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우리쌀국수 북어맛

여수여행 갔다가 숙소 근처 식자재 마트에서 면식수햏용 제품들 많이 데려왔습니다. 와입은 여행와서 뭐하냐면서 핀잔을 줬지만 제게 빙글 면식수햏 커뮤는 소중하니까요 ㅎ. 제가 다니는 마트에선 일단 못보던 애들이었습니다. 마트에서 첨보는 면식수햏 제품들은 제가 왠만하면 데려오거든요. 쌀국수랑 태국라면들 좀 데려왔습니다.
음, 북어맛이라...
구성은 이렇습니다. 액상스프가 간장같네요 ㅎ
우와 미역국스러운데요 ㅎ
마침 삶달이 하나 남아 있어서 투하했습니다. 음, 근데 북어맛 쌀국수에서 왜 북어맛이 느껴지지 않는걸까요 ㅋ. 북어가 아니라 멸치맛 느낌인데요 ㅡ..ㅡ 면삶기 시간은 엄수해야겠어요. 시간을 살짝 넘긴것 같은데 식감이 살짝 별로더라구요. 미리 삶아놓은 식은 국수면을 육수에 넣었을때 덜 풀린 면발의 그 느낌이라고 할까요... 국물은 시원하네요. 설마 북어맛이 아니라 북어국 느낌만 준건 아니겠죠 ㅎ. 재료에 북어가 분명 들어있긴 하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스트레스엔 방어
제가 원래 좀 떠들석하게 노는걸 좋아해요 ㅋ 사람들을 막 부르고 음식을 왕창하고 술도 왕창 먹고 ㅎㅎㅎㅎㅎ 천국이란 자고로 주지육림 ~ 이라고 생각했는데 몸이 아프고 아이가 생기고 코로나가 오고 .... 이젠 그때처럼 놀수가 없어져 버렸어요 요즘 답답하신 분들 많으시죠 .. 그럴땐 방어를 시킵시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짠 너무 맛있었어요 방어+광어 조합 쵝오 광어도 배쪽으로 좋은 부분 이고 방어도 배꼽이랑 사잇살 까지 챙겨주셔서 좋더라구여 회가 좀 양이 작다 했는데 좋은 부위가 와서 너무 맛있게 먹었어요 원래 붉은 살 생선은 잘 안좋아하는데 오랫만에 잘먹었어요 저희 부부의 최애 오징어 ㅋㅋㅋㅋㅋㅋ 초딩때 (사실은 국민학교) 강원도 부둣가에 가면 오징어가 어마어마 하게 많았거든여 한쪽에 오징어 박스를 쌓아놓고 아주머니 둘이서 한분은 계속 오징어를 썰고 한분은 플라스틱 동그란 그릇에 비닐씌워서 오징어 담고 채소 담고 육수 부워서 바로 물회를 말아주셨는데 아저씨들이 그거에 소주드시기도 하고 아빠랑 자주 가서 먹곤 했어요 엄청 싸고 맛있는 오징어가 ㅜㅜ 금값이 되었고 잘 집히지도 않은다니 슬프네요 회를 주문하는데 신랑이 밥은? 그러더라구여 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라조기를 주문! 라조기랑 깐풍기 술안주로 딱이져머 누구나 좋아하는 그 맛 ! 스트레스 이렇게 풉니다 !! 금동이는 잠깐 잼난거 보여주고;; 맥주 한잔 하면서 신랑이랑 라떼는 말이야 오징어 한박스에 만원이였어 라떼 얘기 하면서 놀았어요 ㅋ 송년회도 신년회도 하지 못해서 울적한 마음을 달래봤습니다
김장 김치는 큰 재산
제가 할머니랑 같이 오래 살아서 그런지 쌀이랑 김치가 떨어지면 굉장히 불안한 타입이거든여 ㅋㅋㅋㅋ 매년 어머님을 졸라서 김장 언제해요 올해는 좀 많이 하죠 ㅋㅋ 며느리가 어머님을 조르는 집입니다 작년 11월에 어머님께서 더 미루면 안될거같다고 그냥 하자 해서 김장을 했어요 어머님께서 채소를 싹 준비해놓으셔가지구 금방 후다닥 해버렸어요 다치우고 밥까지 다 준비했더니 2시간 좀 지났더라구여 겁나게 빠르져 ㅎㅎ 그땐 한창 장이 안좋았을때라 굴도 못먹고;; 보쌈도 한두입 ㅜㅜ 밖에 못해서 너무 분하고 서럽고 ㅋㅋㅋㅋㅋㅋㅋㅋ 친정에서 김장하는날은 수육도 정말 맛있지만 김장용 새우 아시죠? 그걸로 전을 부쳐서 막걸리 안주로 먹는데 그게 정말 별미에요 !! 얇고 넓적하게 부치면 꿀~ 맛 올해는 그것도 못먹고 ........ 남들은 김장하고 와서 힘들어서 불만인데 저는 못먹어서 ㅜ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 김치가 이제 맛나게 익었어요 그거 아시져 딱 김치 먹으면 입에서 토독토독 청량청량 점심 먹을라구 김치 새로 꺼냈는데 자르다가 한조각 먹고는 이거는 라면이다 ㅋㅋㅋ 라면을 끓입니다 안성탕면에 계란 두개 하나는 풀고 하나는 반숙 .... 제가 젤 좋아하는 조합이에여 이게 김치랑 찰떡 이런 김치만 있으면 머 ㅎ 부자 안부러움
추억의 불량식품 얘기해보자!
1000원만 있으면 세상을 다 가졌던 그 때,, 즐겨 먹던 불량식품 얘기해보자 ^_^ 1. 껌들 다 먹고 가루까지 핥아먹어줘야 제맛 숟가락으로 친구들 하나씩 나눠줬었음 이거 진자 존 맛 오도됵한 특유의 맛이 너무 좋았음 조금씩 끊어서 단맛 느끼고 삼켜버려야함 화질구지네,,^^ 이거 있으면 끊어서 친구들 나눠줘야했음 멋있게 먹는 기분이라 좋았었음 껌은 그냥 껌 껌중에 TOP2. 가루먹으면 껌 되는 거 껌 말고 이런 비슷한 통 or 음료 캔 모양에 들어있는 엄청 작은 알갱이같은거 진짜 맛있는데 이미지를 못찾겠네.. 종종 세계과자전문점에서 팜,, 2.가루(?) 류 이거 진심 존맛 내 키 성장 저해에 한 몫 함 하나씩 털어넣음 ㄹㅇ 90년대 마약 ㅋ 진심 8조 9천억개 먹음 하나 사면 문구점 주인님이 가위로 위꽁다리 잘라주심 입 한 번 대면 침때문에 잘 안나옴; 3. 그 외 (사실 귀찮았음) 침묻혀서 종이에 몇번 찍고 혀에 찍고 질릴때쯤 씹어먹어줘야함 삼삼하니 맛있었음 근데 마지막에 스프만 남았을때 손가락으로 찍어먹으면 엄청짜고 자극적임 >< 여러가지 맛이 있어서 가격은 좀 비쌌음 쫀득쫀득하고 체리맛이랑 망고맛이 맛있었음 이건 비싸서 초등 고학년때 먹을 수 있었음 전자렌지에 돌려먹으면 ㄹㅇ 황금올리브 저리가라 지금 보면 약간 비위상해서 못먹을듯 ㅎㅎ 친구들한테 이쑤시개로 하나씩 집어주다보면 금방 동남 초코한번 바닐라한번 중간에서 한번씩 퍼먹어보다가 마지막에 막 섞어먹고 핥아먹어줘야 제맛임 이자식 내 성조숙증에 한몫함; 여름 필수템 막대기로 퍽 퍽 내리꽂아서 긁어먹다가 테두리부분 먹다가 녹아서 국물생기면 모서리로 마셔줘야함 잘 기억 안나는데 이거랑 무슨 크레이지아케이드 아이스크림 많이 먹었던 것 같음 ㅋ ㅋ 이것 어린 아이가 먹기엔 족음 비쌌음 엄청 부드럽고 쪼온득한 느낌이었던 것 같다 게녀들도 추억의 불량식품, 음식 소환해줘~~ 나 참고로 미녀는석류를좋아해 왕팬이었음 출처 다 내가 좋아했떤거야 ㅜㅜㅜㅜ 겁나 맛있었는데.. 이 중 몇개나 먹어봤나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