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ums
10+ Views

천연 감기약 유자

☆ 천연 감기약 유자 ☆

유자는 임금님께 진상된 후 신하에게 하사됐을 만큼 귀하고 맛과 향이 최고로 여겨지던 과일이다.
11~12월에 수확하는 유자는 "천연 감기약"이라고 불리울 만큼 각종 영양소가 풍부해 면역력이 약해지는 겨울철에 꼭 섭취해야 과일 중 하나다.
 
유자의 효능
1.감기 예방 및 치료
유자속에는 비타민C와 구연산이 많이 포함되어 있어 감기예방과 치료에 좋고 발한,해열,소염,진해 작용이 있으며 유자에 들어있는 리모넨 성분은 목의 염증을 가라앉혀주고 기침을 줄여주는 효능도 있다고 합니다. 
 
2.고혈압 예방 및 치료 
유자속에 리모넨 성분과 펙틴성분은 모세혈관을 튼튼하게 하고 혈액순환도 원활하게 돌아갈수있게 촉진시켜줘 뇌혈관에 이상이 생겨 발생하는고혈압을 미리 예방 할수있고 신경통에도 좋은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3. 중풍방지 
유자속에 헤스페레딘이라는 물질이 모세혈관을 보호하고 뇌혈관 장애 예방및 혈압을 안정시켜주는 기능까지 있어 중풍방지에 많은 도움을 주는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4.피로회복 및 강장, 숙취해소
유자는 구연산과 비타민C 가 첨가되어있어 스트레스를 해소시켜주고 피로를 덜어주는 기능이 있데요 
또 음주후에 드시면 숙취를 빨리 해소하는 효능도 있다고 합니다. 

5.칼슘공급 및 변비해소
유자는 칼슘함유량도 높아 성장기 어린이에게 도움을 주고 성인분들 골다공증을 예방할수도있고 또 껍질엔 섬유소가 많아  변비예방에 도움을 준다고합니다.
 
유자는 연평균 기온이 15도 이상 차이 나는 해양성 기후에서 생산되는 과일이다.
귤, 레몬, 오렌지, 자몽과 같은 감귤류의 일종으로 주로 한국,일본, 중국 등 동북아시아에서 생산된다.
수확기가 11월에서 12월로 한정되어 있고 시큼한 맛과 향기가 강해 주로 유자청이나 당 절임으로 섭취한다.
 
유자에는 비타민c가 다량 함유되어 있어 감기예방에 효과적이다.
감의 2배, 레몬의 3배, 바나나의 10배 정도 비타민c가 더 풍부하고 감기에 걸렸을 때 유자차를 마시면 탈수 증상과 발열을 완화 시킬 수 있다.

유자에 들어있는 '리모넨'이라는 성분은 기침을 진정시켜 주고 염증을 완화시키는 작용을 한다. 또, 피로회복에도 좋은 유자는 유기산이 풍부하다. 유기산 중에는 구연산이 가장 많이 함유되어 있어 피로를 일으키는 물질인 젖산이 근육에 쌓이지 않도록 분해시켜 피로 해소를 돕는다.

피부 미용에도 탁월하다고 알려져 있는 유자는, 유자씨를 우려낸 물로 목욕을 하면 피부탄력 증진에 효과가 있다.
유자에는 칼슘도 풍부해 뼈 건강에도 아주 좋은 과일이다. 성장기 아이들의 뼈 성장을 촉진시키고 성인의 골다공증 예방에도 효과가 있다. 유자는 과육과 껍질을 모두 섭취하는 과일로, 껍질에는 항산화 물질과 폴리페놀, 플라보노이드가 매우 많다.

이 성분들은 고혈압, 동맥경화 등 성인병과 중풍 및 뇌혈관 장애를 예방해준다.
유자 껍질과 과육에 함유된 카로티노이드가 암세포 증식을 억제시켜 전립선암 치료에도 효과가 있다.
유자는 가슴에 쌓인 열을 내리고, 막힌 기운을 통하게 해주는 효능이 있어 숙취 해소에도 효과적으로 종합 비타민과 같은 과일으로 손 꼽힌다. 

========================   
 
 ■ 절친들과 함께하는 마음향기 무료앱 :

 
⚘아래글 주소 꾹꾹 눌러 꼭꼭 더보지 않으면
후회할 좋은글들~!!! 

함께 먹으면 궁합이 안맞는 비타민


건망증 없애는 6가지 방법


염증에 좋은 음식

========================  

#마음향기 #좋은글 #좋은글모음
#1분명상 #인생명언 #인생글
#아침향기 #아침편지 #자기계발
#부자되는법 #사랑 #건강 #건강식품
#삶의법칙 #건강정보 #음식건강

[함께 나눠먹는 좋은글빵]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침에 따뜻한 물을 마시는 좋은 이유 10
[시리즈 건강] 아침에 따뜻한 물을 마시면 좋은 이유 10 공복에 마시는 따뜻한 물의 효능 아침에 일어나 공복에 따뜻한 물 한 컵을 마시는 건 매우 좋은 습관이다. 장을 자극하는 찬물을 마시는 것보다는 따뜻한 물을 마시는 게 훨씬 건강에 좋다. 만약 따뜻한 물이 밋밋하게 느껴진다면 레몬 한 조각을 넣어 마셔보자. 속는 셈 치고 적어도 15일 동안은 꾸준히 시도해 볼 가치가 있는, 공복에 따뜻한 물 마시기. 이 습관의 효과 10가지를 소개한다. 1. 체중 감량 우리가 일어나서 갈증을 느끼는 이유는 잠을 자면서 일정량의 땀을 흘리기 때문. 목마름을 느끼는 아침에 자리에서 일어나서 빈속에 마시는 따뜻한 물은 신진대사를 활성화해 지방 분해에 도움을 준다. 따뜻한 물이 밍밍하게 느껴진다면 레몬을 넣어 마셔보자. 2. 탈모 예방 물만 많이 마셔도 모발이 빠지지 않는다는 것을 알고 계시는지. 탈모 환자 80% 이상은 두피열에 의한 모발 손상 때문에 고통받고 있다. 두피열을 내리는 가장 손쉬운 방법은 바로 물을 마시는 것. 아침에 마시는 따뜻한 물은 모근에 활력을 주어 모발 성장을 돕는다. 3. 생리통 완화 생리통을 완화하는 가장 근본적인 방법은 체온을 상승시켜 혈액 순환을 촉진하는 것이다. 체온 상승을 통해 원활한 신진대사와 혈액 순환을 촉진하는 가장 기본적인 방법은 일어나서 따뜻한 물을 마시는 것. 심한 생리통을 어느 정도 가라앉히고 하루를 시작할 수 있을 것이다. 4. 해독 날씨가 무더울수록 우리는 선풍기나 에어컨을 항상 가동하고 살기 때문에 체온이 떨어지기 쉽다. 더군다나 그 상태로 잠들었다면 더더욱. 아침에 일어나 따뜻한 물을 마셔 체온을 상승시키면 땀을 통해 독소가 배출될 수 있어서 해독 효과도 있다. 5. 조기 노화 예방 노화의 근본적인 원인은 체내에 쌓이는 독소다. 이 독소를 부지런히 배출시키면 노화를 막지는 못해도 늦출 수는 있다. 따듯한 물은 활성산소로 손상된 피부 재생을 도와주기 때문에 아침에 따뜻한 물 한 컵 마시는 습관과 규칙적인 운동을 병행하여 땀을 배출시키면 피부 노화를 늦출 수 있다. 6. 소화 능력 개선 아침에 차가운 물을 마시면 음식의 지방을 경화시켜 소화를 더디게 하고, 배변 활동에 지장을 줄 수도 있다. 대신 아침에 따뜻한 물을 마셔보자. 장운동이 원활해져 위장에 남아있는 찌꺼기까지 분해해줄 것이다. 7. 면역력 향상 아침마다 따뜻한 물을 마시는 습관을 들이면 감기, 독감, 인후염 등이 유행할 때에도 남들보다 면역력이 강해질 수 있다. 따뜻한 물은 바이러스, 독소, 그리고 박테리아를 제거하여 염증과 병든 조직을 치료해주기 때문. 8. 신경체계의 균형 하루를 따뜻한 물로 시작한다면, 신경체계에 균형이 잡힌다. 따뜻한 물이 아니라 커피를 마신다면, 높은 산성이 많아져 독소가 축적되고, 신경체계가 지나치게 자극받게 된다. 공복에 따뜻한 물을 마시면 몸이 영양분을 흡수하기 위해 준비를 하게 되고, 독소가 없는 환경을 만들어주어 전체적인 신경체계의 건강을 개선해준다. 9. 요로 건강 아침에 일어나 따뜻한 물을 한 컵 마시면 방광 벽에 부착된 독소와 박테리아와 같은 유해 물질을 배출하는 데 도움을 받을 수 있다. 따뜻한 물을 마시면 이들이 방광을 비울 때 더 쉽게 빠져나가게 되고, 이 과정이 요로를 정화하고 체액 저류를 제거해주기 때문에 요로 감염 등의 질병으로부터 안전해질 수 있다. 10. 코와 목 건강 항상 코나 목이 답답한 이들이라면 아침에 따뜻한 물을 마시는 습관을 들여보자. 따뜻한 물은 감기, 기침, 인후염의 자연치료제라 할 수 있다. 가래(담)를 용해해서 기도를 뚫어주고, 목의 염증을 가라앉히기 때문. 답답한 코도 뚫어주니 속는 셈 치고 내일 아침부터 따뜻한 물로 하루를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 #By데일리
겉모습보다 내면에 충실하자
중국 송나라 때 당대의 유명한 역술가가 있었습니다. 이 역술가는 한눈에 사람을 알아보는 재주가 있어 집 대문에 사람이 들어서는 순간, 샛문을 통해 이미 그 사람의 됨됨이를 파악했습니다. ​ 그리고는 성공할 사람 같으면 정중하게 마당까지 나가서 맞이하고 벼슬도 제대로 못 할 사람 같으면 문도 열어보지 않고 방으로 알아서 들어오게 했습니다. ​ 젊은 시절 범문공도 자신의 앞날이 궁금하여 이 역술가를 찾아갔더니 문도 열어 보지 않은 채 그냥 들어오라고 했습니다. ​ 역술가와 마주 앉은 범문공은 물었습니다. “제가 재상이 될 수 있겠습니까?” ​ 역술가는 그런 인물이 될 사람이 아니니 헛된 꿈을 접으라고 했습니다. ​ 그러자 범문공은 다시 물었습니다. “그럼 의원은 될 수 있는지 다시 봐주십시오.” ​ 역술가는 의아했습니다. 당시 의원이란 직업은 오늘날처럼 좋은 직업이 아니라 여기저기 떠돌며 약 행상이나 하는 고생스러운 직업이었기 때문입니다. ​ 최고의 벼슬 재상이 될 수 있는지를 묻다가 갑자기 의원이 될 수 있느냐는 질문에 역술가는 어리둥절하여 그 까닭을 물었습니다. ​ 그러자 범문공이 대답했습니다. “도탄에 빠진 백성들을 위해 제 한 몸 바치고자 다짐했습니다. 재상이 되어 나라를 바로 잡고 그들을 떠받들면 좋았겠지만, 그럴 수 없다 하오니 나라를 돌며 아픈 사람이라도 고쳐주고자 하는 것입니다.” ​ 이 말을 들은 역술가는 다시 말했습니다. “대개 사람을 볼 때 관상, 족상, 수상으로 보지만, 심상(心象)이라는 것도 있소이다. 내가 실수를 한 듯하오. 당신은 심상으로는 충분히 ‘재상’이 될 수 있으니 지금 같은 마음이 변치 마시오.” ​ 이후 범문공은 송나라의 훌륭한 재상이 되어 간혹 외모로 사람을 판단하는 경우가 있는데 사람을 처음 만날 때 가장 먼저 보는 것이 겉으로 보이는 외모이기 때문입니다. ​ 그러나 아무리 외모가 출중하고 소위 말하는 정말 좋은 관상을 가지고 있다 하더라도 됨됨이가 그를 뒷받침해주지 못한다면, 아무 소용이 없습니다. ​ 됨됨이를 알기 위해서는 그의 생각과 행동 그리고 시간은 걸리지만, 그의 한결같음을 알아보는 것이 가장 중요할 것입니다. ​ 외면만큼 내면의 가치를 쌓는다면 언젠간 그 큰 가치를 알아보는 사람이 나타날 것입니다. 그럼 그토록 바라는 꿈을 실현할 수 있을 것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인생은 거울과 같으니, 비친 것을 밖에서 들여다보기보다 먼저 자신의 내면을 살펴야 한다. – 월리 페이머스 아모스 –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겉모습 #외모 #내면 #인격 #인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