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wol10101
500+ Views

[뉴스저작권 이모티콘 2 :뉴스기사 SNS 게시 금지]

[저작권 침해 걱정없이 뉴스를 이용하는 방법]

< 두번째 >
뉴스저작물의 무단전재는 저작권 침해입니다!
⛓뉴스기사의 출처를 밝히고 사용했다 하더라도 언론사의 허락 없이 기사를 온라인, SNS등에 게시하는 것은 무단전재로 불법이용에 해당합니다

개인이 관리하는 블로그나 인터넷 카페일지라도 공공이 볼 수 있는 환경에 뉴스저작권을 무단으로 복사하여 올리거나 그것을 재배포하는 것은 저작권법 위반입니다

이점 꼭 유의하시고 개인 SNS와 온라인에 뉴스기사를 옮기지 말아주세요!!!
양질의 뉴스컨텐츠 양상을 위해 저희 뉴비팀을 열심히 달려나가는 뉴스저작권팀이 되겠습니다! 저희들의 활동 기대 많이많이 해주세요
.
.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내 소듕한 손목을 보호해줄 너란 쿠션...❤ 대박 쉬운 손목쿠션 만들기!
안녕하세요요요? 여러분의 만들기를 도와드리는 소잉센스입니다요요요! 인사가 좀 촐싹댔죠? 어느덧 일주일의 반이 지나가고 있어 그만... 저도 모르게 흥이 나버렸네요^^ 쉐킷쉐킷 내적 댄스 중... 여러분도 이번주 잘 살아내고 계신가요?? 저는 요즘 일이 너무 많아 몸이 성치 않은 것 같아요ㅠ 어깨도 아프고 눈도 충혈되고... 계속된 컴퓨터 작업에 손목도 무리가 가더라구요. 역시 퇴사가 답인가.... 저처럼 컴퓨터 작업을 많이 하시는 분들은 손목이 아플 때가 있으실거에요. (그죠? 그렇다고 해야 본론이 자연스럽습니다.) 저는 그래서 최근에 버티컬 마우스로 바꿨는데 처음엔 사용하기 되~게 어색했는데 계속 쓰다보니까 손목 통증이 줄어들었어요! (이거 레알임) 버티컬 마우스 짱조음! 참고로 저는 회사돈으로 샀어요 히히 버티컬 마우스와 함께 제 소듕한 손목을 책임지는 놈이 하나 더! 있습니다. 다들 눈치채셨죠?? (역시 센수쟁이들~) 넵, 맞습니다~ 손목쿠션입니다! 양말 모양으로 깜찍함이 +1 추가되었습니다. 뀨 원하는 천으로 다양하게 만들 수 있습니당 요롷게 패브릭 마우스패드와 세트로 만들면 Perfect! (마우스패드는 이전 카드에서 확인 Plz) 맨들기 전! 영상으로 한 번 보시고 오시죠! https://youtu.be/ovjRcptLATA 영상 보니까 어떠세요! 더 만들고 싶지 않나요?? (BGM도 신경써서 넣었으니까 볼륨업해서 보시길 적극 강요 드립니다. 아! 구독과 좋아요도 강요드릴게요! 헿) 준비물은요~ 1. 프린트천 1장, 무지천 1장 - 16 X 22cm 2. 무지천 1장 - 4 X 6cm(쿠션 고리용) 3. 방울솜 4. 양말 모양 본 - 9 X 19cm 본을 그리기 어려우신 분들은 블로그에 올려놨으니까 다운로드 받아서 사용하시면 됩니다! 5. 바느질 도구 : 바늘, 실, 시침핀, 가위, 수성펜 ​ 만드는 원리두 간단히 알아볼까요? 영상 한 번 보면 다 알긴하는데... 굳이 굳이 안보시는 분들을 위해 알려드립니다요오~!? 1. 천 2장을 겹쳐 양말 모양으로 천을 자르고, 창구멍을 제외하고 양말 모양을 따라 바느질을 해준다. 2. 창구멍을 통해 뒤집어 준다. 2. 안에 솜을 쳐 넣어준다. 어때여 너무 쉽죠. 말씀드렸다시피 저... 정말 똥손입니다... 근데 제가 느끼기에도 할만하면 전국민 다 할 수 있어여! 저희 엄마가 최대한 쉽게 만드는 방법을 고안했거든요!! (울엄마 짱) 그니까 여러분은 따라서 만들기만 하세요! 그럼 여러분의 만들기를 기대하며...
미니멀리즘이 ㄹㅇ 치트키 디자인인 이유.jpg
대략 20년 전 디자인 20년도 더 된 디자인 15년쯤 된 디자인 대략 반세기 이상 지난 디자인과 20년 전 디자인 등등... 어느 시대 물건을 가지고와도 어느 시대와도 잘 어울리는 디자인이 된다는게 미니멀리즘의 가장 큰 장점. 이 분야 투톱은 디터 람스와 조니 아이브. 조니 아이브가 가장 존경하는 디자이너로 디터 람스를 꼽았을 정도로 디터 람스의 디자인은 수십년 넘게 지난 50~60년대 디자인임에도 불구하고 현재에 가져와도 시대와 잘 어울리는 작품이 됨 그야말로 미친듯이 심플, 심플 이즈 베스트. 참고로 애플은 홈페이지도 미니멀리즘을 도입했는데 2001년 iPod 출시 당시 홈페이지와 2007년 iPhone 발표 당시 홈페이지가 지금 홈페이지와 크게 다르지 않음... 그래도 역시 이 분야 최강은 디터 람스. 수십년은 지난 디자인인데도 지금 막 출시된 신제품의 세련된 디자인처럼 보임. 디터 람스의 디자인 10원칙 1. 좋은 디자인은 혁신적이다. 2.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유용하게 한다.  3. 좋은 디자인은 심미적이다.  4.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이해 가능하게 한다.  5. 좋은 디자인은 요란하게 거슬리지 않는다. (불필요하게 장식적이지 않다.)  6. 좋은 디자인은 정직하다.  7. 좋은 디자인은 시대에 구애받지 않는다. 8. 좋은 디자인은 마지막 디테일까지 철저하다.  9. 좋은 디자인은 환경 친화적이다.  10. 좋은 디자인은 가능한 최소한으로 디자인된다. 왜 위에 애플 제품이 많냐면... 바로 이 디터 람스가 다큐멘터리 'Objectified'에 출연했을 때, 이러한 '좋은 디자인의 원칙'을 가장 잘 이루어내고 있는 기업으로 애플을 뽑았을 정도라서.. 출처 : 루리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