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aehoonOh
10,000+ Views

부에노스아이레스 라 보카 탱고의 동네

탱고가 태어난 라 보카.형형색색의 건물들 저건 옛날 이민자들이 이주와서 힘들게 노동을 끝내고 돌아와 할게 없어서? 심심해서? 아무튼 노동끝나고 온사람들이 휴식하면서 즐길수있었던 놀이가 칠하기 밖에 없었다고 그렇게 들었는데....배에 칠하고 남은 페인트로 계속 칠했다고함 그리고 탱고가 태어난곳이 여기입니다. 동네는 무척 이쁩니다 그렇지만 여기서 몇블럭만 벗어나면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제일 위험하다고 소문난 빈민가 동네가 나오니 돌아다니다 건물색 칙칙해지면 다시 들어오세요. 여기 가고 오고는 택시 버스 이용하시구여 어느 여행책엔 걸어가는 루트로 소개되있던데 그대로 따라하시면 탈탈탈 털릴가능성 무진장 높습니다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위험한곳을 다행히 잘 피해서 가셨네요 부에노스아이레스 왠만한곳은 다 걸어서 갈수있어서 좋은도시같아요
전 걸어갔었는데 다행히 현지 교포랑 같이가서 무사했었나봐요*_* 어딜 찍어도 예쁘고 가만히 있어도 들뜨는 신비한 동네였어요. 주황색 가방이랑 라보카가 넘 잘어울립니다ㅎ_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대부도 가볼만한곳 경기도 둘레길 추천
#대부도 #서울근교가볼만한곳 #안산가볼만한곳 #대부해솔길 #서해랑길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일전에 서울근교 안산 대부도를 다녀오면서 미스트롯 우승자 박창근 팬카페 회원들과 함께 대부해솔길 서해랑길을 걸으면서 대부도람사르습지 생태탐방을 했었습니다. 경기둘레길 안산 서해랑길 90코스 걷기 좋은길 트레킹 코스 1. 경기둘레길 50코스 -대부남동보건진료소 앞 비룰정 2. 고랫부리람사르습지 생태탐방 3. 대남초등학교 염전체험장-사진찍기좋은곳 4. 대부도 행곡마을 섬마을 선생님 노래 배경지 5. 대부해솔길4코스 생태해설 전문가 최명애니 해설사의 해설을 들으며 '고랫부리 람사르습지'의 걷기 여행을 하고 왔습니다. 이날 갯벌에 사는 저서동물, 도요새 물떼새,백로류, 염색식물 관찰과 시글라스(seaglass) 목걸이 만들기 및 플로깅을 진행했습니다. * 링크를 누르면 대부도 해솔길 위치한 염전학습장 등 상세 소개를 볼 수 있어요. * * 경기 둘레길 생태탐방 생생 영상도감상해요., #경기둘레길 #서해랑길 #대부도 #고랫부리람사르습지 #서해랑길90코스 #경기도둘레길 #경기둘레길50코스 #걷기여행 #경기도걷기좋은길 #둘레길 #트레킹 #경기도트레킹 #힐링여행 #염전체험장 #갯벌생태 #갯벌체험 #플로깅 #씨글라스 #체험여행 #경기도체험여행
걸어서 세상 밖으로... 아르헨티나
칠레 수도 산티아고를 떠나 아르헨으로 출발. 원래 이동 계획대로라면 Mendoza에서 와인을 마시고 Córdoba, Buenos Aires를 지나 이과수를 통해 브라질로 가는 것이였으나... 때아닌 폭우로 모든 도로가 차단.... 부랴부랴 여행사로 가서 부에노 아이레스로 가는 항공권을 구매 ㅜㅜ 이때부터 예산에 조금씩 크랙이 생기기 시작... 나중에 겉잡을 수 없는 파국에 이르는데... 암튼 그래서 도착한 부에노스 아이레스. + 아르헨티나 국회 궁전 앞에서 생각에 빠진 인간. + 아르헨티나 국회 궁전 앞마당? 유럽 도시 느낌이 강한 부에노스아이레스 + 남미에서 가장 비싼 땅값을 자랑하는 공동 묘지인 Recoleta, + 지금도 그런지는 모르겠으나 한 때 아르헨 국민들이 가장 사랑하는 에바 페론(후안 페론 대통령의 부인), 뮤지컬 에비타로 유명. + 우승꽝 스런 표정이 리얼한 동상들.(Buenos Aires, Palermo, park, Jardin Botanico Carlos Thays botanical garden, Saturnalia) + 도시 곳곳에서 볼 수 있는 알헨 국기. 그리고 방문한 작은 동물원에서.. 따뜻한 햇살을 만끽하고 있는 동물들과 함께 광합성을 즐김 그동안 고산병과 추위로 인해 피로한 몸을 녹이면서 에너지를 충전. 부에노스아이레스의 상징. 오벨리스크 이제 여행도 며칠이 남지 않음. 다음 목적지는 이과수 그리고 브라질~!
(no title)
#아산가볼만한곳 #아산여행 #가을꽃구경 #곡교천은행나무길 #곡교천황화코스모스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9월 29일, 이렇게 9월도 가고 10월이 코앞이네요. 10월 1일부터 3일까지 연휴인데 여행 계획은 있는지요? 호미는 제주도 여행을 1박2일로 다녀올 계획이에요. 제주도에서 먹거리 볼거리 많이 담아 오겠습니다. 이번 소개하는 국내 여행지 가을에 가볼만한곳은 충남 아산으로 곡교천에 황화코스모스가 만발했습니다. 아산 은행나무길은 단풍명소로 11월 경에 가면 노랑 은행나무 단풍길이 환상적으로 펼쳐지는 곳입니다. 현재는 황화코스모스, 일반코스모스, 메리골드, 백일홍들을 볼 수 있어요. 아산 가볼만한곳 아산 여행 코스 1. 아산 은행나무길 2. 아산 곡교천 황화코스모스와 백일홍. 메리골드 일반 코스모스 3. 아산 곡교천 자전거 대여소 요금 - 현충사와 가까운 아산 지중해마을 구경해요. 4. 아산 현충사 곡교천 은행나무길 공영 주차장 아산 곡교천에서 가까운 현충사와 지중해마을까지 자전거 대여해서 다녀오시면 좋을 거에요. 곡교천에서 자전거 대여도 가능합니다. * 링크를 누르면 아산 곡교천 은행나무길 황화코스모스 꽃구경 해요. * 아산 은행나무길 가을 단풍명소 노란 가을길 영상도 감상해요. #아산가볼만한곳 #아산곡교천 #곡교천은행나무길 #곡교천황화코스모스 #가을단풍명소 #자전거타기좋은곳 #아산은행나무길 #곡교천자전거 #곡교천자전거대여 #곡교천주차장 #곡교천은행나무길카페 #곡교천은행나무길황화코스모스 #아산자전거대여 #곡교천자전거길 #은행나무광장카페 #아산카페 #아산여행 #아산당일치기 #당일치기여행
▶︎◀︎ 세계에서 가장 슬픈 북극곰의 죽음 #미안해
사진만 봐도 울컥하지 않나여 저는 그랬어여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지난 7월 3일, 세계에서 가장 슬픈 북극곰으로 불리고 있는 아르투로(Arturo)가 30살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ㅠㅠㅠㅠㅠ 8살 때 미국에서 아르헨티나의 Mendoza 동물원으로 와서 22년의 세월을, 추운 나라에서 살도록 태어난 몸으로 그 더운 나라에서 살아냈던 거져... 난 원래 이런데 사는 몸인데도 이 더위가 짜증나서 뒤져버릴것 같은데!!!!!! '가장 슬픈 북극곰'으로 불렸던 이유는 20여년을 함께 지내던 여자친구가 2012년 세상을 떠나서였고, 둘 사이에 있었던 아가들도 다 이미 하늘나라로 갔기 때문이져. 아 글쓰는데 눈물난다ㅠㅠㅠㅠㅠ 영하 40도의 추위도 너끈히 버틸 수 있지만 아르헨티나의 여름은 우리나라만큼, 때로는 우리나라보다 덥고... 풀장이 있지만 커다란 북극곰이 몸을 담그기엔 넘나 좁은 풀장... 제대로 몸을 식힐 수도 없는 환경에서 당연히 이 아이가 제 정신이었을리가 없져. 그래서 종종 이상 행동들을 보이기도 했대여. 캐나다의 추운 동물원으로 보내자고 동물 보호단체들이 나서서 서명운동을 했지만 이동 중 어떻게 될지 모른다는 이유로 불발이 됐다고 ㅠㅠㅠㅠㅠㅠ 이 서명에는 무려 미국 전 하원의장까지 동참했더랬지만...... 또르르 작년말부터 올초까지 동물들을 고려하지 않은 환경 탓에 60마리가 넘는 동물들이 폐사해서 이 동물원은 한동안 문을 닫기도 했는데여, 이제는 시에서 이 구역을 자연보호구역으로 지정하고 동물들에게 적합한 환경으로 만들겠다고 합니다... 사실 동물원이라는거 자체가 우리 즐겁자고 원하지도 않는 애들을 데려다가 낯설고 어려운 환경에서 지내게 하는건데 그래도 그나마 애들이 살기 편하게 해주겠다는 시도들은, 동물원을 없애지는 않을거라는 전제 하에서는 조금 나은 시도가 아닐까 싶어여. 진짜 유럽 동물원들처럼 엄청 넓은 공원에 동물들이 맘껏 뛰어놀게 해주는 정도면 그나마 괜찮을 것 같은데 ㅋ 아마 이 곳도 그러겠다는 의도일 듯... 그래도 더위를 못 견디는 북극곰이나 추위를 못 견디는 기린같은 애들은 그냥 버틸 수 있는 온도 내에서 지내게 해 줬으면 좋겠어여. 제발... 접때 서울대공원이었나 암튼 동물원 갔더니 겨울이라서 기린이 추워하니까 기린은 밖에 못나온다고 하던데 북극곰도 겨울에만 나오게 하고 여름에는 에어컨 빵빵한 실내에서 지내게 해주기라도 했음 좋겠네여 ㅠㅠㅠㅠㅠㅠ 풀장도 몸 다 잠기게 크게 만들어주고ㅠㅠㅠㅠㅠ 오기 싫다는 애 잡아왔으면 그렇게라도 해줘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