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1,000+ Views

[감성구절] 민들레 홀씨 하나가 큰 숲을 이룬다.

작은 것을 결코 소홀히 하지 마라.
작은 물방울이 모여 바위를 뚫고
강을 거쳐 바다로 향하듯이
모든 큰 일의 시작은 사소한 것에서 시작된다.
기억하라.
민들레 홀씨 하나가 큰 숲을 이룬다.

은지성 <생각대로 살지 않으면 사는 대로 생각하게 된다.1> 중에서

책 정보 바로가기

플라이북 APP 바로가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책추천] 사람 때문에 힘들 때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입니다. 살아가다 보면 사람 때문에 힘이 날 때도 있지만 사람에 지치기도 하는데요. 여러분은 그런 경험이 있으신가요? 인간관계에 대해 회의감이 들거나 마음이 많이 지칠 때, 조금의 거리를 두고 만나보는 건 어떨까요? 지친 마음을 달래줄 5권의 책을 소개합니다. 혼자 살 수 없다는 사회적 동물의 기존 의미 그 너머로 소설처럼 두 남녀를 따라가며 생각해 보는 인간관계와 삶 소셜 애니멀 데이비드 브룩스 지음 ㅣ 흐름출판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Vg2JbF 여러분은 가족과 친구 같은 낯익은 타인과 안녕하신가요? 그들을 대하는 좋은 방법을 읽고 나면 느껴지는 따뜻함 낯익은 타인을 대하는 법 정민지 지음 ㅣ 빌리버튼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JokyTo 남은 물론이고, 가끔 나 자신도 이해되지 않을 때 여기 담긴 본성을 새겨 두면 인생이 슬기로워질 책 인간 본성의 법칙 로버트 그린 지음 ㅣ 위즈덤하우스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Vd9Phf 선 좀 넘지 말라고 하고 싶으나 상대가 한둘이 아닐 때 그 전에 내 생각과 마음을 정리할 수 있는 실용적인 책 선 긋기의 기술 와키 교코 지음 ㅣ 알에이치코리아(RHK)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HQqfcj 우리 관계의 유리는 애초부터 깨져 있지 않았을까? 어떻게 보느냐에 따라, 재독할 때마다, 새로운 그림책 관계의 조각들 마리옹 파욜 지음 ㅣ 북스토리 펴냄 책 정보 보러가기👉 https://bit.ly/2HT2pN2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 👉 https://bit.ly/37pPjQe
밤의 산책 (with 경복궁 야간 관람)
위치: 서울 종로구 사직로161 경복궁 관람요금: 대인 3,000원 (한복 착용 시 무료 관람), 11번가 예매 야간 관람: 11월 29일 (월)까지, 19시-21시 30분 (입장 마감: 20시 30분, 매주 화요일 휴관) 밤의 경복궁은 처음입니다. 따뜻한 불빛에 이끌리듯 안으로 안으로 들어섭니다. 수많은 사람의 발길이 이어집니다. 조선전기에 창건되어 임진왜란 때 전소된 후 오랫동안 폐허로 남아 있다가 조선 말기 고종 때 중건되어 잠시 궁궐로 이용된 궁을 바라봅니다. 사진을 찍으려는 사람들로 가득한 정면에서 벗어나 왕의 자리를, 그 주변을 바라봅니다. 불이 켜져 있으니 누군가 나타날 것만 같습니다. 왕의 시각에서 바라 본 광화문이 꽤 마음에 듭니다. 밤의 건물은 오늘도 분주합니다. 아무런 정보 없이 발길 가는대로 걸으며 산책을 합니다. 궁을 거닐때면 느껴지는 고즈넉함과 온난함이 좋습니다. 경복궁 서북쪽 연못 안에 있는 누각인 경회루 입니다.  나라에 경사가 있거나 사신이 왔을 때 연회를 베풀던 곳으로 조선 태종 12년(1412)에 연못을 넓히면서 크게 다시 지었다가 임진왜란 때에 불타 버렸으나 조선 고종 4년(1867)에 재건하였다고 합니다. 삼면에서 바라본 경회루는 볼수록 매력적입니다. 경회루의 구조는 전형적인 대량식 구조지만, 1층 기둥이 전부 화강암인 점이 특징이라고 합니다. 현존하는 한국의 단일 목조 건축 중 부피가 가장 크다는 말이 생각납니다. 각 지붕 끝에는 잡상이 11개 올려져 있습니다. 과거 일제강점기에 촬영한 사진을 보면 근정전 잡상은 11개가 올려져 있으나 현재는 7개가 올려져 있다고 합니다. 어둠이 있어야 보이는 것이 있습니다. 찬바람에 코를 훌쩍이면서도 온난한 빛을 바라보는 시선에서는 봄이 느껴집니다. 문과 문 사이 사람이 있습니다.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곳에서 나는 그 무엇도 될 수 있습니다. 어렵고 힘든 삶 속에서도 우리는 '소은'의 여유를 즐기고, '중은'의 노력 속에 희망을 간직할 수 있어야 한다. 그리고 '대은'의 성찰을 실천할 수 있는 깊은 마음을 지녀야 한다. 화려함 속 잔혹함이 서려 있던 곳의 길목에 서서 숨을 내쉽니다. 어쩌면 지금이 더 잔인하지 않을까요. 왕의 침실인 강녕전입니다. 편안함을 품은 명칭이 매일 밤, 와 닿았을까요. 빈 마루의 끝, 작은 빛이 반짝입니다. 어떤 눈물은 너무 무거워서 엎드려 울 수 밖에 없다 단화를 신고 갔는데 바닥이 돌로 이루어진곳이 많아 피로도가 급격히 높아져 더 가지 못한 채 나왔습니다. 한복을 입고 사진을 열심히 찍는 이들의 체력이 부러울 뿐입니다. 돌아서는 발걸음이 마냥 무겁지 않았던 것은 이미 위로를 받았기 때문입니다. 푸른 밤 아래 균형 문양 절제 화려함 신구의 조화 웃음이 있습니다. 그 어느 동물도 자신이 덧없는 존재라고 느끼며 살지는 않는다고 합니다. 우린 모두 필요한 존재입니다. 역사 그 자체입니다.
종이 가방
미국에 ‘찰스 스틸웰’이라는 한 소년이 있었습니다. 스틸웰의 가정은 매우 가난했는데 그의 어머니는 매일 여러 개의 가방에 물건을 가득 담아 상점에 배달하는 일을 했습니다. 어느 날, 스틸웰은 학교에서 집으로 돌아가던 중 어머니가 힘겹게 물건을 들고 가는 모습을 봤는데 어딘가 이상한 점을 발견했습니다. 그것은 배달할 물건보다 그것을 담은 가죽 가방들이 더 무거워 보이는 것이었습니다. 스틸웰은 이를 보고 생각했습니다. ‘어떻게 하면 어머니의 가방을 가볍게 할 수 있을까?’ 그렇게 스틸웰은 어머니를 생각하며 질긴 종이로 가방을 접었는데 뜻밖에도 밑바닥이 네모난 ‘종이 가방’이 만들어졌습니다. 종이 가방에 손잡이까지 달자 가죽으로 만든 가방보다 훨씬 가벼울 뿐만 아니라 편리하기까지 했습니다. 스틸웰은 자기가 만든 종이 가방을 들고 어머니한테로 달려갔습니다. “어머니! 이제 이 종이 가방에 물건을 담아 배달해 보세요.” 아들이 내미는 신기한 종이 가방을 보고, 어머니는 활짝 웃다가 눈물을 글썽거렸습니다. 어머니는 종이 가방을 생각해 낸 아들의 아이디어보다 자기의 고생을 조금이라도 덜어 주려는 마음이 너무 기특하고 고마웠기 때문이었습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사용하고 있는 종이 쇼핑백은 이렇게 시작되었습니다. ‘효심이 지극하면 하늘도 감동한다’라는 말처럼 어머니를 돕겠다는 효심으로 만든 것이 스틸웰의 가정에 풍요를 안겨주었을 뿐만 아니라 세상 사람들에게 편리함을 제공했습니다. 우리는 누구나 부모가 될 수 없어도 반드시 누군가의 자녀라는 사실을 생각하면서 최선의 효를 다해야 합니다. # 오늘의 명언 자기 부모를 섬길 줄 모르는 사람과는 벗하지 마라. 왜냐하면 그는 인간의 첫걸음을 벗어났기 때문이다. – 소크라테스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효#부모님#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책 추천] 새롭게 시작하고 싶을 때 읽으면 좋은 책5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입니다. 오늘은 작심삼일에서 벗어나 새롭게 시작할 수 있게 도와주는 책 5권을 소개합니다. 이 책들을 통해 나쁜 습관은 버리고 새로운 인생으로의 변화를 이끌어보는 건 어떨까요? 01 새롭게 나아가고 싶은데 어떻게 해야 할지 막막할 때 두려움과 막막함을 넘어 새로운 내일로 나아가는 법 나는 인생의 아주 기본적인 것부터 바꿔보기로 했다 개리 비숍 지음 | 갤리온 펴냄 이 책이 궁금하다면? 클릭!> 02 매번 작심삼일의 덫에 걸려 포기하고 있을 때 하기 싫을 때도 시작하고 끝까지 해내게 만드는 습관 루틴의 힘 댄 애리얼리 지음 | 부키 펴냄 이 책이 궁금하다면? 클릭!> 03 나쁜 습관을 버리고 새롭게 시작하고 싶을 때 오늘을 변화시키는 작지만 강력한 습관 이야기 아주 작은 습관의 힘 제임스 클리어 지음 | 비즈니스북스 펴냄 이 책이 궁금하다면? 클릭!> 04 지난날을 뒤로하고 새롭게 시작해 보고 싶을 때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진짜 나다운 인생을 시작하는 법 어제까지의 나, 오늘부터의 나 데이비드 시버리 지음 | 홍익출판미디어그룹 펴냄 이 책이 궁금하다면? 클릭!> 05 내 인생은 무엇을 위해 달려가고 있는지 고민될 때 고민을 버리고 새롭게 성공적인 인생으로 나아가는 법 어웨이크 박세니 지음 | 책들의정원펴냄 이 책이 궁금하다면?클릭!> 지금 플라이북 앱에서 이 책 편하게 빌려보기! 클릭!>
(no title)
◇나이 들어서 대접 받는 Up◇ 1. Clean Up 나이 들수록 집과 환경을 모두 깨끗이 해야 한다. 분기별로 주변을 정리 정돈하고, 자신에게 필요 없는 물건을 과감히 덜어내야 한다. 귀중품이나 패물은 유산으로 남기기보다는, 살아생전에 선물로 주는 것이 효과적이고 받는 이의 고마움도 배가(倍加)된다. 5. Cheer Up 언제나 밝고 유쾌한 분위기를 유지하는 것이 좋다. 지혜롭고 활달한 노인은 주변을 활기차게 만든다. 짧으면서도 곰삭은 지혜의 말에다 독창적인 유머 한 가지를 곁들일 수 있으면 더 바랄 것이 없다. 6. Pay Up 돈이든 일이든 자기 몫을 다 해야 한다. 지갑은 열수록, 입은 닫을수록 대접을 받는다. 우선 자신이 즐겁고, 가족과 아랫사람들로부터는 존경과 환영을 받게 될 것이다. 7. Give Up 포기할 것은 과감하게 포기하라. 가장 중요하다. 이제껏 내 뜻대로 되지 않은 세상만사와 부부?자식 문제가 어느 날 갑자기 변하지는 않는다. 되지도 않을 일로 속을 끓이느니 차라리 포기하는 것이 심신과 여생을 편안하게 한다. 아침마다좋은글... << 오늘의 추천 아침마다 좋은글 >> 무조건 굶어서는..나이별 체중 감량 비법 https://url.kr/mH6MZj 비타민 보중제 잘못 먹으면 건강에 독 https://url.kr/mH6MZj 치매의 비밀 https://url.kr/mH6MZj 시간이 지나면 꼭 후회되는 것들 https://url.kr/mH6MZj 건강은 건강 할 때 지켜요. 우리 함께 건강한 삶을 만들어 나가요. 사랑하는 사람들에게 공유해주세요^^ 아침마다좋은글... #명언 #좋은글귀 #좋은시 #건강정보 #건강상식 #건강관리 #건강식품 #건강유의 #건강식사
■566
처음으로 사본 펫밀크 탱구는 냄새 맡더니 안먹네요ㅎㅎ 행운이는 바로 잘 먹었어요 ㅎ 역시 다릅니다~ 영상>>> 오늘도 행운이는 어김없이 폴짝! +ㅅ+ 탱구는 건방져서 불러도 안와여 ㅎㅎㅎ 영상>>> 올라와서는 두리번 두리번 ㅎㅎ 행운이는 캣타워 보다 여길 더 좋아해요^^ 원래 저곳에 간식+커피 놓은 자리인데 행운이가 자꾸 와서는 못놔여 ㅎㅎ 호기심 눈빛 ♡ 저렇게 옆에 한참동안을 있어줘요~♡ 햇살좋은 날은 꼬마 무지개가 컵에도 생기고 책에도 뜨고 행운이에게도 떠요♡ 책과 고양이 해먹 저의 힐링포인트! 두둥! 요즘 제가 푹 빠진 나폴리 4부작 입니다^^ 엘레나 페란테의 나폴리4부작 한달전에 보기 시작해서 1권 2권 마치고 3권을 반정도 읽었는데 두꺼운 책인데도 가독성 좋구요 엘레나 페란테의 필력이 넘 대단해서 챕터마다 탄성이 나옵니다^^ 왓챠에서 드라마로 만들었다던데요 저는 집에 어느 OTT도 깔지 않았고 그럴 생각도 없기에 ㅎㅎ 3권은 살짝 얘기하자면 사랑과 전쟁느낌이 ㅎㅎ 흔히들 생각하는 나폴리의 낭만 갬성 보다는 온갖 욕망과 두려움이 가득해요! ⬇️ 왓챠 드라마 (1권일부 내용의 드라마)유튭 링크 올려봐요^^ https://youtu.be/lXsn2LNOsSc 이태리 낭만 갬성에 행운이 탱구 넣어봤어여 ㅎㅎㅎ ♡♡♡♡♡♡ ⬇️행운이 탱구 이야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