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onym
10,000+ Views

16. 살아보겠노라고

"언니 힘내세요.. 저도 많이 놀랐어요. 서로 먼 곳에서 정말 고생 많았을텐데.. 잠깐이다 생각하고 다시 힘내세요." 행여나 술에 취하면 너에게 연락이라도 할까 참고 참고 또 참으며 맨정신으로 독하디 독하게 버텨오던 나였다. 친구의 결혼 소식에 오랜만에 모인 자리에서 나도 모르게 조금 과음을 했을까. 다음 날 아침 내 카톡창은 난리가 나 있었다. 손은 이미 내 손이 아니었던 듯 이미 늦은 밤 너와 만나며 알게 된 동생에게 두서 없는, 오타 가득한 카톡을 보내고 난 후였다. 카톡 소리에 눈을 떴다. 그리고는 번쩍. 정신이 들어 통화 목록을 확인했다. 역시나 주변 지인들의 이름이 한가득. 그리고, 다행히 네 이름은 없었다. 처음 있는 일이었다. 술에 취한 내가, 너에게 연락을 하지 않은 것은. 처음이었다. 병신같은 내 마음이 정말 많이 상처받았구나. 그래서 실낱같은 이성을 붙들고 용케 용케 참아냈구나. 피식, 웃음기없는 메마른 웃음을 삼키고 답을 보냈다. 그동안 참 고마웠다고. 잘 지내라고. 힘 내보겠다고. 살아 보겠다고. 아무것도 모르는 그 애에게. 무슨 말을 더 할 수 있었을까. 살아 보겠다. 그 말에 담긴 무게를 그 애는 가늠이나 할 수 있었을까. 문득, 부러웠다. 너와 함께 지내며 너의 친구와도 예쁜 만남을 계속 일궈가는 그 애가. 이런 아픔따위 모른채 행복할 그 애가. 그리고 네가. 그리고 이제 나는 더이상. 그들의 삶에 함께 속하지 않는 사람이 되어버렸다는 이 현실이. 참으로 참담했다. 그리곤 이내 생각했다. 깨닫는다. 그 삶에 내가 속하는 것이 아니라 내가 나의 삶을 살아내야 한다고. 그 누구보다 잘 살아내야 한다고. 굳게 다짐하며 입술을 깨문다. 술 따위. 다신 마시지 않겠노라고. 살아보겠노라고. 이 악물고 더 독하게. 살아보겠노라고.
16 Comments
Suggested
Recent
@ktkim2k 우승상품이 미약해서...참가자가없어서 캐스팅 난항임.....ㅋ
@rewrite 원래요 시즌2는 시즌1의 인지도 때문에 캐스팅에 난항을 겪는 경우가 대부분이거든요..아마 놀라운 캐스팅이 있겠죠? ㅎㅎ
@ktkim2k 진짜 '사람답게' 살 날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시즌2가 좀 늦네요! 그래도 꼭 시작은 하겠죠ㅎㅎ
@asago ..이러지 않으려고 페북에서 건너왔는데..☞☜ 그래도 뭐 좋네요 빙글하고 처음으로 소소한 웃음(?)을 지었달까요ㅎㅎ 원래 모습으로 빨리 돌아가야죠 우울한 글 그만쓰고(제발) 무튼 결론은 모두가 시즌2 기대하는걸로ㅎㅎㅎ 하루 잘 보내세요:-)
본문과 전혀 다른 내용으로 시간 옴팡잘가네요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세 돌 토박이말날 기림 잔치]
기쁨 [세 돌 토박이말날 기림 잔치 알림] 손뼉 온 누리를 집어 삼키려 하는 그 분 때문에 세 돌 토박이말날 기림 잔치도 쪼그라들고 말았습니다. 더 많은 사람들과 넓은 곳에서 토박이말날을 함께 기뻐하고 토박이말 놀배움의 맛과 멋을 널리 알리고 싶었는데 많이 아쉽습니다. 하지만 가만히 있을 수가 없어서 누리그물(인터넷)로 할 수 있는 것들을 찾아보았습니다. 여러 곳에 많은 사람들께 기별을 했지만 나라일꾼뽑기까지 겹쳐서 토박이말날을 알릴 겨를이 나지 않는다는 갚음을 받았습니다. 그래서 아래와 같이 토박이말날을 알리는 일에 도움을 주시겠다고 한 분들께는 더욱 고마운 마음이 큽니다. 모람 여러분의 마음을 모아 고맙다는 말씀을 드립니다. 고마움을 갚는 마음으로 널리 널리 많은 분들께 알려 주시기 바랍니다. 1. 티비엔경남교통방송(에프엠 95.5/서부경남100.1) 스튜디오 955(09:00~09:45) -진행: 노민주, 프로듀서: 박유진, 작가: 유다혜 무지개달 여드레(4월 8일) 방송 첫머리 오늘의 물음표 물음에 토박이말날과 아랑곳한 물음(질문)이 나가고 09:30부터 토박이말바라기 꼭지에서 토박이말날을 그렇게 잡은 까닭을 알려드립니다. (티비엔교통방송 앱을 내려받으시면 언제 어디서나 들으실 수 있습니다) 2. 우리 모임과 운힘다짐(업무협약)을 한 지란지교컴즈(대표 오진연) 에서 꾸리는 '샘스토리'에서 토박이말날 맞이 물음 잔치(퀴즈 이벤트)를 합니다. http://samstory.coolschool.co.kr/zone/story/tobagimal/streams/69131 3. 경남일보 강진성 팀장님의 도움으로 토박이말날 가로세로 맞히기 잔치를 합니다. 언제 실릴지 알게 되면 알려드리겠습니다. 4. 책집 누리다솜에서 책꼲음이 모심(서평단 모집)을 합니다. 하시고 싶은 분께 '토박이말 맛보기1' 책을 손씻이(선물)로 드립니다. https://blog.naver.com/100nuridasom/221857249389 **한 두 가지가 더 될 수도 있는데 굳어지면 알려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