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0+ Views

당근마켓에서 5000원 깎아달라는 구매자.jpg

또봐도 감동 ㅠ
저분도 기분 엄청 좋으셨을거임
준사람도 받은 사람도 기분좋은 일이라니
너무 따뜻하다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감동입니다
아..따뜻한 공무원님...
이런게 바로 사랑이지...♡♡
보자보자하니까 만나뵙고싶습니다
가슴에서 뜨거운 먼가가 훅~하고 올라오는 이느낌^^조으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몇 시간 전에 뜬 네이트판 역대급 하객룩
결혼식은 약 세달전에 했었습니다. 결혼식 준비에만 거의 10개월이 걸렸고, 준비하던 와중에 코로나가 터져서 정말 마음고생 많이했었어요. 본론으로 들어가서 정말 판에서만 보던, 생각지도 못한 일이 제 결혼식에서 벌어졌어요. 중학교 동창중 한명이 이런 하객룩을 입고 왔더라구요? (참고로, 결혼식 초대할만큼 친하거나 연락하던 사이도 아님. 작년 12월쯤 그친구가 결혼하는데 부케 받을 사람이 없다며 저한테 부탁을 했고, 어차피 어려운 일은 아니다싶어 결혼식 참여해서 부케를 받아줌.) 그렇게 제 결혼식에도 부르게 되었는데 일이 이렇게 되었네요. 화이트 드레스같은 원피스에 화이트 구두, 그리고 화이트톤의 가방 .. 사실 그친구가 신부대기실에 도착하기 전에 카톡이 왔었어요. 옷이 없어서 밝은톤을 입게 되었다며. 구석에만 있겠다는식으로 카톡이 왔었고, 너무 정신없어서 잠깐 화면에 뜨는 내용만 보고 별생각 안했는데.. 정말 보자마자 너무너무 놀랬어요;; 티아라만 쓰면 누가 신부인지 모를만큼 이쁘게 꾸미고 왔더라구요 심지어 어깨 뽕... 너무 경악해서 뒤로 나자빠질뻔 했네요. 해봤자 얼마나 심하길래 라고 생각하실분들은 아래 사진 봐주세요. 구석에만 있겠다던 그아이는 함께 사진도 많이 찍고 단체사진 때 맨~~~앞줄에서 찍어주었어요 ^^ 아래 사진처럼 이쁜 화이트 원피스가 모두 나오게요. 큰 충격을 받았지만, 결혼식 특성상 계속해서 많은 사람들과 인사를 나누고, 카메라 두대 + 영상카메라 1대 총 3대의 카메라가 찍고 있기에 표정관리하랴, 인사하랴, 너무나 정신없었습니다ㅠ 그렇게 피로연까지 마치고, 다음날 오후에 연락을 했습니다. 도대체 왜이렇게 입고 왔냐고, 그랬더니 이친구가 기분상했다면 정말 미안하다며 옷장에 단정한 원피스도 없고, 하객룩으로 입을 옷이 없어서 구입한 옷이 아래 사진의 원피스라고 합니다. 또한, 자기 자신은 화이트를 너무 좋아해서, 자기 결혼식에 모든 하객이 화이트톤 하객룩을 입고와서 같이 사진을찍는게 로망이였대요. 그래서 친구들한테도 본인 결혼식에 화이트색 입고 오라고도 했대요. 그래서 제가, 사람마다 취향의 차이는 있을 수 있다. 하지만 일반적으로 결혼식에 신부가 웨딩드레스를 입는데 올화이트로 입고 가는 생각을 상식적으로 하지도 않고, 왜 그 로망을 내 결혼식에서 이룰려고 하냐고.. 신부가 저친구한데 뭐 크게 잘못한거 있어? 라는둥, 그런소리 듣는것도 기분나쁘고 올 화이트로 입고온 것도 상당히 기분나쁘다고 솔직하게 말을 했어요. 뒤에서 욕하는것도 제성격상 맞지않지만, 아닌건 아니다 알려주어야 그 친구가 다른 결혼식에 가서도 실수 하지 않을거라 생각했습니다. (보살) 어쨌든, 그렇게 그친구가 기분상하게해서 미안하고 미안하다고 진심으로 사과를 하기에 저도 100프로는 아니지만 어느정도 기분이 풀렸고 카톡상으론 잘 마무리 했습니다. 그런데 지금 보니 그친구가 저를 먼저 언팔했더라구욬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앞에선 미안하다고 사과하고 뒤에선 기분나빴나봐요?? 결혼사진 올리는 제피드가 꼴보기 싫었을까요? 아님, 솔직하게 말한 제가 미웠을까요? 본식 촬영 사진을 전달받고 있는 요즘, 생에 한번뿐인 결혼식을 다시 곱씹게 되는데 아래와 같은 사진을 보고 참 너무하다는 생각이 드네요 ㅎㅎ 제가 너무한건가요? 출처 : 네이트 판 으아닛!?!?!?!?!?!?! 저건 너무 오바아닙니까아!?!?!?!? (경악) 어깨뽕은 대체 무엇!?!?!? (동공지진) 심지어 맨 앞줄!?!?!?!?!!?!?!?!? (소름) 집에 저 옷밖에 없는 것도 아니고 입을 옷이 없어서 새로 샀다면서... 저런 옷을 사서 입고 오면 어떡합니까 ㅠ 심지어 안 예뻐요.. 남의 기분 망쳐놓고 언팔까지 하다닝.... 거참나 너무하시네~
짤줍_824.jpg
굿모닝 어떻게 벌써 월요일인지 내가 맞은 월요일이 인생에서 벌써 몇번짼데 매번 적응이 안되네여 ㅋㅋㅋㅋㅋㅋㅋ 죽을때까지 적응 안되는거 아닌가봉가 아닌가 백수되면 적응이 될랑가 물론 돈많은 백수가 되고 싶구여 매일 짤 주워드릴테니까 저 키워주실 부자 계시면 좀 데려가세여 대신 의식주 다 제공해야함 ㅋ 아 돈많은 백수하고싶다... ㅋ 일확천금의 꿈은 그만 꾸고 짤이나 기기할게영 웃으면 복이 온다는 옛말을 기억하며 웃기 위해 짤 기기 1 와 진짜 부끄러워서 학교 어떻게 다니지..... 저러면 휴학해도 내년에 애들이 웅성거림 저선배(웅성)작년에(웅성)술마시다가(웅성).... 나나연들이여 술을 조심하시오 ㅋㅋㅋㅋㅋㅋ 2 시력검사 맞는데 왜 틀리냐구여ㅋㅋㅋㅋㅋㅋ 3 대면 vs 비대면으로 싸우는 새내기들 사이에 나타난 고인물 역시 일년이라도 더 다닌 사람 말 듣는 게 맞네 ㅋㅋㅋㅋ 4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뭐가 다른가 했더니 거리두기면 킹정이지! 5 ㅇㄱㄹㅇ.... 6 충청도 사투리 썰은 언제 봐도 웃기구여 ㅋㅋㅋㅋ 7 아 그래서 안되는구나,,^^ ㅋ 그럼 모두 맛점하시구 아 다 드셨나? 그러면 푹 쉬시구 쉬시면서 댓글도 좀 주시구 토요일날 댓글 적어서 슬펐다구 왜 이렇게 다들 댓글에 박하냐구 나만 이렇게 말 많은 거냐구 ㅋㅋㅋㅋㅋㅋㅋㅋ ㅋ 암튼 전 이만 짤 주우러 빠잇ㅇ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