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1,000+ Views


▶국민의심이 '공익제보자'에 받았다며 김학의 '출금'이 불법으로 이뤄졌다고 대검에 수사의뢰하게 만든 제보자는 현직검사로 밝혀졌다고 한다.

검찰이 자신들의 직무유기를 법무부 '개인정보 불법열람'으로 뒤집어 씌우기 한 것이다. 검찰의 적반하장 법무부 수사는 검찰과 국민의심의 합작품인 것이다.










Comment
Suggested
Recent
여기자성추행에 대해서나 변명해보시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