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inecomz

서로가 다르디는 것을 인정할때

♧ 서로가 다르다는 것을 인정할 때 ♧

자신의 생각이나 신념을 밝히는 일은
다른 사람들과 함께 살아가기 위해서 꼭 필요한 일입니다.
그러나 내 신념을 다른 사람들에게 강요하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
만약 가까이 지내던 사람들과의 관계가 소원해졌다면
자신도 모르게 상대에게 뭔가를 강요하는 버릇이 있지 않은지
생각해봐야 합니다.
남의 의견을 받아들이지 않고 자기주장이 지나치게 강한 사람을
옆에 두려고 하지 않는 것은, 자신의 신념과 생각이 그 사람으로부터
비평받고 함부로 평가되는 데서 오는 불쾌감 때문입니다.
내 생각만이 최고이고 진리라는 독선과 아집은
서로를 피곤하게 할 뿐입니다.
똑같은 문제를 보더라도 판단은 각자 다를 수 있습니다.
다르다는 것은 틀린 것이 아닙니다.
나와 다른 생각에 대한 이해와 포용, 그리고 존중하는 마음은
의사소통을 위한 기본 예의입니다.
따라서 서로가 다르다는 것을 인정할 때 비로소 우리의 관계는
더욱 깊어지고 넓어질 수 있을 것입니다.
-고든 리빙스턴-

[ 저녁좋은글]

좋은건 좋은사람들과 공유하세요^^

▣▣ 오늘의 추천 저녁좋은글 ▣▣

열 가지 복(福)이 들어갑니다!

알아두면 좋은 신 동의보감
인생에서 명언
변비 있을땐' 잠시 끊는게 좋은 음식
'암(癌)'을 극복할 수 있는 반가운 소식!
토마토의 효능 10가지
생활 속 꿀팁 모음

#좋은글 #저녁좋은글 #명언 #동기부여 #소식글 #짧은글귀 #오늘날씨
#하얀트리 #파미셀 #제로금리유지 #서울영하10동 #코로나백신 #코로나확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폭포!
추웠던 겨울이 무색할 만큼 점점 따뜻해지고 있어요! 이제 봄, 여름이 오고 있는데, 미리 시~원한 제주의 폭포들 소개해줄게요~!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 폭포예요 제주 중문관광단지 내에 있는 천제연폭포는 한라산에서 시작된 중분천이 바다로 흐르면서 형성된 폭포예요! 총 3개의 폭포로 이루어져 있으며, 제 1폭포는 건기에는 폭포수가 떨어지지는 않지만, 암벽과 에배랄드 빛의 연못이 매력적이예요! 제 2폭포에서는 푸른 상록수 사이로 수묵화를 그리듯 떨어지는 폭포를, 제 3폭포에서는 절벽에서 시원하게 떨어지는 폭포를 볼 수 있어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천제연로 132(중문동) *[문의] : 064-760-6331 서귀포 칠십리로에 위치한 정방폭포는 역시 천제연, 천지연 폭포와 함께 제주의 3대 폭포로 불리는 폭포예요! 높이 23m, 너비8m에 깊이5m에 달하는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뭍에서 바다로 직접 떨어지는 폭포예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칠십리로214번길 37 *[문의] : 064-733-1530 서귀포 남성중로에 위치한 천지연폭포는 하늘과 땅이 만나 이루어진 연못이라는 뜻을 가진 폭포인데, 폭포의 길이기 22m 그 아래 못의 깊이가 20m로, 웅장한 자태를 드러낸답니다! 천지연 폭포 근처에는 난대림을 이루는 산책로가 잘 조성되어 있어 남녀노소 모두 편안하게 자연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답니다~!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성중로 2-15 *[문의] : 064-760-6304
카페갔는데 나보고 진상손님이라는 친구랑 손절한 후기
친구랑 어제 카페를 갔어. 개인 카페 규모인데 인스타 핫플 이런 곳이라 사람도 많더라. 근데 내가 아메리카노 투샷을 못 먹어서 어디 카페를 가든 무조건 원샷으로 달라고 그러거든? 그래서 주문할 샷 하나만 넣어달라고 말을 했어. 근데 커피가 나왔는데 친구가 시킨 거랑 맛이 똑같은 거임 그래서 직원분한테 혹시 죄송한데 이거 샷 하나 맞나요..? 이랬더니 친구가 내 어깨를 막 툭-툭- 치면서 “아 왜그래” 이러는 거야 그래서 내가 뭐가?? 그랬는데 직원분이 "아.. 시킬 때 샷 하나만 달라고 말씀 하셨어요?" 물어보길래 “네 두번 말했었는데….” 이러니까 친구가 갑자기 “그냥 마실게요 죄송합니다 ㅠㅠ” 이러는 거야. 그래서 친구한테 아니 뭐가 죄송하냐고 나 투샷 못마셔서 그런거라고 그랬는데 진상같이 왜 그러냐고 그러는 거임 그래서 너무 어이가 없었지만 카페가 바빠보이기도 했어서 “그럼 죄송한데 제가 진하게 못 마셔서 그런데 물이라도 한 잔 주시면 섞어마시겠다”고 그랬는데 물 제공이 안된대. 그래서 “그럼 제가 샷 하나만 달라고 말씀 드렸는데 직원분이 잊으신거니까 커피를 다시 주셔야할 것 같은데요.” 이랬더니 친구가 엄청 크게 한숨을 쉬면서 “아 진짜 제가 대신 죄송합니다…” 이러는 거야. 직원분은 그제서야 막 웃으면서 "괜찮습니다^^" 이러는데 너무 황당한 거임.. 내가 뭐 말투를 싸가지없게 한 거 아니냐? 이럴 수도 있는데 진짜 진심 "아니!!! 저기요!!!" 이런게 아니고 “앗 죄송한데 샷 하나 맞나요??” 이런 조심스런 느낌이었고 아무리 생각해도 내가 뭐가 진상짓인지 모르겠는 거임.. 대체 뭐가 죄송하고 뭐가 괜찮다는 거야; 아무튼 그래서 직원분이 커피를 다시 주셨는데 “다음번에는 꼭 제대로 말씀해주셔야 해요.” 이러는 거야. 그래서 너무 어이가 없길래 “제가 결제할 때 다짜고짜 지나가면서 ‘샷 하나 빼주세요.’ 이런 것도 아니고 샷 하나만 넣어주실 수 있냐고 여쭤봤는데 계산하는 분이 된다고 하시길래 그럼 샷 하나만 달라고 두 번이나 말을 했는데요.” 이랬더니 친구가 “아 진짜 그만해라.. 죄송해요 정말” 이러는 거야. 일단 다시는 그 카페 안 갈거고 난 내가 진상인지 모르겠는데 친구가 자꾸 “너 진짜 진상이다. 그거 그냥 마시면 되지.” 이러는 거야. 아니 뭘 그냥 마셔? 내가 투샷 들어간 커피를 못 마시는걸.. 애초에 안 된다고 했으면 그냥 다른 음료를 마셨겠지 ㅠㅠ 그래서 카페 안에서 짜증내긴 좀 그래서 꾹 참다가 카페 나와서 너야말로 니가 왜 사과를 하냐 그게 우리가 굽신굽신 죄송합니다. 이럴 일이냐고 그랬더니 “너 진짜 진상 마인드인 거 알아?” 이러는 거야 그래서 “내가 알바한테 소리를 질렀냐, 커피를 엎었냐. 그냥 샷 하나 빼달라는 건데 투샷으로 나왔길래 아 저 샷 하나로 주문했는데요. 한거 잖아.” 이러니까 그냥 주는대로 먹으면 되지 그걸 굳이 따지는게 진상이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완전 오랜만에 만난 거였는데 걍 기분 망해서 "너야말로 남 눈치를 그렇게 봐서 손해만 보고 살겠다야 왜 처음보는 알바 눈치는 보면서 몇년을 같이 다닌 내 눈치는 안 봐주냐?" 이러고 그냥 집 가자 하고 헤어졌어. 아니 보통 카페에서 저러면 다들 어떻게 해? 내가 휘핑 들어간 음료 시키면서 휘핑 빼달라고 그랬는데 얹어져서 나오면 말 안해 다들? 출처: 페북 아니 친구 성격ㅋㅋㅋㅋㅋ 저는 절대 저런 사람이랑 친구 못합니다. 쌩판 남한테는 굽신대고 자기 친구는 깎아내리고? 어휴! 아주 굉장히 해로운 친구네요 ^^ 친구분은 불치 천사병에 걸려서 손해 많이 보고 살겠네요... 참나.... 텍스트만 읽어도 왜이렇게 화가 나는지 ㅂㄷㅂㄷ
각종 영화 스포) 알면 재미있는 영화 디테일들
1. 주토피아 주토피아 경찰서의 치프 보고는 문서를 읽을때 안경을 끼고 보는데 이는 실제 버팔로의 시력이 매우 나쁜것을 캐릭터에 반영한것임 2. 인터스텔라 화성에서 살아남은 제이슨 본이 사령선을 반파시키고 거기에 도킹하는 장면에서 쿠퍼는 우주선의 회전 반대방향으로 머리를 두려고 하는 반면 브랜드는 우주선의 회전방향으로 머리를 두다가 결국 정신을 잃어버림 이전에 우주선 탐사경험이 있는 쿠퍼의 실력을 미묘하게 묘사한 부분 3. 반지의 제왕 시리즈 소린의 원정대중 한명인 글로인은 반지의 제왕 반지원정대 김리의 아빠인데 호빗:다섯 군대의 전투에서 쓴 투구를 반지의 제왕에서는 김리가 쓰고다님 4. 코코 마지막 콘서트에서 지휘하는 해골 캐릭터 모델은 실제 영화의 음악을 작곡한 작곡가 마이클 자키노임 5. 니모를 찾아서 니모를 찾아서에서 미스터 인크레더블의 만화가 나오는데 니모는 2003년에 나왔고 인크레더블은 2004년에 나왔음 6.원스 어폰 어 타임 할리우드 클리프 부스의 첫 대사와 영화 마지막 대사가 동일함 7. 플로라와 율리시스 극중 스탠리(보비 모이니핸)가 덕테일즈 만화책을 읽고 있는데 실제 보비 모이니핸은 덕테일즈 에니매이션 성우이기도 함 8. 몬스터 주식회사, 몬스터 대학교 몬스터 주식회사에서 와조스키가 자신의 인형을 인간 아이가 만지려고 하자 급하게 뺐는데 이 인형은 몬스터 대학교에서 와조스키의 선반에도 있음 대학이전부터 직장 다닐때까지 쭉 들고다닌듯 9. 소울 위구르에 떨어진 22 말고도 다른 디테일은 이 장면에 있음 Portorosso라 적힌 이 포스터는 위의 니모를 찾아서 - 인트레더블 관계처럼 픽사의 다음 작품 Luca를 위한 이스터에그임 10. 쉰들러 리스트 쉰들러 리스트에서 쉰들러가 만나는 이 웨이터는 브란코 웨스티그가 연기 했는데 실제 나치 홀로코스트의 생존자이기도 하고 이 영화의 공동 프로듀서이기도 함 11. 인크레더블 극중 헬렌이 india golf 9-9 ( IG 99 ) 라는 제트 비행기 코드명을 사용하는데 이는 브레드 버드 감독의 1999년 대뷔작 아이언 자이언트( Iron giant 99) 를 이스터에그로 넣은것임 3. 조조레빗 조조레빗에서 꼬마주인공의 상상속 히틀러 친구는 조조에게 담배를 권하고 고기를 먹는 장면이 나오는데 실제 히틀러는 담배와 육식에 대해서 매우 부정적인 입장이였음 조조가 히틀러의 실제 모습에 대해 아는 바가 적다는것을 보여주는 장면임 4. 조커 영화의 시작 장면에서 광대 분장을 하는 주인공을 비추는 거울이 배트맨의 분장과 비슷하게 보여짐  5. 해라클레스 1997년에 만들어진 이 영화에서 하데스가 Guys, guys, relax. It's only half-time 이라고 말하는 신은 실제 92분 짜리 영화에서 46분에 나오는 장면임 6. 이밴트 호라이즌 이밴트 호라이즌에서 뉴질랜드 출신 배우 샘 닐은 어깨 패치에 유니언잭이 붙은 호주 국기를 원주민 국기로 바꿔달라고 요청했음 2047년에는 국기가 바뀔꺼라 생각했나봄 7. 엔드게임 캡틴이 뮬니르를잡을때 항상 뮬니르의 비행방향을 보고 방패를 받는것처럼 팔을 안쪽으로 굽혀서 쿠션효과를 이용해 부드럽게 잡음 반면 토르는 뮬니르가 자기 손에서 정확히 멈출것이란것 알기 때문에 항상 팔을 뻗어서 잡음 8. 행복을 찾아서 윌스미스가 스쳐 지나가며 쳐다본 이 남자는 실제 현실에서 영화의 바탕이 된 사연을 겪은 크리스 가드너 회장임 9. 인크레더블 헐크, 스파이더맨: 홈커밍 인크레더블 헐크에서 대학교 학생이던 애는 홈커밍에서 애들 선생님이 됨 10. 오즈의 마법사 (1939) 서부의 마녀를 죽이기 위해 다니던 오즈의 친구들중 허수아비는 마녀를 죽이기 위해 총을 꺼냄  마녀도 총알 앞에서는 공평한듯 11. 레전드 가디언지의 별 2개짜리 평점을 갱단 형제의 머리 사이에 껴놔서 감쪽같이 포스터를 만듬 12. 토이스토리1 현지화 정책으로 미국에서는 버즈 뒤로 미국 국기가, 그외 국가에서는 지구본이 보이게 영상을 만들어 개봉함 13. 산타클로스 찰리의 뒤에 있는 학교 친구 귀를 보면 엘프인것을 알수 있음 이는 엘프들이 찰리 부자에게 계속 관심을 두고 지켜보고 있었다는것을 의미함 14. 라라랜드 라라랜드에서 이 장면은 편집을 넣지 않고 실제 라이언 고슬링이 피아노를 치는동안 앰마스톤이 춤추던걸 카메라 한대로 찍은것임 15. 쥬라기 공원 호박속에 갇힌 이 모기는 코끼리 모기인데 유일하게 피를 빨지 않는 모기임 즉 저 안에 공룡 DNA는 없음 ㅊㅊ ㄱㄷㄹ 요런 거 너무 재밌지 않나영 +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