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maGom
5,000+ Views

[1박2일]에 나왔던 황매산의 그림같은 사계절 풍경.jpg



봄에는 철쭉으로 유명한 곳




밤에는 은하수도 볼 수 있다고 하네요



가을에는 억새로 또다른 매력을 보여주는 곳



미스터션샤인 등 드라마나 영화 촬영지로도 이미 유명한 곳
출처 Skysrapers

캬 넘 멋잇네여
경남에 있대여
가보고싶다,,
요즘엔 억새풀이 한창이겠네여!!!
2 Comments
Suggested
Recent
합천 ㅋㅋ 대구랑가깝지롱
황매산 진짜 너무 예뻐요 *_* 저도 참 좋아하는 곳!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연애의참견3] CEO 남친에게 농락 제대로 당한 어제자 연애의참견.jpg
고시생 남친과 5년째 연애 중인 고민녀 고시가 유세도 아니고 온갖 히스테리를 자기 여친에게 부림 그렇게 당하고도 아직 정신 못 차린 고민녀… 이때 센스 넘치는 친구가 몰래 고민녀 소개팅 주선해 줌 이때 소개팅 남의 적극적인 구애로 맘이 열린 고민녀 그렇게 전 연애에 대한 상처가 아무러질 때쯤….. 기생충 전 남친이 나타나 난장판 피우면서 고민녀에게 막말함 ㅡㅡ 다행히 생각보다 소개팅남이 고민녀를 더 좋아함 게다가 현 남친이 핸섬 영앤리치 CEO로 사기캐였음…… 하지만 남친의 회사가 고민녀 만나더니 갑자기 어려워짐 또 고민녀가…. 헌신 못해서 죽은 귀신이 붙었는지 그걸 또 못 참고 3천만 원을 입금해버림 그 후 좀 달라진 남친이 섭섭하지만 나름대로 잘 지내고 있는데 전 남친이 또 나타나 이번엔 고민녀에게 뭘 보여줌 알고 보니 갑자기 현 남친 회사가 어려워지고 돈이 필요하다고 했던 이유 여친이 속물인지 아닌지를 알아보기 위한 CEO 남친이 꾸민 테스트라고 쓰고 농락…… ㄹㅇ 소시오패스인 줄… ㄹㅇ인성 무엇...? 자신이 CEO로 잘나가니까 여친이 자기 돈만 보고 사귀는 건지 아닌 건지 확인하려고 꾸민 계획이라는 게 더 소름 끼침.. #KBSN #연애의참견3 #연애의참견 #사랑 #연애 #로맨스토크쇼 #토크쇼 #참견 #커플 #이별 #CEO #자수성가 #헌신
89세 피자 배달 할아버지, 깜짝 팁 1400만 원에 눈물
아흔이 다 된 고령으로 피자를 배달하며 근근이 살아가는 할아버지에게 온정의 손길이 답지했다. 25일(현지시간) CNN은 미국 유타주의 한 마을에서 피자 배달일을 하는 데를린 뉴이(89) 할아버지의 사연을 소개했다. 뉴이 할아버지는 유타주 웨버카운티 피자 가게에서 배달원으로 일하고 있다. 여든아홉 나이에 주 30시간 노동을 하기란 여간 힘든 일이 아니었지만, 생계를 이어가려면 달리 방법이 없었다. 할아버지는 “사회보장연금만으로는 먹고살 수가 없었다”고 털어놨다. 백발이 성성한 노인이 피자를 들고 오니 손님들은 놀라기 일쑤였다. 카를로스 밸디즈와 그의 아내도 마찬가지였다. 하지만 고된 노동을 감당하면서도 할아버지는 늘 밝은 미소로 일터를 누볐다. 그런 할아버지가 인상 깊었던 밸디즈는 늘 할아버지가 일하시는 가게에서 피자를 주문하곤 했다. 그는 “절대 제일 맛있는 피자집이어서가 아니었다. 할아버지가 일하시는 가게라 일부러 시켜 먹었다. 배달원도 늘 할아버지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노인을 배달원으로 쓰는 걸 손님들이 싫어한다, 매출에 지장이 있다는 소리가 나올까 봐 조마조마해서였다. 배달 때마다 할아버지와 함께 영상을 찍어 자신의 SNS 계정에 공유하는 일도 시작했다. 사람들은 할아버지가 피자 배달을 다니는 이유를 궁금해하며 걱정을 쏟아냈다. 밸디즈 역시 “그 연세에 이렇게 고된 일을 하셔선 안 된다”는 의견이었다. 밸디즈와 그의 5만 팔로워는 한 가지 묘안을 짜냈다. 십시일반 할아버지에게 팁을 모아주는 것이었다. 큰 기대는 하지 않았다. 단돈 10만 원이라도 모이면 성공이라고 생각했다. 하지만 예상은 보기좋게 빗나갔다. 22일 아침 할아버지는 여느 때처럼 활기찬 발걸음으로 밸디즈 집에 피자를 배달했다. “좋은 아침입니다 친구, 잘 지냈죠?”라며 문을 열고 들어온 할아버지에게 밸디즈는 1500만 원에 달하는 거액이 담긴 봉투를 내밀었다. 밸디즈와 그의 팔로워가 모은 성금이었다. 총 1만2069달러(약 1416만 원)에 달하는 ‘팁’을 받아든 할아버지는 어안이 벙벙해 말도 제대로 잇지 못하다 결국 울음을 터트리고 말았다. 할아버지는 “뭐라 감사해야 할 지 모르겠다. 그저 고맙다는 말 말고는 아무 말도 생각나지 않는다”며 눈물을 쏟았다. 밸디즈는 “할아버지의 미소는 모든 이의 마음을 훔쳤다”면서 “친절이 얼마나 값진 것인지를 증명하는 사례”라고 기뻐했다. 너무 감동이네요 이런 생각을 한 유튜버도, 팔로워들도 그리고 열심히 사시는 할아버지도 다 그저 감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