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osmeticsforfox
1,000+ Views

고래 귀지 본사람..?


그리고 2007년 산타바버라 근해에서 사망한
흰긴수염고래의 귀지를 채취하여 분석해본 결과
고래의 귀지에서 생존기간동안 노출된
오염물질 및 코르티솔 호르몬의 정보를 찾았으며

2016년 스티븐 트럼블 교수는 약 삼십 여개의 고래 귀지를
수년간 분석하면서 고래의 귀지에서 임신한 횟수와
이동한 경로, 독성물질 등을 찾아낼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즉, 고래의 귀지는 예상치 못하게 상당히 많은 정보를 가지고 있는 것입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아니 무슨 귀지가 저렇게 크노 ㄷㄷㄷ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후방 주의' 집사들이 전하는 고양이 뒷담화
지금부터 고양이 욕을 할 겁니다(소곤소곤)  혹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분들은 뒤돌아 고양이가 없는지 미리 확인 해주시길 바랍니다. 댕댕이를 키우는 분들은 다 같이 모여 즐겁게 보시면 됩니다. 표정 관리 잊지 마시고요...! 01. 안 된다는데요 집 배수관이 고장 나서 수리공에게 수리 좀 해달라고 부탁했어요. 그런데 문 앞에 이런 쪽지가 놓여있더군요.  '검은 고양이가 안 된다는데요.' 02. 자존심 강한 두 천재 부엌 테이블에 올라온 녀석에게 내려가라고 소리를 질렀더니. '이정도로 합의 봅시다.' 03. 집에 악령이 들렸나 봐요 누가 목을 자꾸 조르는 것 같구. 숨이 안 쉬어지구. 자꾸 악몽을 꿉니다. 귀신이라도 들린 걸까요? '어? 아직도 숨을 쉬네. 다시 졸라야게따.' 04. 나 지금 예민하다구 녀석이 너무 뚱뚱한 것 같아 사료를 줄였더니 너무 예민해진 것 같아요. '집사, 집스아아!!! 브아아압!!!' 05. 도저언 혹 고양이가 위에 앉을까 봐 케이크는 여기에 올려놓고 갑니다. '내가 산을 오르는 이유는 거기에 산이 있기 때문' 06. 부비 트랩 마지막 퍼즐은 녀석이 가지고 있네요. 아무래도 내일이나 되서야 완성될 것 같군요. 저 퍼즐은 빼낼 수 없어요 왜냐하면... '퍼즐 위에 수염 한 가닥 올려놓아따.' 07. 집사의 착각 이어폰을 콩나물로 만들어버렸길래 혼냈습니다. 그런데 녀석이 오히려 자랑스러워하는 것 같아요. 혹시 칭찬하는 거로 착각하는 건가요? '아뇨. 혼나는 거 알고 있어요. 그래서 더 자랑스러운 거예요.' 08. 그만 물어봐주세요 고양이 낀 거 아닙니다. 감사합니다. 09. 내 샐러드가 어디 갔지 내 샐러드가 어디 갔냐고 이 냥아치야(소곤소곤) '사실 이럴줄 알고 하나 더 사왔습니다.' 10. 아, 하지 말라고 남편이 괴로워하는 소리가 들리길래 달려와봤더니. '사진 찍은 와이프도 공범이에요.' 11. 가까이 오지 마! 오늘 만큼은 온전한 한 끼를 먹고 싶었습니다. '성수를 담았어. 움직이지 않는 게 좋을 거야.' 12. 소름 끼치게 해서 미안해 이유도 모른 채 페이스북 친구에게 차단당했습니다. '이제 이유를 알았습니다.' 근데 여러분, 뒤에 누구에요?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인성 보소? 촬영이 끝난 후 실체를 드러낸 동물들
한때 인스타그램의 허세 사진을 비판하는 밈으로 '인스타그램용 사진과 현실'을 폭로한 사진들이 유행한 적이 있습니다. 모래사장 위를 뛰어다는 사진을 위해 옆에서 친구들이 흙을 얼굴에 마구 뿌리는 등의 것인데요. 그런데 이 밈이 '#instagramvsreality'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다시 유행하고 있습니다. 다만 이번 주인공은 사람이 아닌 댕댕이들입니다! 01. 꽃향기가 너무 좋다 '맛도 좋을까. 앙.' 궁금하면 입에 넣고 보는 그 습관 좀 어떻게 안 될까? 02. 저는 귀여운 꼬마 유령이에요 '크라앍!' 얌전하다곤 안 했어요^^ 03. 과즙미 터지는 상큼 화보 '촬영 끝났냐. 캔따개야. 참치 하나 갖고 와봐.' 저기 선생님. 인성도 터지신 건 아니시죠? 04. 사진 찍었어? '그럼 얼른 가자' 이런! 그대도 인스타그램용 사진일 뿐이었던 거예요? 05. 가을 타는 컨셉으로 먼 산을 바라보자 '사진 잘 나왔어요? 봐봐요.' 후다닥! 06. 저 앞모습 괜찮나요? '똥꼬는요?' 네. 똥꼬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07. 말과의 교감 '관절기로 교감해요. 받아라, 코브라 트위스트.' 동물과의 교감은 언제나 찌릿한 법이에요. 08. 고요한 아침입니다 '드으웁푸...' 쉿. 어디선가 신음소리가 들려요. 음. 고요하네요. 잘못 들었나 봐요. 09. 티키타카 커플 '제발 조용히 하라구요.' 티키타카 맞죠? 싸우는 거 아니죠? 저기요? P.S 응. 티키타카인 걸로.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크리스마스 트리에서 구조된 올빼미 소식에 분노한 네티즌, 왜?
록펠러 센터는 뉴욕 중심지에 세워진 복합 건물로 '도시 속의 도시'라고 불릴 만큼 엄청난 규모를 자랑합니다. 그리고 매년 크리스마스에는 록펠러 센터의 규모에 맞는 거대한 트리가 세워지는데요. 록펠러 센터 크리스마스 트리에서 올빼미가 발견되었습니다. 지난 주말, 록펠러 센터의 크리스마스 트리로 사용될 거대한 나무가 뉴욕으로 옮겨졌습니다. 그런데 나무를 감싼 포장지를 벗기던 한 작업자가 가지 속에서 떨고 있는 커다란 눈망울을 발견했습니다. "여기, 아기 올빼미가 있어요!" 신고를 받고 출동한 레이븐스 비어드 야생동물 보호소(Ravensbeard Wildlife)의 엘렌 씨가 올빼미를 수건으로 감싸 안으며 말했습니다. "덩치는 작지만 아기 올빼미는 아니에요. 보통 올빼미들은 봄에 태어나거든요." 엘렌 씨의 조사 결과, 나무는 잘리자마자 꼼꼼하게 포장되어 3일간 트럭 위에 실려 옮겨진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바꿔 말하면, 올빼미는 어둠 속에서 물이나 식량도 없이 3일간 갇혀있었다는 점을 의미합니다. 그것도 위아래로 끊임없이 흔들리는 트럭에 실려서 말이죠. 그러나 왜 올빼미가 날아가지 않고 잘린 나무속에 머물다 함께 포장되었는지는 여전히 의문으로 남이 있습니다. 보호소는 올빼미에게 록펠러라는 이름을 지어준 후, 녀석이 건강을 회복하자마자 야생으로 무사히 돌려보냈다는 기분 좋은 소식을 전했습니다. 하지만 이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이 크게 분노하며, 예상치 못한 논쟁점이 수면 위로 떠올랐습니다. 바로 '크리스마스 트리에 대한 전통을 지켜야 하는가'입니다. 네티즌들은 "자연을 훼손하는 바보 같은 전통을 이젠 멈춰야 해!" "올빼미가 발.견.되었다고요? 납치가 아니고?" "납치가 아니라 집까지 통째로 뽑아왔네요." 등의 반응을 보인 것이죠. 오랫동안 해왔던 놀이와 풍습 그리고 전통이라는 이유만으로 불필요한 문화들이 이어져 온다는 것입니다. 동물과 자연을 훼손하면서까지 꼭 멀쩡한 나무를 잘라야 하느냐는 이유인데요. 대부분의 크리스마스 트리를 모형으로 장식하는 우리나라와 달리, 서양 국가 권에서는 '진짜 나무를 사용해야 제대로 된 크리스마스 트리다'라는 인식이 강한데요. 여러분은 이에 대해 찬성하는 입장인가요. 반대하는 입장인가요. 만약 위 크리스마스 전통을 지켜야 한다면 그 이유는 무엇인가요. 그리고 그 이유는 여러분에게 얼마나 중요한 가치인가요. 사진 Bored Panda, 인스타그램/ravensbeardwildlifecenter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축제> 울산고래축제 2018
울산고래축제 2018 행사기간: 2018.07.05 ~ 2018.07.08 행사장소: 울산광역시 남구 장생포 일원(울산광역시 남구 장생포고래로288번길 20 (매암동)) 연락처: 고래문화재단: 052-226-1991 이용요금: 무료 홈페이지: http://www.ulsanwhale.com 울산은 수천년전 선사인들이 바위에 고래를 새겨놓은 국보 제 285호 반구대 암각화와 근대 포경산업의 중심지였던 장생포의 역사가 어울어진 우리나라 대표 고래도시입니다. 이러한 고래문화를 계승하고 보전하기 위해 고래의 본고장인 장생포에서 ‘울산고래축제’가 시작되었고 올 해로 24회째를 맞았습니다. 2018 울산고래축제는 국내 고래테마공원 1호인 장생포고래문화마을과 고래문화특구인 장생포 일원에서 고래의 숨결을 느낄 수 있는 다채로운 체험과 즐길거리, 볼거리로 마련됩니다. 또 고래를 직접 찾아 나서는 고래바다여행선, 고래의 역사를 고스란히 담은 고래박물관, 돌고래의 재롱을 볼 수 있는 고래생태체험관 등 전국 어디에도 없는 다양한 고래인프라가 여러분을 맞이합니다. 아이들에게는 울산 고래의 푸른 꿈을, 어른들에게는 낭만과 향수를 선사할 울산고래축제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2018 울산고래축제에서 잊지못할 소중한 추억을 만들어 보십시오. 프로그램 [참여 체험 프로그램] - 거리퍼레이드 - 판타지 체험관 - 러시아의 날 - 선사시대 고래마당 - 장생포 옛마을 체험 - 고래에 대한 백만가지 상상 - 퐁당퐁당 고래 - 고래장터 - 고래만화 페스티벌 - 고래장터 - 고래꼬리 소망지 - 고래 우체통 [장생포 인프라 프로그램] - 고래박물관 특별전 - 고래생태체험관 특별 이벤트 - 국립고래연구소 오픈랩 - 고래바다여행 크루즈 - 예술이 있는 장생포 풍경 출처: http://korean.visitkorea.or.kr/kor/bz15/where/festival/festival.jsp?cid=553263 http://www.ulsanwhale.com/index.js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