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o24391
1,000+ Views

[여행영어] 어디에서 버스 노선도를 얻을 수 있나요?

★ 오늘의 여행영어 ★

Where can I get a bus route map?
(웨어 캔 아이 겟 어 버스 루트 맵?)


어디에서 버스 노선도를 얻을 수 있나요?


'Where can I ~ ?'는
'어디에서 ~ 할 수 있나요?'
라는 영어표현입니다.

* route map : 노선도


여행을 가서 버스를 이용할 때
쓸 수 있는 영어 표현이에요~


▶ 관련문장


May I have a bus route guide?
(메이 아이 헤버 버스 루트 가이드?)

버스 노선 안내서를 얻을 수 있나요?


※ 영어 발음을 한글로 정확히 표현하는
것은 불가능하니 유의해 주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 안녕하세요. 밀가루쌤영어입니다. 오늘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 7가지를 정리해 보겠습니다. 특히 유튜브의 외국인 댓글을 보시면 아래와 같은 SNS 영어표현을 자주 보실 수 있는데 처음 보시면 이게 무슨 영어인가???? 라고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그 중에서 특히 자주 사용되는 SNS 영어표현 7가지를 가지고 와 봤어요!! 1. OMG "Oh my god!"또는 "Oh my gosh!"라는 숙어의 약자 문구입니다. "맙소사!"나 "진짜야?!"등 놀라움을 표현합니다. "OMG they were killed!"(세상에! 그들이 숨졌다니!) "OMG I can not believe this is happening!"(진짜인가! 정말 일어났다니 믿을 수가 없군!) 2. LOL 웃음을 나타내는 인터넷 약자입니다. 정말 웃길때, 하하!! 를 표현할때 우리말의 ㅋㅋㅋ 와 비슷한 영어표현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LOL, It's so funny! ㅋㅋㅋ 정말 웃기다! 3. ASAP "지금"이라는 뜻입니다. "as soon as possible"의 머리 글자를 따서 만들어 졌습니다. "I'll do that ASAP"(이제 할거야) "Can you come here ASAP?"(지금 당장 올 수 있니?) "You should do your homework ASAP!"(숙제 지금 당장 해라!) 4. BRB "바로 올게" "be right back"의 머리 글자를 따서 만들어졌습니다. "Mom is calling me! BRB"(엄마가 부른다! 잠깐만 기다려) "Someone is trying to reach me. BRB" (누군가 부르고 있어, 잠깐만 기다려) 5. b / c "b / c"는 because의 의미입니다. "왜냐하면" 같은 의미의 약자로 'cuz' 'coz'도 있습니다. "Can I call you back? b / c I 'm on a train."(좀 이따가 다시 전화해도 되? 왜냐하면 기차에 탔거든) "I have to leave right now b / c I have work!"(지금 바로 나가야 해, 왜냐하면 일이 있어서) 6. OIC 의미는 발음대로입니다. Oh, I see을 나타냅니다. '알겠어'라는 뜻이죠. "That's why you said so! OIC"(그래서 네가 그렇게 말했구나! 알겠어!) "OIC! Finally, I got it!"(아하! 겨우 알았어!) 7. BTW "by the way"의 머리 글자를 딴 의미로 '그런데, 그건 그렇고'라는 뜻입니다. "BTW, are you coming to my party tmrw?"(그런데, 내일 파티 오니?) 어떠셨나요? 오늘은 SNS에서 자주 사용하는 영어표현을 공부해 봤습니다. 글이 좋았다면 공감, 댓글 부탁드립니다.
무역영어 시험 대비를 위한 무역용어 해설 + 단어정리!
오늘은 많은 분들이 찾아 헤매고, 필요하신 무역용어해설과 단어정리 자료를 가지고 왔습니다 특히 비전공자로서 무역영어 시험에 걸림돌은 바로 생소한 무역용어들인데요. 잘~ 정리된 자료 있으면 조금 더 수월할 텐데... 생각하셨던 분들은 주목해주세요! L/C, B/L 이런 약어들은 물론.... 한글인데도 이해 못 하는 신용장... 환어음... 같은 생소한 말들! 비전공자라면 평소에 접할 기회가 1도 없어서 이런 단어들이 나오면 당황하실 텐데요. 바로 이런 분들을 위해! 무역 용어해설 자료를 찾아왔습니다! 해당 자료는 [무역라이센스팩토리]라는 무역자격증 커뮤니티 카페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구요. " 좌측 게시판 목록에서 → 무역영어 카테고리 → 자료실 게시판 "을 경로로 들어가시면 영문무역 용어해설 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자료는 무역용어 해설뿐만 아니라 무역클레임 서신도 잘 정리되어있는 45p 분량의 아주아주 만드신 분의 성의가 듬뿍 들어간 자료라서, 공부하시는 데 도움 될 거예요. 단!!! 완전 처음이다! 무역영어 아직 책도 안 펴봤다!! 이런 분들보다는 어느정도 공부한 분들이 복습하는 느낌으로 사용하기 좋은 자료에요. 하지만 무역영어 시험... 무역실무가 끝이 아니죠.. 영어가 남았습니다^^ 영어지문에서 만나는 무역영어들 또한... 토익이나 생활영어에서 못 본 표현들이 많아요. 그때그때마다 체크하면서 다 외워야 하나............... 한숨이 깊어져가는 여러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무역영어 지문에 나오는 영어표현, 단어정리가 된 자료도 역시 [무역라이센스팩토리]에서 구할 수 있어요. 영어 단어 시험 치는 게 아니니 스펠링을 달달달 외우는 것보다는 눈으로 슥~ 여러 번 봐주면 어느새 영어 지문 풀 때 수월하게 해석될 거예요. 추가로.... 아직 무역영어 교재나 공부방법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면, 시험일정 소식과 함께 시험준비TIP을 알려드렸던 무밍즈의 이전 글을 참고해주세요!
우리 나라 삽살개의 유래
오래전부터 이야기하고 싶었던 것이 하나 있다. 삽살개에 관련된 부분인데 뭐 이제 와서 삽살개의 유래를 알아서 뭐하나 싶은 사람들도 있을 것이지만 그래도 옛날엔 삽살개가 어떠했는지 그리고 삽살개에 관한 오해가 무엇인지 나름의 모아둔 정보와 지식을 풀어본다. 먼저 삽살개를 이야기 하려면 필히 사자개 짱오 혹은 짱아오라는 개에 대해 이야기 해야 할 것 같다. 짱오는 몸무게가 약 80kg에서 많게는 100kg도 나가는 대형견이다. 짱오가 벽을 잡고 일어설 경우 키가 웬만한 성인남성만 하다. 크기가 어찌보면 송아지만해서 송아지만한 개가 있다고도 사서에 기록되어 있다. 짱오는 중국에서 인기가 정말 많은 개이고 정말 비싸게 거래 되었던 개이다. 짱오(보테쿠쿠르)의 모습. 현재에는 티벳탄 마스티프,그리고 차우차우,짱오가 다 다르게 다른 뜻으로 다른 견종을 의미하기도 하지만 혼동되어 쓰일 때가 있다. 이유는 바로 옛 초기에는 짱오를 서역인들이 '썰매를 끄는 개'라는 뜻의 '차우'라고 부르기도 했고 '짱오(짱아오)'라 불리기도 했으며 이 짱오가 서양으로 넘어가 개량된 것을 '티벳탄 마스티프'라고도 불렸다. 현재 짱오를 '티벳탄 마스티프'라고 부르기도 하며 '차우차우'로 부르기도 해서 당황했던 적이 있다. 또 이 짱오와 사모예드가 교배가 된 견종이 지금의 혀가 파란 '차우차우'란 이야기도 있다. 짱오나 사모예드는 혀가 안파란데 아마 돌연변이가 나왔거나 혹은 이 교배된 종이 어떤 혀가 파란 중국의 전통 개와 섞이는 바람에 지금의 좀 더 작은 덩치의 차우차우가 되지 않았나 개인적으로 추측해본다. 차우차우와 짱오는 크기는 다르지만 둘 다 갈퀴가 있으며 생김새가 매우 비슷하게 생겼고 둘 다 사자개로 불린다. 그리고 이 짱오는 모든 맹견들이나 도사견들의 조상이 되는 개라고도 볼 수가 있다. 또 나는 애견훈련사로 두달 간 일을 했었는데 그 때 이 짱오를 세마리정도 관리를 했었는데 짱오는 중국의 개라고 배웠던 기억이 난다. 이녀석들은 힘도 장난이 아니게 쎄고 대체적으로 좀 사납다. 아마 여기까지는 그래도 강아지를 좋아하시거나 짱오에 관해 관심이 있으신 분들은 대략적으로 아실 내용들이다. 그러면 본격적으로 들어가보자. 내가 느낀 조금 더 놀라운 내용을 이야기 해보겠다. 이 개의 원산지는 티벳이다. 중국에서 이 개를 짱오라고 부른다고 했는데 짱오라는 이름이 '티벳의 개'라는 뜻이다. 그러면 이 개를 티벳사람들은 뭐라고 부를까? 바로 '보테쿠크르'이다. 이제부턴 짱오라고 하지 않고 보테쿠크르로 명명하겠다. 그래야 나중에 이야기할 내용이 이어지기 때문이다. 고대부터 티벳사람들은 이 보테쿠크르의 모습을 본따서 석상을 조각했다. 그리고 그 석상으로 하여금 귀족과 왕의 궁, 그리고 신전등을 지키게 하였는데 이 때 암컷과 수컷 두마리를 조각해서 입구에 배치해 놓았는데 놀랍게도 이것이 바로 해치 혹은 해태의 유래이다. 또 이 보테쿠크르는 몽골로도 넘어갔는데 몽골에서는 이 개를 '방카르'라고 부른다. 티벳뿐 아니라 중앙아시아의 유목민들은 이 개를 들여와서 많이 키웠던 모양이다. 그리고 이 개는 전쟁때도 쓰였었다. 몽골에서 칭기스칸은 이 개를 약 300마리정도를 키웠다. 그리고 기마병 위주였던 몽골군은 말을 타고 상대진영을 침투해야 했는데 상대의 장창병들이 옹기종기 밀집을 한 상태에서는 말을 타고 달려들어갈 수가 없었다. 이 때 이 방카르 300마리를 장창병들 주변에다 풀었고 이내 방카르들은 장창병들을 물어뜯어 전열이 흩어졌고 이 틈을 타 몽골 기마병들이 말을 타고 들어가 휘젓고 다녔다. 이 보테쿠크르는 초기에 유목민들이 일부러 사나운 맹수들이 자주 다니는 산길쪽에 묶어두고 키웠다고도 한다. 곰이나 늑대, 혹은 여러 산짐승들과 대적해서 어떻게든 살아남은 보테쿠크르는 매우 공격적이고 사나운 성향이 길러지게 된다. 또한 보테쿠크르의 또한가지 두드러지는 특징중 하나는 충성심이 매우 높다고도 여겨지는 진돗개보다도 더 충성심이 높다. 이건 기록으로만 이야기 하는 것이 아닌 내가 애견훈련소에서 일을 할 때도 이 이야기는 익히 들어서 부정할 수가 없었다. 그런데 더욱 놀라운 것이 있다. 아마 이 보테쿠크르는 한국에서도 그러니까 조선시대 이전부터도 키워졌던 것 같은데 아마 고구려인들로부터 키워지지 않았나 추측을 해본다. 고구려를 건국한 동명성왕 주몽은 몽골에서 왔다는 이야기들이 있고 또 몽골인과 고구려인은 문화나 생활 심지어 지도자의 성씨나 도시이름까지도 매우 유사한 것으로 보아 몽골인들과 거의 비슷한 문화권 틀에서 '방카르' 즉 보테쿠크르라는 개를 키웠을 것으로 추정이 된다. 이를 나름 뒷받침 할 수 있는 근거를 이야기 해보자면 일본의 신사에는 그 신사 주변을 지키고 있는 해태석상이 있다. 이 해태석상을 일본인들이 뭐라고 부르는 줄 아는가? '고마이누'라고 부른다. 그럼 이 고마이누는 무슨 뜻일까? 바로 '고구려의 개'라는 뜻이다. 일본 신사에 있는 '고마이누'사진. 그러면 내가 이 보테쿠쿠르가 한국에서도 오랫동안 키워졌다고 추정하는 이유는 이 이유뿐만이 아니다. 이 개가 현재 우리가 흔히 알고 있는 삽살개이다. 그리고 이제 이 윗 그림을 한번 살펴보자. 두가지 모두 다 삽살개를 그려 놓은 것이다. 그럼 저 윗 그림중 오른쪽에 있는 삽살개의 생김새는 현재의 삽살개와 비슷하나 왼쪽의 부리부리하고 험상궂은 인상의 삽살개는 현재의 삽살개와 유사하다고 보긴 어렵다. 저 그림들 뿐 아니라 조선시대 삽살개 그림들은 오른쪽 현재모양 삽살개, 그리고 왼쪽의 험상궂은 삽살개라 보기 힘든 그림들이 공존을 한다. 그럼 대체 왜 삽살개 그림을 저렇게 그린걸까? 일부러 더 상상을 가미해 강하게 그린걸까? 예상을 하신 분도 있겠지만 아마 조선사람들이 키우던 원래의 삽살개는 보테쿠쿠르였을 것으로 추정된다. 그런데 중간에 현재의 삽살개와 비슷한 덩치때문에 혼동이 되어 현재의 삽살개에게 '삽살개'라는 이름을 붙여서 불렀을지도 모르고 혹은 보테쿠쿠르가 유목민이나 이방인 혹은 흉노족 즉 오랑캐의 개란 이유로 사대부들이 이를 바꾸어서 불렀을 지도 모르고 어떠한 이유로 바뀌어 전해내려온 것 같다. 그리고 보테쿠쿠르라고 불러야 이야기가 이어진다고 했는데 '보테쿠쿠르'라는 말 자체가 티벳말로 '귀신을 쫓는 개'이다. 삽살이란 말은 '귀신 쫓는'이라는 순 우리말이라고 한다. 그러니까 보테쿠쿠르와 삽살개는 이름의 뜻이 같다. 그리고 우리도 유목민족에 뿌리를 두고 있기 때문에 충분히 가능성이 있는 이야기라고 생각을 하는 바이다. 내가 애견훈련소에서 일했을 당시를 잠깐 이야기 해보자면 보테쿠쿠르라는 개가 세마리가 있었다. 그 중 한마리만 정말 순하고 나머지 두마리는 정말 사나워서 따로 특별관리가 되던 녀석들이다. 그 특별관리 되던 두마리중 또 한마리는 훈련사 한명을 물어서 훈련사가 6개월동안 병원신세를 지기도 했고 나머지 사나운 한마리는 종견장이라는 사나운 녀석들만 몰려있는 견사장 끝쪽에서 돌보았었다. 그리고 순한 한마리는 내가 직접 밥을 주고 똥도 치우러 들어갔었는데 이 아이는 만약 내가 실수로 견사장 문을 안닫고 들어갈 경우 기가 막히게 열린 문틈사이로 머리를 먼저 들이 민다. 그럼 못나가게 하려고 내가 얘 목덜미를 잡으면 내가 질질 끌려가고 이내 놓친다. 옛 기록에 보면 산에서 어떤 사찰의 유명한 스님이 삽살개를 타고 다녔다는 이야기가 사찰 안에 적혀 있다는데 그 삽살개는 분명 보테쿠쿠르일 것이다. 삽살개는 아무리 커도 타고다닐 정도는 아닌데 내가 목덜미를 잡고 질질 끌려갔던 보테쿠쿠르는 능히 사람이 태우고 다닐만 하다. 그리고 종견장에서 특별관리 되던 녀석은 덩치가 더큰 아이였으니 충분히 타고 다니고도 남을 듯 하다. 한번은 일을 마치고 휴게실에 문을 열고 들어갔는데 종견장에서 특별관리 되던 그 보테쿠쿠르녀석이 나를 보더니 정색을 하고 으르렁대며 돌진을 해왔다. 잠깐 풀어놓았던 찰나에 내가 들어간 것이다. 나는 재빠르게 다시 한발짝을 뒤로 나와 문을 닫아버렸고 이내 녀석은 문앞에 쿵 부딪혀 문을 짚고 일어났다. 난 키가 179인데 분명 녀석의 얼굴이 내 얼굴과 같은 높이의 위치에 있었다. 허연 이는 정말 공포스러웠다. 하마터면 요단강을 건널뻔 했던 그때를 생각하면 아직도 오금이 저리다. 이 게시물은 분명 강아지와 관련된 행복한 기억이라는 의미인 happymory라는 항목에 있는데 결코 행복한 기억은 아니었다. 그리고 또 다른 선임훈련사들에게 들은 바에 의하면 충성심이 진돗개보다도 높지만 아이러니하게도 느닷없이 돌변을 해서 주인을 물어죽이는 사고가 비일비재하게 일어나는 견종 역시도 보테쿠쿠르라고 한다. 이로써 티벳에서 시작되어 한반도를 포함한 북방의 유목민족들 손에서 키워지던 짱오의 유래와 역사와 경험에 대해 이야기 해보았다. 아마 위에서 이야기 했던 특성과 역사적 배경과 키워진 환경때문에 아직도 맹견의 기질을 보이는 녀석이 꽤 있고 지금은 그래도 많이 순화되어 고대나 옛보테쿠크르들보다는 덜 사납겠지만 만일 혹시 짱오를 키울 생각이라면 신중하게 생각해보길 바란다. 혹시 키운다면 입마개는 꼭 해주시길 바란다. 그리고 이왕 이렇게 된거 우리 지금현재의 순딩순딩한 삽살개들도 사랑해주고 또 원래의 삽살개인 보테쿠크르의 근기와 특성들도 존중해주었으면 좋겠다.
부모님이 돌아가시기전에 해야 될 효도10가지
부모님이 돌아가시기전에 해야 될 효도10가지 1. 사랑한다는 고백을 자주 해라. 아무리 들어도 싫증 나지 않는 말은 사랑한다는 말이다. 사랑한다는 말처럼 달콤하고 따뜻한 말도 없다. 쑥스럽거든 편지라도 써라. 2. 늙음을 이해해야 한다. 자녀가 부모에게 들을 수 있는 가장 큰 악담은 ˝너도 늙어 봐라.˝ 임을 잊지 마라. 어른은 한번 되고 아이는 두 번 된다는 이야기가 있다. 더구나 노인의 시기는 정답을 말하기보다 오답을 말하지 않으려고 애를 쓴다. 3. 웃음을 선물해라. 보약을 지어 드리기보다 웃음을 한 보따리 선물하라. 기뻐서 웃은 것이 아니라 웃기 때문에 기뻐진다. 마음이 즐거운 자는 항상 잔치한다(잠15:15). 부모님에게 웃음의 잔칫상을 차려드려야 한다. 4. 용돈을 꼭 챙겨 드려라. 출생부터 열여덟 살까지 소년, 소녀에게는 좋은 부모가 있어야 한다. 열여덟 살부터 서른다섯 살까지는 실력과 예쁜 외모가 있어야 한다. 서른다섯 살부터 쉰다섯 살까지는 훌륭한 인격이 있어야 한다. 쉰다섯 살 이후로 필요한 것은 돈이다. 반드시 부모의 통장을 만들어 드려라. 5. 부모님에게도 일거리를 드려라. 나이 들수록 설 자리가 필요하다. 할 일이 없다는 것처럼 비참한 일도 없다. 텃밭을 마련하게 하는 것도 좋은 일이다. 노년생활의 풍요로움은 실버 볼런티어가 되는 데 있다. 성경은 이른다. ˝사람이 자기 일에 즐거워하는 것보다 나은 분복이 없나니˝(전도서3:22) 그러므로 생의 의미가 있을 과제를 드려라. 가정 안에 부모 말고는 도무지 할 수 없는 일들이 있다. 바로 그런 일들을 찾아드려라. 6. 이야기를 자주 해 드려라. 쓸데없는 이야기라도 자주 해 드려라. 그리고 하시는 말씀을 잘 들어주어야 한다. 노인들이 가장 간절히 원하는 것은 말 상대자다. 7. 밝은 표정은 부모에게 가장 큰 선물이다. 자신의 성격에 의해 형성되는 얼굴이야말로 그 어떤 경치보다 아름다운 것이다. 부모에게 밝은 낯빛으로 위로를 드려야 한다. 8. 작은 일도 상의하고 문안 인사를 잘 드려라. 사소한 일이라도 의논을 드려라. 일단 집을 나서면 안부를 묻고, 집에 들어서면 부모를 찾으라. 건강 정기검진은 필수다. 9. 부모의 인생을 잘 정리해 드려라. 죽음은 통과의례와 같다. 준비하고 죽는 죽음은 아름답다. 생애를 멋지게 정리해 드려라. 10. 가장 큰 효는 부모님의 방식을 인정해 드리는 일이다. ˝내 인생은 나의 것˝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 내 방식대로 효도하려고 들지 마라. 마음 편한 것이 가장 큰 효도가 된다. 나의 효도를 드러내고자 부모를 이용하지 말고, 설사 불편하더라도 부모의 방식을 존중해 드려라 꽁짜로 책 요약해주는 곳 무료 책 핵심 내용들 정리! 하루 10분, 한 권 책 읽기 세상의 모든 북 다이제스트 https://bit.ly/3ieIQMz << 오늘의 추천 마냥 좋은글 >> 매일 커피를 마시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7가지 https://bit.ly/3hPt5LR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간단한 방법 11가지 https://bit.ly/3hPt5LR 시간 지나면 반드시 후회되는 35가지 https://bit.ly/3hPt5LR #마냥좋은글 #좋은글 #좋은글귀 #좋은글모음 #영감을주는이야기 #명언모음 #인생명언 #아름다운시 #좋은시 #맞팔해요 #짧고좋은글 #동기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