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aGom
5,000+ Views

[유퀴즈] 미대생→은행원→승무원→사시패스 한 경력 끝판왕 경찰


진짜 멋있어여...
이분 기사 인터뷰 보면 이렇게 말씀하시더라고여

"한 번 무언가를 결정하면 앞만 보고 다른 걸 신경 쓰지 않는 성격이다. 뭘 하고 싶다, 그러면 하는 거다. ‘만일 안 되면 어떡하지’ 이런 생각을 안 한다"

와 찐멋진분
존경합니다 이분을 제 롤모델로 모시겠습니다 와,,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어제 이프로 보는데.. "진짜 대단하다" 라는 생각밖에 안듬
와.. 멋지세요.. '만일 안되면 어떻하지..' 라는 생각을 하지않는다.. 나는 그 생각을 너무 많이 해서 도전을 못했던.. 겁없던 어린시절 단 한 번의 용기로 내가 하고싶은걸 할 수 있었던 그 기억을 잊었나보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빈 술병의 지혜
♣빈 술병의 지혜♣ 구두쇠 주인이 종에게 돈은 주지 않고 빈 술병을 주면서 말했습니다. "술을 사오너라." 그러자 종이 말했습니다. "주인님! 돈도 안 주시면서 어떻게 술을 사옵니까?" 주인이 말했습니다. "돈 주고 술을 사오는 것이야 누구는 못하냐? 돈 없이 술을 사오는 것이 비범한 것이지." 종이 아무 말도 하지 않고 빈 술병을 가지고 나갔습니다. 그리고 얼마 후 종은 빈 술병을 가지고 돌아와서 주인에게 내밀었습니다. "빈 술병으로 어떻게 술을 마시냐?" 그때 종이 말했습니다. "술을 가지고 술 마시는 것이야 누구는 못마십니까? 빈 술병으로 술을 마셔야 비범한 것이지요." 이 이야기는 탈무드에 나오는 이야기입니다. 인생은 주는 대로 받는다는 말이 있습니다. 콩 심은데 콩 나고 팥 심은데 팥이 납니다. 그것이 자연의 법칙입니다. 자기에게서 나가는 것이 자기에게로 돌아옵니다. 자기가 던진 것은 자기에게로 다시 돌아옵니다. 그래서 인생을 자업자득 혹은 부메랑이라고 말합니다. 오늘 우리가 심은 것이 내일 그 열매가 되어 돌아오게 됩니다. 오늘은 우리들이 어떤 것을 심고 있는지 살피는 날입니다... 마냥좋은글... 엔돌핀 충전소^^ 하루에 크게 웃고 싶을 때 하루 한가지 최신 유머 스트레스 확 날리는 짧은 웃긴 영상 세상의 모든 유머 https://bit.ly/3gAaxhA << 오늘의 추천 마냥 좋은글 >> 매일 커피를 마시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7가지 https://bit.ly/3hPt5LR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간단한 방법 11가지 https://bit.ly/3hPt5LR 시간 지나면 반드시 후회되는 35가지 https://bit.ly/3hPt5LR #마냥좋은글 #좋은글 #좋은글귀 #좋은글모음 #영감을주는이야기 #명언모음 #인생명언 #아름다운시 #좋은시 #맞팔해요 #짧고좋은글 #동기부여 #행복한글 #행복해지는법
지혜로운 여인
옛날 어느 왕이 세자빈을 얻기 위해 나라 곳곳에 방을 붙였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전국에서 수많은 규수들이 모였고 왕은 그녀들을 일일이 심사했고, 그중에서 마지막 후보로 열 명을 발탁했습니다. ​ 왕은 열 명의 처녀에게 소량의 쌀을 나눠주며 한 가지 숙제를 내주었습니다. “너희들은 이것으로 한 달 동안 먹고 지내다 오너라.” ​ 열 명의 처녀들은 모두 놀랐습니다. 왕이 나눠준 쌀의 양은 성인이 아껴먹어도 한 달을 먹기에는 턱없이 부족한 양이었기 때문입니다. ​ 어떤 처녀는 이것을 가지고 죽을 쑤어 먹었고, 또 어떤 처녀는 열 등분하여 조금씩 조금씩 한 달 동안 아껴 먹었습니다. ​ 한 달의 시간이 지났습니다. 궁전으로 돌아온 열 명의 처녀들은 몰라보게 말랐습니다. 그런데 유독 한 처녀는 달랐습니다. 그녀는 이전보다 얼굴이 더 환해졌고, 통통해졌을 뿐 아니라 떡을 한 시루 머리에 이고 궁전에 들어서는 것이었습니다. ​ 의아하게 여긴 왕이 그 처녀에게 물었습니다. “너는 어떻게 적은 쌀로 한 달 동안 먹고, 또 떡까지 해서 왔느냐?” ​ 그러자 처녀는 왕에게 자신 있게 대답했습니다. “저는 그 쌀로 떡을 만들어서 장터에 가서 장사했습니다. 거기에서 남은 이윤으로 쌀을 사고 또 떡을 만들어 팔고 해서 한 달 동안 부족함 없이 먹었습니다. 그리고 이렇게 남은 쌀을 가지고 임금님을 위해서 떡을 만들어 가지고 왔습니다.” ‘지혜’는 사물의 이치를 정확히 깨닫는 능력으로, 배워서 축적할 수 있는 ‘지식’과는 구분됩니다. 청년들이 노인들보다 지식이 많을 수는 있으나, 결코 지혜로울 수는 없습니다. ​ 삶을 보다 행복하고 윤택하게 만들고 싶다면, 어느 순간에나 먼저 ‘지혜’를 구하세요. ​ ​ # 오늘의 명언 한 가지 일을 경험하지 않으면 한 가지 지혜가 자라지 않는다. – 명심보감 –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소년의 공상
이집트의 시골 마을에 한 소년이 살았습니다. 어느 날부터인가 소년은 사람들에게 조금씩 돈을 빌리기 시작했습니다. ​ 소년은 빌린 돈 전부를 달걀을 사는 데 썼습니다. 그리고는 배를 타고 카이로로 떠나는 것이었습니다. 강을 건너던 소년은 배 위에 누워 공상에 빠져들기 시작했습니다. ​ ‘카이로 시장에 도착하자마자 달걀을 파는 거야. 달걀이 다 팔리면 그 돈으로 좋은 옷감을 살 거야. 그리곤 집에 돌아와서 그 옷감을 내놓으면 사람들이 몰려들 거고 옷감이 비싸더라도 몽땅 사가겠지? 그 돈으로 양을 사서 잘 키우면 언젠가는 새끼를 낳을 거야? 그런 다음 양을 다 팔아서 암소를 다시 사는 거야. 또 암소를 잘 키우면 분명 새끼를 낳을 거고, 장에 가져다 팔면 큰돈을 벌게 될 거야.’ ​ 그렇게 소년은 처음 생각하고는 다르게 계속 공상이 커지기 시작했습니다. ​ ‘이제 돈을 벌었으니 하인을 고용하는 거야. 그리고 이거 해라! 저거 해라! 내 맘대로 부려먹는 거야. 내 말을 듣지 않으면 엉덩이를 걷어차 버려야지? 바로 이렇게!’ ​ 순간 소년은 자신도 모르게 하인을 걷어차는 시늉을 하다가 달걀이 든 바구니를 걷어차고 말았습니다. 바구니는 나일강에 풍덩 빠졌고, 강물 속으로 빠르게 사라져 버렸습니다. ​ 그렇게 소년의 꿈 아니 공상은 물거품처럼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생각은 자유입니다. 그러나 그 생각이 쉽게 돈을 버는 방법이나, 노력하지 않고 허황된 성과를 바라는 생각이라면, 그 결과는 명약관화(明若觀火)합니다. ‘불 보듯 뻔하다’라는 이야기입니다. ​ 성공한 인생은 공상이 아닌 현실에서 열정을 쏟아붓는 공을 들여야만, 이룰 수 있는 것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위대한 사람은 목적을, 소인들은 공상을 가지고 있다. – 워싱턴 어빙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예아” 때문에 묻힌 꽃보다남자 프린스송 진짜 명대사.jpg
송우빈 빨리 안 내려와! 야 소이정 너 왜 나랑 친구하냐? 뭐? 솔직히 말해봐 나같은 어둠의 자식이랑 친구하는 거.. 쪽팔리지 말 같지도 않은 소리 그만하고 빨리 안 내려와! 고작 저기 올라갔는데요ㅜ 나도 내가 이렇게 쪽팔리는데.. 니들은 오죽하겠냐 니들 덕에 f4 소리 듣는 거지 송우빈 너 진짜.! 잘 안 보이는데 소이정 다가가니까 오지말라고 손 저럼 근데 나 니들한테만 쪽팔리다 내 보스.. 내 갈 길! 누가 뭐래도 상관 없는데! 니들한텐 가끔 부끄러워 이런 내가 짜증나 죽을 거 같다고 그걸 니들이 알아? 알아 이 새끼들아!! 저 새끼가! 그냥 툭 치니까 내려옴 너한텐 우리가 그거밖에 안돼? 우린 뭐 너보단 나은 줄 알아! 우리가 이러고도 친구고! 형제고!! f4야!!! 말해봐 이 새끼야!!!!!!! 예아 때문에 어둠의 자식은 묻힌 거 같아서 가져옴ㅜㅜ ㅊㅊ쭉빵 ㅋㅋㅋㅋㅋ모얔ㅋㅋㅋㅋ 대사수준ㅋㅋㅋ 마지막에 프린스쏭도 쪽팔려서 죽은척 하고 있는 듯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 대체 저런 대사를 내뱉으면서 어떻게 감정을 잡을 수 있지? 진짜 배우 아무나 하는 거 아니닼ㅋㅋㅋ 나였으면 나같은ㅋㅋ쿸... 어둠의..픞... 아 죄송해요 다시 갈게요 x100000 간만에 예아! 도 함 보고 싶어서 짤 찾아옴ㅇㅇ 진짜 주옥같다 ^^
부모님이 돌아가시기전에 해야 될 효도10가지
부모님이 돌아가시기전에 해야 될 효도10가지 1. 사랑한다는 고백을 자주 해라. 아무리 들어도 싫증 나지 않는 말은 사랑한다는 말이다. 사랑한다는 말처럼 달콤하고 따뜻한 말도 없다. 쑥스럽거든 편지라도 써라. 2. 늙음을 이해해야 한다. 자녀가 부모에게 들을 수 있는 가장 큰 악담은 ˝너도 늙어 봐라.˝ 임을 잊지 마라. 어른은 한번 되고 아이는 두 번 된다는 이야기가 있다. 더구나 노인의 시기는 정답을 말하기보다 오답을 말하지 않으려고 애를 쓴다. 3. 웃음을 선물해라. 보약을 지어 드리기보다 웃음을 한 보따리 선물하라. 기뻐서 웃은 것이 아니라 웃기 때문에 기뻐진다. 마음이 즐거운 자는 항상 잔치한다(잠15:15). 부모님에게 웃음의 잔칫상을 차려드려야 한다. 4. 용돈을 꼭 챙겨 드려라. 출생부터 열여덟 살까지 소년, 소녀에게는 좋은 부모가 있어야 한다. 열여덟 살부터 서른다섯 살까지는 실력과 예쁜 외모가 있어야 한다. 서른다섯 살부터 쉰다섯 살까지는 훌륭한 인격이 있어야 한다. 쉰다섯 살 이후로 필요한 것은 돈이다. 반드시 부모의 통장을 만들어 드려라. 5. 부모님에게도 일거리를 드려라. 나이 들수록 설 자리가 필요하다. 할 일이 없다는 것처럼 비참한 일도 없다. 텃밭을 마련하게 하는 것도 좋은 일이다. 노년생활의 풍요로움은 실버 볼런티어가 되는 데 있다. 성경은 이른다. ˝사람이 자기 일에 즐거워하는 것보다 나은 분복이 없나니˝(전도서3:22) 그러므로 생의 의미가 있을 과제를 드려라. 가정 안에 부모 말고는 도무지 할 수 없는 일들이 있다. 바로 그런 일들을 찾아드려라. 6. 이야기를 자주 해 드려라. 쓸데없는 이야기라도 자주 해 드려라. 그리고 하시는 말씀을 잘 들어주어야 한다. 노인들이 가장 간절히 원하는 것은 말 상대자다. 7. 밝은 표정은 부모에게 가장 큰 선물이다. 자신의 성격에 의해 형성되는 얼굴이야말로 그 어떤 경치보다 아름다운 것이다. 부모에게 밝은 낯빛으로 위로를 드려야 한다. 8. 작은 일도 상의하고 문안 인사를 잘 드려라. 사소한 일이라도 의논을 드려라. 일단 집을 나서면 안부를 묻고, 집에 들어서면 부모를 찾으라. 건강 정기검진은 필수다. 9. 부모의 인생을 잘 정리해 드려라. 죽음은 통과의례와 같다. 준비하고 죽는 죽음은 아름답다. 생애를 멋지게 정리해 드려라. 10. 가장 큰 효는 부모님의 방식을 인정해 드리는 일이다. ˝내 인생은 나의 것˝임을 잊어서는 안 된다. 내 방식대로 효도하려고 들지 마라. 마음 편한 것이 가장 큰 효도가 된다. 나의 효도를 드러내고자 부모를 이용하지 말고, 설사 불편하더라도 부모의 방식을 존중해 드려라 꽁짜로 책 요약해주는 곳 무료 책 핵심 내용들 정리! 하루 10분, 한 권 책 읽기 세상의 모든 북 다이제스트 https://bit.ly/3ieIQMz << 오늘의 추천 마냥 좋은글 >> 매일 커피를 마시면 일어나는 놀라운 변화 7가지 https://bit.ly/3hPt5LR 면역력을 높일 수 있는 간단한 방법 11가지 https://bit.ly/3hPt5LR 시간 지나면 반드시 후회되는 35가지 https://bit.ly/3hPt5LR #마냥좋은글 #좋은글 #좋은글귀 #좋은글모음 #영감을주는이야기 #명언모음 #인생명언 #아름다운시 #좋은시 #맞팔해요 #짧고좋은글 #동기부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