅋ 와입이 냉동식품 코너에서 빈대떡을 찾아왔더라구요. 맛있던데요. 아, 요즘 너무 잘 먹는것 같아요 ㅋ
구례? 구래!
2주만에 또 구례 가려구요. 이번엔 하동 들렀다 가려고 합니다. https://vin.gl/p/3575298?isrc=copylink 2주만에 구례가는길에 하동에 잠깐 들렀습니다. 평사리 캠핑장은 현재 운영이 중단됐더라구요. 숙소 들어가는 길에 가오리찜이랑 돼지족탕 테잌아웃하러 읍내 들렀습니다. 아, 근데 동아식당 카드를 안 받더라구요. 지갑에 캐시 없었음 난감할뻔 했어요. 아무리 나이 드신 분이 장사를 한다고해도 카드를 안받는다니 ㅡ..ㅡ 별생각없이 빵사러 목월빵집 갔더니 웨이팅이 ㅡ.,ㅡ 애들이 가오리찜이랑 족탕 안먹는다길래 치킨 한마리 튀겼습니다. 더케이 오랜만... 더케이에 소파랑 테이블 있는거 첨 봤어요. 이불 위생상태가 별로였어요. 바닥도 그렇구요... 베란다에는 매화, 산수유꽃 배경이... 아, 근데 드라이어는 자리를 찾질 못하고 있네요. 와, 가오리찜은 첨인데 괜찮네요. ㅋ 이번엔 박스와인 살도네 실어와서 마셨어요. 와입은 산수유 막걸리 맛보고싶다고... 근데 더케이 옆 지리산온천랜드 앞 세븐일레븐에 갔었는데 산수유 막걸리는 지역특산품이라 카드가 안된다고 하더라구요. 무슨말인지... 결국 캐쉬로 계산... 돼지족탕은 살짝 입에 안맞네요 ㅎ 아이들 먹는 돈 치킨 한입했어요. 제가 좋아하는 참외도 한입했어요. 베란다 풍경... 밤에보니 더 이쁘네요. 스탬프 이뿌죠 ㅋ 소금빵은 그나마 먹을만했는데 목월 시그니처라는 단팥빵은 영 입에 맞지 않더라구요. 넘 기존 빵들에 익숙해져서 그런건가... 배가 넘 불러서 산책하고 왔어요. 구례라서 그런지 산수유 천지... 주말 더케이 만실이더라구요. 저희도 취소된거 겨우 잡아서 왔답니다. 연휴라 그런지 손님들 많더라구요...
서울 아이와 가볼만한곳 능동어린이대공원 서울상상나라
<<서울 아이와 가볼만한곳 능동어린이대공원 서울상상나라>> #서울어린이대공원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봄맞이 비와 눈이 전국적으로 내렸습니다. 봄을 맞아 산뜻하게 청소를 해준 것 같습니다. https://blog.naver.com/homibike/222261647484 오늘 소개할 곳은 서울에 있는 능동 어린이대공원입니다. 요즘 코로나로 인해서 동물원, 식물원은 운영하지 않고 아이들이 즐길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이 있는 서울 상상나라는 운영하고 있었어요. 서울어린이대공원 내 먹거리를 즐길 수 있는 편의점과 식당이 대부분 닫았는데 꿈나루에 있는 카페 자리는 운영하고 있어요. 지금은 쓸쓸한 풍경이지만 목련나무의 털복숭이 꽃봉오리가 한껏 부풀어 오르고 있는 것을 보니 머지 않아 하얀 자태의 꽃을 피울 것입니다. 현재 운영하는 곳 빼고는 주로 숲길을 산책할 수 있는데요. 동물원 둘레길 산책도좋습니다. 봄이오면 풍경이 다르니 봄에 가볼만한곳으로 추천해봅니다. 꽃피는 춘삼월에 서울나들이 다녀오세요.  #서울아이와가볼만한곳 #서울가볼만한곳 #능동어린이대공원 #어린이대공원 #서울상상나라 #동물원 #식물원 #아이와갈만한곳 #어린이체험프로그램 #봄에가볼만한곳 #서울봄나들이 #서울가족나들이 #서울여행지추천 #가족여행지추천 #서울봄에가볼만한곳
이케아 미케 조립하기
이제 초2 올라가는 딸래미가 언제부턴가 책상을 바꿔달라고 하더라구요. 저도 마침 쓸일이 있어 이케아 책상을 보고 있었는데 겸사겸사 간만에 이케아에 갔습니다. 조립치인 제겐 완제품이 아닌 이케아 스탈의 조립식은 좀 난감합니다. 그래서 제가 선택한건 그나마 예전에 조립해봤던 그리고 간단한 튀게 책상. 헐, 재고를 확인하고 왔는데 그새 솔드아웃이라니... 웃긴건 상판은 매진인데 다리는 6개나 남아있더라구요 ㅋ. 직원분한테 물어보니 재고가 얼마 남아있지 않다고 뜰땐 거의 없다고 판단하라고 ㅡ..ㅡ 근데 상판만 따로 구입하시는 분들이 많다는거에 한번더 놀랐어요 ㅎ 딸래미한테 물어보니 이 미케 이쁘다고 하더라구요. 재고도 있어서 일단 데려왔어요. 하, 튀게는 상판, 다리 박스가 분리돼 있어서 몰랐는데 이 미케 - 작은 미케도 있는데 이 아인 위에 있는 사진처럼 2인이 사용해도 될만큼 넓어요. 그래서 딸이 픽한것 같더라구요 - 꽤 무거웠어요. 언박싱 해보니 이유를 알겠더군요. 당연한 이야기지만 내용물이 많네요 ㅡ..ㅡ 나사 종류와 양을 보고 깜놀했어요. 딸래미 책상에 이런게 들어있어서 아주 유용하게 사용했답니다. 아님 한참 헷갈릴뻔 했어요. 근데 과연 이건 뭘까요? 첨보는 아인데 말이죠... 저 ㄱ자 공구 돌릴때 항상 손이 아팠는데 아 이런 아이디어가^^ 손이 하나도 아프지 않았답니다 ㅋ. 다른 의자 조립하는데도 끼워 사용했는데 넘 유용했답니다. 집에 모셔놔야겠어요. 이 자리에 있던 딸래미 책상은 버렸습니다. 아, 이제 겨우 서랍 두개 조립 ㅋ 딸래민 거의 거실에 있는 식탁에서 활동(?)을 하는데 웬일로 본인 책상을 조립한다고하니 옆에서 깔짝대고 있네요. 아, 거의 완성됐네요. 중간에 살짝 헷갈리는 부분이 있어서 좀 버벅됐더니 시간이 꽤 흘렀네요 ㅋ 드디어 완성^^ 딸래미 넘 좋아하네요 ㅋ. 이제 의자를 사야겠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