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ojieun
1,000+ Views

경주 황리단길 리한

경주 황리단길 양식집 리한 ✔️부채살스테이크 24,000원 ✔️새우로제파스타 16,000원 경주까지 간김에 칼질을🍽🍴 🥩부채살스테이크 야들야들 해서 정말 맛있움 (양이 조금 많이 작아서 아쉬웠음🥺) 🍝새우로제파스타 새우랑 베이컨이 아주 많이 들어가 있고 꾸덕꾸덕한게 완전 취향저격하였움 부채살스테이크 새우로제파스타 조합은 찐 조합이다‼️두조합으로 먹는거 강추〰️ ⏰평일 11:00-21:00 금/토11:00-22:00(금,토,공휴일전날) https://www.instagram.com/p/CF6KdxpF_Gi/?igshid=np394cyqwvx1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경주 월정교 한정식 알천반상
경주 월정교 한정식 알천반상 ✔️알천밥상 1인 16,000원(2인) 🕛브레이크타임 15:00-17:00 🥢12첩 반찬🥢 김치, 가오리무침, 된장찌개,도루묵, 인삼무침(삼채), 취나물, 버섯탕수육, 연근볶음,불고기,샐러드, 부추빈대떡,도토리묵,콩나물,시금치 그 중에서 내 입맛은 [버섯탕수육/가오리무침/부추빈대떡] 💡건강해지는 맛, 깔끔한 한식 느끼고 싶으신 분들은 완전 강추💡 오랜만에 한식 다운 한식 먹어서 좋음!(짜게 먹는 분들은 간이 조금 심심할 수 있음) ‼️추석연휴에 가서 그런지 사람이 많아 ,음식 나오기까지 20-30분 정도 기다림!(미리 예약하고 가는게 좋음) https://www.instagram.com/p/CF9RHcKlcnX/?igshid=1l5x8q3wrdmdq
장안동 짱닭치킨
짱닭치킨 장안답십리점 ✔️골라먹는 포치킨 24,000원 고추마요 +1,000원 샤워크림(요거트소스) +0원 커리(3분 카레와는 차원이다름)+0원 💡총 25,000원 :🍗(100%다릿살)순살 💡콘우슬러는 지점마다 주는 곳이 있고 안주는 곳이 있습니다. 짱닭치킨 역시 오랜만에 먹어서 맛있다‼️ 3가지맛을 고를 수 있어 내가 좋아하는 맛으로 골라 먹으면 제격 그 중에서 한번도 안빠진 건 고추마요, 샤워크림 이라는고〰️ 장안점이 내 입맛엔 아주 차알떡 깔끔한 순살이 먹고 싶을때는 짱닭 추천이영‼️ https://www.instagram.com/p/CHsC_ZaFAQZ/?igshid=1ne624gtt4a6a
서귀포 여행코스3
오늘은 제주도 서귀포에서 먹거리부터 시작해서! 볼거리! 숙소까지 싹~다 책임져주는 코스를 가져와봤어요! 절대 실망하지 않은 곳들만 뽑아왔으니까요. 한 번 믿어보시고 서귀포 여행코스로 좋은 추억 만들어보세요>< 맛도 있는 찐 맛집이지만! 볼거리까지 있는 레스토랑. 딱 봤을 때 컨테이너를 이용한 이색 건축물이 눈에 띄는데요~ 내부로 들어가면 이국적인 분위기에! 아기자기한 소품과 목공 제품들이 판매하는 코너에서 구매 욕구까지 자극하는 이곳!! 뭐 하나 맛 없는것 없이 다~ 맛있으면 어뜨케ㅠㅠ 그래도 저의 원픽은 스테이크에요ㅎㅎㅎ 추운 날씨에도 예쁜 꽃들이 피어있는 카멜리아힐. 계절마다 피는 꽃이 다르기 때문에 계절마다 다양한 모습을 볼 수 있는 식물원인데요. 사계절 중 겨울이 카멜리아힐에서 가장 아름다운 시기가 아닐까 싶어요! 붉은 빛의 동백이 가득 펼쳐져있는 카멜리아힐에서 이색적인 분위기의 인생샷 여러장 건지고 가세요~ 한 번 방문하면 또 다시 찾게 되는 숙소 엘린빌리지. 낮에는 푸른 하늘 아래 펼쳐져 있는 산방산의 초록빛 풍경과 저녁에는 멋있는 야경을 감상할 수 있는 곳인데요~ 엘린빌리지 숙소에서 운영하는 흑돼지 찐 맛집 '팔미돈가'까지 이용할 수 있다는데 이건 일석이조 아닌가요?? 편안한 숙소와 멋있는 야경&흑돼지까지~! 여긴 지금 당장 예약해야됫><
푸어러 산 기념으로...
얼마전부터 봐오던 책상을 사러 이케요에 가려던 차에 와입이 그 책상 재고가 그새 빠졌다고 ㅡ..ㅡ 이케요에 첨 재고 확인없이 의자 사러갔다가 빈손으로 돌아왔던 기억이 새록새록 하네요. 머 비슷한 녀석이라도 있겠지 하고 무작정 동부산 이케요로 갔습니다. 이케아보다 스페인 하숙의 이케요가 더 정감가지 않나요 ㅋ 봐왔던 아이는 진짜 재고가 없었고 스탈은 다르지만 비슷한 가격대의 튼튼한 이 아이로 데려왔습니다. 이 아이도 상판 재고는 얼마 안남았더라구요. 이 아이도 유심히 봤는데 살짝 약해보여서 패스... 이 아인 재고가 많더라구요 ㅋ 소소한거 몇개 더 그리고 먹거리 몇개 사서 집으로~~~ ㅋ 와인 자주 마시다보니 푸어러 하나 사야겠단 생각을 했었는데 이케요에 있길래 데려왔어요. 근데 저 첨에 이 아이가 푸어런지 못알아봤다는요 ㅡ..ㅡ 분무기 헤드인줄 알았어요... 제가 사려고 했던 푸어러는 이렇게 생겻거든요 ㅋ 근데 제가 데려온 푸어러는 이렇게 생겼더라구요 ㅎ. 입구를 닫아서 와인 보관할때도 사용할수 있게 해놨더라구요. https://vin.gl/p/3003881?isrc=copylink 간만에 저녁으로 대박돈가스 먹으려고 전화로 미리 주문했는데 아 퇴근시간이라 차가 왜그리 막히던지요... 시간이 지체되서 살짝 눅눅해진 느낌이... 오늘도 포식하겠군... 푸어러 장착^^ 푸어러 산 기념으로 와인 오픈 ㅋ 푸어러 장착해서 와인을 따라보니 밖으로 흐르지 않는 장점은 분명있는데 이 아이는 입구가 좁아선지 와인이 따라지는 속도가 느리고 와인이 잔으로 떨어지면서 방울이 잔에 여기저기 튀어서 보기엔 조금 그렇더라구요. 담에 새로운 아이 보이면 한번 데려와 봐야겠어요 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