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LYBOOK
1,000+ Views

[감성구절] 우습게도 느닷없이 아무래도 좋다는 마음이 들었다.

우습게도 느닷없이 아무래도 좋다는 마음이 들었다.
예상치 못했던 일이 주는 즐거움.
계획이 어그러진 순간에만 찾아오는 특별한 기쁨.
다 잃은 것 같다고 생각하고 있으면
어느새 한 여름의 유성처럼 떨어져내리던 행복의 찰나들.

백수린 <여름의 빌라> 중에서

책 정보 바로가기

플라이북 APP 바로가기
Comment
Suggested
Recent
그래.어차피 인생은 계획대로 펼쳐지지않아.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