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오징어 숙회엔 와인인거죠^^

간만에 오징어 숙회가 먹고싶더라구요... 그나마 젤 작은 사이즈로 골라왔어요 ㅎ
귀엽죠^^
나란히 나란히^^
아, 이건 비대면 수업하는 아들 담날 점심을 위해 데려왔는데 아들이 일단 오늘 먹고 내일 일은 내일 생각하자고 하네요 ㅡ..ㅡ
네, 오징어 숙회엔 와인이죠^^
아휴 간만에 먹으니 맛나네요 ㅎ
아, 위대한 우리 가족^^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명언이네 내일 일은 내일 생각하자~ ㅋㅋㅋㅋ 그래야 스트레스 안받고 사는거죠 ㅎ 저도 오징어 샀다가 김치전으로 몽땅 들어가버렸어요 ㅎㅎ
@mingran2129 와우 김치전에 오징어... 넘 맛있겠는데요 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중곡동맛집 정성이가득찬집밥
정성이 가득찬 집밥 중곡점 ✔️살얼음 김치말이 국수 1개 기본 :7,000원 /추가선택:묵200g추가(3,000원) =10,000원 ✔️계란찜 1개 :5,000원 💡최소주문금액 8,000원 /배달팁1000원-3,300원 처음 시켜 먹었는데 가성비 정말 좋아서 반해버린 집 김치말이국수에 +묵사발 추가는 완전 강추 [묵사발 반씩만 넣고 먹으세욤🥺욕심 많아서 한개 다 넣었다가 묵 넘쳐버림] 깔끔하고 감칠맛이 너무 좋았던,, 일단 갓성비로 최고임 🥁배달 가성비 맛집 찾아버림 이집은 가끔 종종 이용해야겠따아 https://www.instagram.com/p/CFg5Oh9FzPt/?igshid=51uo83am11at
와규엔 와인이죠, 와와^^
예전같으면 서울가는길에 대전쯤 들러서 치킨에 소주 한잔 하고 있을텐데 이번 추석은 부모님댁에도 가지않고 집콕하기로 했습니다. 안타깝지만 암튼 정은경 청장님 말을 듣기로 했습니다. 부모님 죄송합니다 ㅡ..ㅡ 추석 연휴에 부모님댁에 가지않고 집콕하기로 해서 미리 연휴에 집콕하며 먹을 식량을 비축해놨답니다. 첫번째 비축식량은 호주산 와규랍니다. 호주 소고기 진짜 간만이네요. 평소 저희가 먹는 양인 1kg 랍니다. 이 아이 날이면 날마다 나오는 전기그릴이 아닙니다. 구력이 있어보이죠? 평소 집에서 고기 잘 구워먹지 않지만 구워먹어도 주방에서 구워서 식탁으로 가져오는 시스템인데 간만에 식탁에서 전기그릴에 구워 먹으려구요. 혹시 골드스타라고 아시나요 ㅎ. 네, 골드스타 그러니까 금성, 지금의 LG 맞습니다 ㅋ. LG로 바뀌기전 1994년산입니다^^ 아직 청년기라 잘 작동하고 있답니다. 와규랑 마시려고 꺼내봤어요 엠 샤푸티에 페이독 루즈. 가격이 아주 착한 아이랍니다. 엠 샤푸티에는 만들어진지 200년이 넘은 회사구요 자세히 보면 알겠지만 라벨에 점자를 사용하고 있는데 세계최초로 라벨에 점자를 도입한 회사랍니다. 간만에 집에서 소고기 구워먹으니 좋으네요 ㅎㅎ 부추를 무쳐서 곁들여서 맛나게 먹었습니다. 팬을 들어내니 이런 모양이네요. 팬 모양이 달라졌죠. 고기를 굽던 팬을 뒤집으면 전이나 전골을 해먹을수 있는 이런 팬이 된답니다. 에프에 해먹으라고 해놨지만 저흰 그냥 그릴에 구워 먹습니다 옛날 군만두. 당면 만두 오랜만에 먹으니 맛있네요. 맥주 한잔 더 했습니다. 안전한 추석들 보내세요~~~
경주 월정교 한정식 알천반상
경주 월정교 한정식 알천반상 ✔️알천밥상 1인 16,000원(2인) 🕛브레이크타임 15:00-17:00 🥢12첩 반찬🥢 김치, 가오리무침, 된장찌개,도루묵, 인삼무침(삼채), 취나물, 버섯탕수육, 연근볶음,불고기,샐러드, 부추빈대떡,도토리묵,콩나물,시금치 그 중에서 내 입맛은 [버섯탕수육/가오리무침/부추빈대떡] 💡건강해지는 맛, 깔끔한 한식 느끼고 싶으신 분들은 완전 강추💡 오랜만에 한식 다운 한식 먹어서 좋음!(짜게 먹는 분들은 간이 조금 심심할 수 있음) ‼️추석연휴에 가서 그런지 사람이 많아 ,음식 나오기까지 20-30분 정도 기다림!(미리 예약하고 가는게 좋음) https://www.instagram.com/p/CF9RHcKlcnX/?igshid=1l5x8q3wrdmdq
사랑하는 고등어
최애 생선 고등어 입니다 ㅎㅎ 맛있고 비싼 생선들이 많지만 저는 고등어가 그렇게 좋더라구여 ㅎ 갈비찜에 쓰고 남은 무와 감자를 정리할겸 고등어 조림을 했습니다 무와 감자 깔아줍니다 고등어는 깨끗한 물에 씻고 쌀뜬물에 담궈두면 좋은데 저는 그냥 씻어서만 했어요 ㅎ 바로 사온 애들이라 ㅋ 미리해둔 양념 (고추가루 간장 된장 설탕 마늘 후추 맛술) 넣었어요 고추가루 간장은 1:1 로 된장 반숟갈 설탕 1숟갈 마늘 1큰~숟갈 ㅋㅋㅋㅋㅋ 후추 맛술 조금 ~ 고등어 사로 가기전에 만들어서 냉장고에 넣어두어요 입맛에 맞게 조절하세요 된장을 안넣는 레시피도 있어요 ㅎ 청량고추 넣으셔도되여 물을 반사발 정도 넣고 끓여요 저는 양이 많아서 한사발 가까이 넣은거같어요 ㅋㅋㅋㅋㅋ 물을 많이 넣으면 조리는 시간이 길어용 아참 소주도 4-5숟갈 넣었어요 양념을 고등어 위로 뿌려줍니다~ 점점 맛있는 냄새가 나기 시작해요 고등어가 익어가고 있다는거져 으흐흐흐흥 맛있는 냄새가 나고 물이 어느 정도 졸아들면 뚜껑을 덮고 완전히 익히며 졸여주고 이정도면 됐다 싶을때 불을끄고 살짝 뜸을 들이세요 ㅎ 만든 당일에 신랑이랑 완전 많이 먹고 ㅋㅋㅋㅋㅋ 세토막 남았어요 (고등어 큰거 두마리 했는데) 몰캉한 무에 포슬포슬 감자 큼직한 살 한점에 따뜻한 밥 ㅎ 이게 행복이죠 ㅜㅜ 너무 좋아 담날 점심에 혼자 또 먹음 !!! 지금!!!! 드셔야해요 고등어 가장 맛있는 계절 구이도 좋고 찜도 좋고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