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shionseoul
4 years ago5,000+ Views
신세계인터내셔날(대표 최홍성)이 중국의 노동절 연휴가 다가오면서 중국인 관광객을 잡기 위해 만반의 준비에 나셨다. 중국인 고객 응대를 위한 교육자료를 만들어 전사 게시판과 교육 게시판에 올리고 직원들의 학습을 독려하고 있다. 교육 자료에는 중국 고객들의 간단한 특성과 맞이 인사 방법 등이 포함되어 있다. 특히 명동 지역 백화점 매장과 청담동 명품 거리에 있는 플래그십 스토어 직원들이 중국 고객 응대에 소홀함이 없도록 중국어 교육을 강화하고 있다. 또한 신세계인터내셔날은 중국 고객 응대를 위한 간단한 중국어 회화 스크립트와 음성파일을 제작해 판매사원들이 손쉽게 익힐 수 있도록 했다. 중국인 고객들과 의사소통이 되지 않을 경우 회사 내의 중국어 강사와 전화연결을 할 수 있도록 비상연락망도 갖췄다. 신세계인터내셔날 관계자는 “이번 노동절에는 드라마의 영향으로 셀린느, 지방시 등의 매장을 찾는 고객들이 특히 많아질 것으로 보인다”면서 “중국인 고객들이 선호하는 브랜드를 중심으로 중국어 회화 교육을 강화하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 http://www.fashionseoul.com/?p=27287 Global Magazine & Eco-business Platform | 패션서울
0 comments
Suggested
Recent
1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