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조선의 왕 중에서 드물게 후궁에 대한 사랑고백을 글로 남긴 왕
정조가 의빈성씨가 죽고 남긴 글 조선시대에 왕의 의중을 직접 알 수 있는 것도 이례적인 일일 뿐더러 사관의 시선이 아닌 왕이 직접 본인의 의중을, 그것도 후궁에 대한 감정을 직접 글로 남긴 것 자체가 정조 외엔 거의 전무하다고 봐도 될 정도라 함. 이산정조 드라마하던 시절 워커홀릭 정조가 여자만 찾는다고 욕먹었는데 알고 보면 더 심한 사랑꾼이었다고... 아래는 의빈성씨가 죽고 정조가 남긴 글 전문인데 왕이 사랑 고백 직접적으로 하는 거 신선함 아 너의 근본이 굳세어서 갖추고 이루어 빈궁이 되었거늘.. 어찌하여 죽어서 삶을 마치느냐. 지금 이 상황이 참으로 슬프고, 애통하고 불쌍하구나. 평상시 화목하게 지냈건만 네가 나를 떠나 죽고 말았으니 너무 애달프고 슬프다. 네가 다시 살아나서 이승으로 돌아오기를 기대한다. 이 한가지 그리움이 닿아서 네가 굳세게 이룬다면 네가 다시 이승으로 돌아와서 궁으로 올 것이다. 나아가 이를 느끼면 매우 마음이 아프다. 너는 문효세자의 어머니다. 네가 임신해서 낳은 아이가 문효세자이며 나의 후계자다. 세자는 이미 두살때 글을 깨우쳤다. 너의 근본이 단단해서 임신을 했는데 아이를 낳지 못하고 죽었다. 문효세자가 죽은 후 셋째가 되어 다시 우리 곁으로 올 줄 알았건만 하늘과 땅은 오히려 사이를 더 떨어뜨려 놓았다. 이로써 마음 한 가운데가 참 슬프고 애가타며 , 칼로 베는 것처럼 아프다. 사랑한다, 참으로 속이 탄다 네가 죽고나서 나와 헤어졌다. 나는 비로소 너의 죽음을 깨달았다. 너는 멀리 떠났다. 나는 무릇 지나고 나서 깨달았다. 너를 데려올 방법이 없고, 다른 사람을 보내 물리칠 방법도 없다. 이로써 느끼니 참 슬프고 애달프다. 앞전에 겪은 일과 비교해도 비교할게 없을 만큼 슬프다. 나는 저승도 갈 수 없다. 너를 생각하면 애통하고 슬프도다. 너는 진짜 이승을 떠나는 구나. 사랑하는 너는 어질고, 아는 바가 많고, 총명하고, 슬기롭고 , 밝고, 이치를 훤히 알고, 옳고, 예절을 지키는 사람이다. 너는 문효세자를 잃었을때 쉬지도 못했고 눈물도 그치지 못했다. 나는 너의 뱃속에 있는 아가를 위해서 문효세자의 죽음을 슬퍼하는 네가 잘못될까봐 걱정 돼서 돌려보냈다. 그런데 너의 목숨은 어찌 이리 가느다랗단 말이냐. 편히 쉬어라. 세자를 너의 옆에 있게 할 것이다. 지금 내가 너를 위해 해줄 수 있는게 이것 밖에 없구나. 사랑한다. -의빈성씨어제지문 완역- 출처: 더쿠 모야 ㅠㅠ 찐사랑이었나봐ㅠ 단어 하나하나 애틋하고 절절함... 정조의빈커플에 관심있으면 이 블로그 글 읽어봐ㅠ 거의 논문수준으로 적혀있는데 뭐 로맨스 소설 하나 정독한 수준임 ㅠ
모델들보다 더 모델같은 패션 디자이너들
1. 입생로랑 태초에 입생로랑이 있었다 내가 생로랑 쓰는거 입는거 둘 다 얹짢아할 상  1936년생 2.에디 슬리먼 그리고 이 브랜드 디자이너로 들어온게 에디 슬리먼   내가 매장 들어오면 이렇게 쳐다볼 상 어릴때부터 남자치고 너무 얇고 긴게 컴플렉스였어서 사회분위기를 바꾸고자 스키니패션을 창조했다는 그 분 기럭지.. 3. 톰포드 이 배우같은 사람은  톰 포드 실제로 모델 경력 있음 지금은 존나 꽃중년 4. 그렉로렌. 잡지 화보같은 이 사람은 랄프 로렌 조카 그렉 로렌 금수저에 능력도 쩌는데 잘생김 수트만 입을것같은데 존나 누더기같은 옷만 만듦 첫번째 사진에 소매도 존나 뜯겨있는데 얼굴만 보느라 눈치 챈 새람? 5.크리스토프 르메르. 크리스토프 르메르 유니클로 U, 르메르 디자이너이고 올해 54세 참고로 이 사람은 사라 린 트란이라는 연인/동업자가 있는데 둘 다 스타일이 엄청 좋고 커플이 그림같이 이쁨 6. 피비파일로 이 유명한 사진의 주인공은 전 셀린느 디자이너 피비 파일로 거의 요즘 여성 패션의 틀을 만든 사람 개 멋져 패션쇼보면 항상 운동화 신고나오는데도 존나 길쭉하고 마름 개멋있음 7.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이 사람은 요즘 핫한 디자이너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브랜드명은 자크뮈스  요즘 남성복+여성복 다 엄청난 영향을 주고있는  젊은 디자이너  이 사람은 매우 해맑음 해맑음 키즈모델이였는지 인스타에 어릴때 찍은 광고들 자주 올리는데 이때도 해맑음 해맑+관종임 인스타보면 맨날 장난치거나 웃고있음 8.니콜라스 게스키에르 ㅎ 또 내가 자기 제품 쓰는걸 경멸할것같은 불안한 예감이 드는 이 사람은 니콜라스 게스키에르 루이비통 여성디자이너, 전 발렌시아가 디자이너 이 사람도 레전드로 불리는 엄청난 재능충임 요즘 루이비통 컬렉션 반응이 잠잠한데 얼굴은 여전히 잘생김 9. 마크 제이콥스 포스 개쩌는 이 사람은 워낙 유명해서.. 마크 제이콥스  존나 레전드  사실 난 마크 제이콥스  꽃중년 모습보단 어릴때 머리길고 풋풋한 또라이같은 모습을 좋아함 개멋져... 이런 모습 내 취향이다.. 이 사람들 특징은 쇼 보면 다 자기같이 생긴 모델들 데려다 씀 (ㅊㅊ - 더쿠) https://theqoo.net/index.php?mid=square&filter_mode=normal&page=4&document_srl=1280936413
펌) 약혐) 사슴 대몰살 결과.thunder
야케요들이 사는 노루웨이에서 벌어진 일이다 셀 수 없이 많은 순록들이 한꺼번에 썬더구이가 되는 일이 터졌다 언덕 위에 올라가있다가 람쥐썬더가 꽂혀서 지면을 타고 체인라이트닝이 되는 바람에 300마리가 넘는 순록들이 때몰살당한 것 불행하고 신기한 사건이긴한데 저거 누가 치우냐 순록은 300kg까지도 자라는 꽤 큰 생물인데 그게 300마리가 죽어있으니 치우기도 참 난감했다 그래서 어떻게 치우기로 했을까 안 치우기로 했음 명쾌하네! 순록 300마리가 썩어가는 광경이 별로 보기 좋은 광경은 아니었으니 난리가 났다 빨리 시체 치우라고 난리치는 사람들의 주된 주장은 쥐새끼들을 걱정하는 거였는데 시체 파먹고 쥐새끼들이 폭발적으로 번식하면 생태계 끝장난다는 논리였다 그럴싸했지만 노루웨이의 노루들은 뻑큐를 내밀었다 번개는 자연스러운 자연현상이고 거기 썬더당한 순록들도 자연스런 썬더이니 우리가 손 댈 일이 아니라는 것이었다 이런 공무원 논리가 끔찍한 참사를 일으킨다는 것은 우리 모두가 알고있다 그리하여 4년동안 방치된 순록시체는  지역생태계를 부흥시켰다 공무원 다이쇼리 어떻게 된 거냐면 순록의 시체가 썩으면서 거기서 벌레가 나오고, 벌레들은 걱정했던 것처럼 쥐새끼들을 번식시켰지만 이 쥐새끼들을 먹는 작은 새들이 나타났고, 이 작은 새들을 먹는 큰 동물들이 나타나면서 자연스럽게 순환이 이루어진 것 거기다 순록시체가 썩으면서 자연스럽게 비료역할을 하면서 검딸기 등의 식물이 풍부하게 자라나면서 이걸 먹고 사는 초식동물까지 대폭 증가했음 인간이 설레발친거랑 다르게 자연의 순환력이 훨씬 강했던 것 노루가 죽기 전보다 죽은 후에 이 지역의 섭생이 더 풍부해졌음 모두가 행복해졌네 노루 빼고 (출처) 아아 자연이란! 노루야 미안하지만 수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