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tentshot
50,000+ Views

가정용 3D 프린터로 색조 화장품까지 직접 만들 수 있다

2014 테크크런치 디스럽트에서 소개된 밍크(Mink)는 아이섀도, 립글로스, 볼터치 등 메이크업 제품을 3D프린터로 직접 프린팅할 수 있다. 가정용 3D 프린터 밍크는 사용법이 매우 간단하여 기계 조작이 미숙한 소비자들 또한 쉽게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4 Comments
Suggested
Recent
헐!!!!!!
대박....
완전대박
와 이건 정말 혁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반려견이 '보호자의 장례식'에 참여해야 하는 이유
캐나다의 브리티시 컬럼비아에서 뭉클한 사연이 전해졌습니다. 심장마비로 갑자기 세상을 떠난 한 남성과 반려견의 이야이기입니다. 1년 전, 한 남성이 심장마비로 쓰러졌습니다. 가족의 신고로 구급대원들이 출동해 응급조치를 취했지만 그는 숨을 거두고 말았습니다. 가족들은 갑작스러운 남편과 아버지의 사망에 망연자실하며 눈물을 흘렸고, 가족의 반려견 새디는 들것에 실려가는 보호자의 모습을 지켜봐야만 했습니다. 그때부터 새디는 며칠 동안 식사를 거르며, 온종일 창문 밖을 내다보았습니다. 들것에 실려나가던 보호자의 모습만이 마지막 기억으로 남은 새디는 자신의 오랜 친구가 다시 돌아오기만을 기다렸습니다. 남성의 장례식이 열리는 날, 유가족들은 새디와 보호자가 마지막 인사를 나눌 수 있도록 장례식으로 함께 향했습니다. 조문객들은 순서를 기다리며 남성이 누워있는 관 앞에서 마지막 인사를 나누었습니다. 그리고 새디의 차례가 되었을 때, 새디는 두 발로 서 관 안에 들어있는 친구의 얼굴을 한참 동안 들여다보았습니다. 그의 부인은 눈물을 흘리며 새디의 머리를 쓰다듬으며 새디가 충분히 납득할 수 있을 때까지 기다려주었고, 그렇게 둘의 마지막 작별 인사가 마무리되었습니다. 그날 이후로 새디는 밥을 먹기 시작했습니다. 가장 친한 친구와의 이별을 받아들인 것입니다. 하지만 새디의 사례와 달리, 대부분의 장례식장과 사람들은 '장례식에 개를 데려오는 것이 상식에 어긋난다'라는 선입견을 가지고 있습니다. 한 전문가는 반려동물의 보호자가 세상을 떠난다면, 상실감에 오래 시달리지 않도록 반려동물이 마지막 작별 인사를 할 수 있도록 허락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개들도 인간과 마찬가지로 감정이 풍부한 동물입니다. 자신의 보호자와 친구들을 한없이 기다리며 상처받지 않도록, 이별을 받아들일 수 있도록 하는 과정이 필요합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국제무역사 연봉과 취업전망 (2019)
19년 무역관련 직무 취업, 이직을 원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정보들을 정리해봤습니다. 특히 취업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국제무역사 연봉정보도 알아봅시다! 국제무역사라는 '직업'이 존재한다고 혼동할 수 있으실텐데, 국제무역사는 직업이 아니라 '자격증' 이름입니다. 무역관련 취준스펙에서 자주 언급되는 자격증이죠. 민간자격증이지만, 주최기관이 한국무역협회라서 나름 업계에서는 공신력있는 자격증으로 통합니다. 그래서 해운업, 주요 무역상사, 금융기관 등에서 인사고과 가산점이나 취업시 우대하고 있습니다. 구체적인 직무로서는 무역사무가 있습니다. 무역에 필요한 계약, 서류등을 다루고 수출•수입과 관련된 일들을 하기때문에 자격증이나 전공을 통해 어느정도 지식이 있는 인재를 선호하는 편이라고 합니다. 연봉은 평균 3,000만원 수준입니다. 이것은 기업의 규모, 복지, 인센티브에 따라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무역으로 굵직한 대기업에 입사한다면 상위 연봉수준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생각보다 살짝 짠내나는 연봉이지만, 요즘 같은 불경기와 힘든 취업시장에서 발정가능성과 일자리전망이 좋은편에 속한다는점을 주목해야 합니다. 그리고 무역규모는 끊임없이 성장하고 있고, 거의 모든 산업이 무역과 별개로 운영될 수 없는 환경이죠. 이런 전망 좋은 무역직무에 취직하기 위해선 어떤 기술과 지식이 필요할까요? 무역은 다른 나라와의 소통이 전제가 되어야 하죠 그렇기에 외국어는 필수 입니다. 더불어 무역실무에 필요한 용어들과 지식들을 알고 있어야 원활한 업무가 이루어지겠죠... 영어는 토익, 토플, 토스, 오픽등의 시험으로 공인된 점수를 준비하시면 됩니다. 그렇다면 무역실무는 어떤식으로 준비해야 할까요? 바로 자격증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무역실무 지식을 검증할 수 있는 자격증을 획득함으로써 어필 할 수 있습니다. 그 중 단연 필수자격증처럼 꼽히는 자격증이 바로 '국제무역사'인거죠. 2019년! 무역 인재로 거듭나고 싶다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