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ongkle
10,000+ Views

영하 10도가 너무나도 추웠던 냥이









잉 저렇게 귀여운데 어떻게 놓고가요ㅠㅠ
당장 내집으로

16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도 비슷한 경우로 간택받았어요. 생후3~4개월된 냥이였는데 박스에 누가 버렸더라고요..밥이라도 챙겨줄까해서 편의점서 이것저것 사서 가져갔더니 제 발목에 달라붙어서 안떨어지더라고요..ㅎㅎ 간택받은거같아 차마 모른척할수없어 데려와서 병원가보니..허피스진단받고 치료비 엄청 썼네요~~ㅋㅋ 지금은 개냥아치되서 잘살고있습니다~ 지금 생각해보면..저냥이도 그렇고 제 개냥아치도 그렇고..살고싶어서 죽기살기로 그랬던게 아닌가 생각해봅니다..ㅎㅎ 사진은 어제 삼겹살 먹다가 한컷~~ㅋ 궁금하신분들은 제 카드 보시면 약 2년전 카드에 개냥이 보실수있어용 ㅋㅋ
@yoyoaja1004 샷이..ㅋㅋㅋㅋ
그렇죠 살고 싶어서 .... 그런 아이들은 거둬주시는 분들이 계셔서 정말 다행이구요 ㅎ
@roygi1322 일명 깻잎샷입니다 ㅋㅋ
저는.. 휴게소에서 닭을 봤는데 ..차다니는쪽에 앉아있어서 나무쪽으로 쫓을려고했더니 ..저한테 안겨서..ㅜㅜ 버릴수도 없고..초면인데 와나한테.. 심지어 닭도 간절하면 사람에게 안깁니다.
@Roadst 치킨을 그후로 못먹습니다 ㅠ
@kuronecco ㅠㅠㅠ
@kuronecco 앜ㅋㅋㅋ
ㅋㅌㅌㅌ 꽃길 걸어라
내 집사하라냥
정말 잘하셨어요 정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펌) 약혐) 사슴 대몰살 결과.thunder
야케요들이 사는 노루웨이에서 벌어진 일이다 셀 수 없이 많은 순록들이 한꺼번에 썬더구이가 되는 일이 터졌다 언덕 위에 올라가있다가 람쥐썬더가 꽂혀서 지면을 타고 체인라이트닝이 되는 바람에 300마리가 넘는 순록들이 때몰살당한 것 불행하고 신기한 사건이긴한데 저거 누가 치우냐 순록은 300kg까지도 자라는 꽤 큰 생물인데 그게 300마리가 죽어있으니 치우기도 참 난감했다 그래서 어떻게 치우기로 했을까 안 치우기로 했음 명쾌하네! 순록 300마리가 썩어가는 광경이 별로 보기 좋은 광경은 아니었으니 난리가 났다 빨리 시체 치우라고 난리치는 사람들의 주된 주장은 쥐새끼들을 걱정하는 거였는데 시체 파먹고 쥐새끼들이 폭발적으로 번식하면 생태계 끝장난다는 논리였다 그럴싸했지만 노루웨이의 노루들은 뻑큐를 내밀었다 번개는 자연스러운 자연현상이고 거기 썬더당한 순록들도 자연스런 썬더이니 우리가 손 댈 일이 아니라는 것이었다 이런 공무원 논리가 끔찍한 참사를 일으킨다는 것은 우리 모두가 알고있다 그리하여 4년동안 방치된 순록시체는  지역생태계를 부흥시켰다 공무원 다이쇼리 어떻게 된 거냐면 순록의 시체가 썩으면서 거기서 벌레가 나오고, 벌레들은 걱정했던 것처럼 쥐새끼들을 번식시켰지만 이 쥐새끼들을 먹는 작은 새들이 나타났고, 이 작은 새들을 먹는 큰 동물들이 나타나면서 자연스럽게 순환이 이루어진 것 거기다 순록시체가 썩으면서 자연스럽게 비료역할을 하면서 검딸기 등의 식물이 풍부하게 자라나면서 이걸 먹고 사는 초식동물까지 대폭 증가했음 인간이 설레발친거랑 다르게 자연의 순환력이 훨씬 강했던 것 노루가 죽기 전보다 죽은 후에 이 지역의 섭생이 더 풍부해졌음 모두가 행복해졌네 노루 빼고 (출처) 아아 자연이란! 노루야 미안하지만 수고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