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0221
5 years ago10,000+ Views

ㅎㅎ데려가든가..말든가

입양기다리는완전시크한냥이^^
kbs0221
40 Likes
13 Shares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아ㅋㅋㅋㅋ 데려가고싶어 ㅋㅋㅋㅋ
집사놈이 오늘 늦네
ㅋㅋㅋ천개
왠지.. ㅋ 요염^^
ㅋㅋㅋㅋㅋㅋ어트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진짜말하고있는것같아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허스키는 아무리 생각해도 개그캐얌.
날렵한 몸매와 포스 넘치는 눈빛을 가진 시베리안 허스키! 하지만 여러분 모두 허스키에게 속고 계셨다는 점 알고 있나요! ୧(๑•̀ᗝ•́)૭ 허스키는 알고보면 완전 허당! 개그캐릭터라고요! 이름도 멋진 허스키가 아니라 허숙희라는 소문.... (소근소근) 에이 저런 간지 작살 허스키가 무슨 허당이야! 또 고양이가 적고 있나보네! 안속는다 ^^* 훠이 👋 이렇게 생각하실 수 있습니다.. 하지만 제가 오늘 완벽한 증거를 가져왔어요! 자 지금부터 허당 바보미 뿜뿜 허숙희를 만나보세요 o(o・`з・´o)ノ (덜렁덜렁) 아니 선생님 거기서 지금 뭐 하시는겁니까; 아주 난리도 이런 난리가 없다! 얼굴은 세상 일찐같은데 머리에 지금 혼절 직전.. 어제 거하게 달리신 허숙희씨 일어나개!!! 일어나개!!!!!! 나 지금 심심하개!!!!!! 지금 나에게 주어진게 브로콜리라니!!! 브로콜리라니!!!!!! (*`へ´*) 彡3 왐마? 뭐여? 뭐여? 바람 뭐여? 뭐여어어어얽!!!!! (나는 아무 생각이 없따.... 왜냐하면.... 그냥 없기 때문이다..) zZ 어얽!!!!! 억!!!!! 어우씨 깜짝아..!!!!!어우!!!! 엌!!!!....어후....후... 자 여러분도 느끼셨죠?! 허숙희의 댕청한 모습! 지금까지 허숙희는 우리를 속이고 있던 겁니다! 바보 허숙희 이런....이런...... 귀엽고 사랑스러운 댕댕이 같으니라고! 일로와 뽀뽀해주겡 ❤️ლζ(♛ε♛*ζლ❤️
중학생이 놀이터에 버린 고양이
중학생이 놀이터에 버린 고양이 by꼬리Story 2018년 늦은 봄, 제보자는 아파트 입구에서 몹시 마른 고양이 한 마리와 눈이 마주쳤습니다. 고양이는 사람의 손길을 피하지는 않았지만, 눈에는 두려움이 가득했습니다. 녀석이 길고양이인가 싶어 다가가 자세히 살펴보니, 털 상태는 집고양이처럼 깨끗하였고 손톱은 사람이 최근까지 다듬어준 흔적이 있었습니다. 누가 보아도 '버려진 집고양이'였습니다. 그날 이후, 제보자는 근처 놀이터에 자리잡은 고양이와 매일 마주치며 정이 들었고 녀석에게 '얼룩이'라는 이름을 지어주었습니다. 제보자가 종종 놀이터로 찾아가 얼룩이에게 먹을 것을 줄 때면 얼마나 굶었는지 허겁지겁 먹곤 했습니다. 제보자가 놀이터에 찾아와 하루 이틀 유기묘 얼룩이를 돌보기 시작하자, 놀이터의 아이들도 관심을 보이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던 중 한 아이의 입에서 나온 말은 제보자에게 큰 충격으로 다가왔습니다. 아이는 '어떤 사람이 얼룩이를 놀이터에 버리는 순간'을 목격했으며, 그 사람은 어린 중학생에 불과했다는 것입니다. 제보자는 얼룩이에 대한 걱정에 평일 출퇴근길마다 그리고 주말마다 놀이터에 들려 얼룩이를 보살폈습니다. 날이 지나 쌀쌀한 겨울이 찾아오자 제보자는 얼룩이를 위해 근처 건물의 지하창고에 간이 보금자리를 만들어주었습니다. 제보자는 얼룩이가 겨울을 무사히 나기만을 바랐지만, 직접 집으로 데려가 돌보지 못하는 자신을 자책하기도 했습니다. 그러던 어느 날, 제보자는 놀이터 앞 화단 속에서 얼룩이를 발견했습니다. 평소라면 자신을 향해 반갑게 달려왔던 얼룩이가 화단 속에서 꼼짝하지 않았습니다. 이상하게 여긴 제보자는 얼룩이에게 다가가 녀석을 화단에서 꺼내 안았습니다. 품에 안겨 축 늘어진 얼룩이는 날타로운 물건으로 추정되는 물체에 오른쪽 뒷발을 다쳐 움직일 수 없는 상태였습니다. 그 자리에서 곧장 병원에 데려가 검진을 받고 치료하여 무사했지만, 조금만 늦었더라면 상처를 통한 감염으로 죽음까지 이어질 수도 있던 상황이었습니다. 치료를 받은 얼룩이는 병원의 좁은 케이지에 자리를 잡았습니다. 그동안 길거리 생활이 도대체 얼마나 고단했던 걸까요. 병원 케이지의 좁고 시끄러운 곳이 낯설 법도 했지만,  얼룩이는 편하게 자리를 잡고 금세 잠이 들었습니다. 제보자는 그런 얼룩이를 보며 주인을 찾아주기로 했고, 현재 얼룩이는 쉼터로 옮겨져 새로운 가족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얼룩이는 이미 한 번 버려졌던 아이입니다. 집고양이였던 이 아이에게 길거리 생활은 더욱 힘들었을 것입니다. 이제는 얼룩이의 떠돌이 생활을 청산해주고 녀석을 따뜻하게 보살펴 줄 새가족을 찾습니다. 얼룩이를 사랑해줄 집사님이 있다면 아래 입양문의처로 연락 바랍니다. 입양문의 yebodle@gmail.com
심쿵주의! 귀여운 동물짤 모음_14
크 오늘이 벌써 목요일이라니! ᕙ(•̀‸•́‶)ᕗ 내일만 버티면 주말이다 꺅 💙증말 너무 행복하네요 후후 요즘 날씨가 너무 좋아서 진짜 여행욕구 뿜뿜ㅡㅠ 저만 그런거 아니죠..? 하지만 현실은 넘나 차갑기 때문에... 주말에는 따릉이타고 이곳 저곳 쏘다니려고요 헤헤헤 다 비켜 내가 이구역의 폭주 기관차다! ❛ε ❛♪ 1. 으아ㅏㅏㅏㅏㅏㅏㅏㅏ대나무 지겨워어어어~!~!!!!!!!(`Д´) 나도 다른거 먹고싶은데!!!!!!!!!!!!!!!!!!!!!!! 엄ㅁㅏ아아아아앍!!!!!!!!!!!٩(๑`ȏ´๑)۶ 2. 너 임마 그 꽁초를 저 바닥으로 던지는 순간 앞으로의 너의 인생 또한 바닥으로 떨어질 것이여 아주 잼나것지 ȏ.̮ȏ? 해봐 3. 우리 꼭 씻어야해요..? ( ³⌓³) 그거 모야.. Σ(•’╻’• ۶)۶ 물 모야!!! 무섭따구우ㅠㅠㅠㅠㅠㅠㅠㅠㅠ 4. 어후우 조타아... 거기 거기 더 긁어주세여 (´〜`*) zzz 아우 좋다!! ♥︎ 넘모 행보케 5. 오구오구 이게 CG가 아니라니..ㅠㅠㅠㅠㅠㅠㅠㅠ 저 엉덩이가 실제로 존재한다니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난 증말 믿을 수 없어요 ㅠㅠㅠㅠㅠㅠㅠㅠㅠ 6. 요즘 직장인들 오후 2시 실황.gif 집에...보..ㄴㅐ...ㅈ...ㅝ......._(ˇωˇ」∠)_zZ 7. 집사를 넘모 사랑한 죄 ( ´•̥̥̥ω•̥̥̥` ) 널 너무나 마~~~~늬 사랑한 죄헤~~~~~~~(˘̩̩̩ω˘̩ƪ) 흐규흐규...... 굳이 거기 왜 앉아서 울고있어 ㅠㅠ 다들 심장은 다이죠부 하신가요 헤헤😘 저는 내일 새로운 동물칭쿠덜과 함께 돌아올게요! 그럼 2️⃣0️⃣0️⃣0️⃣0️⃣....👋👋 👋
심쿵주의! 귀여운 동물짤 모음_13
으랏챠! 일주일의 반이 지나고 있습니다 💙 모두 자신에게 칭찬의 토닥토닥 해주세요 ◟(˘³˘)◞ 수요일 오후 3시는 직장인이 가장 졸립고, 못생겨지는 시간이라고 하죠.. 끙..... 퇴근시켜줘 ㅡㅠ ...... 고통과 인내의 시간을 견뎌내고 있는 빙글러 여러분을 위해 오늘도 데려온 동물칭구들! 귀엽고 사랑스러운 짤들 보면서 남은 일주일도 힘내봅시당 ᕙ(•̀‸•́‶)ᕗ 아자아자 1. 으앙 모야 ㅠㅠ 저기가 천국아닙니까? 꼬물이들 모두 나에게로 오라.... 내가 다 안아줄게 누구 하나 빠지지 않게 뽀뽀해줄꼬야 (*´﹃`*) 2. 솔직히 말해봐 너 임마 고양이 아니지? 휴 속을 뻔했네... 민증가져와봐 임마! 짜식이 세금 안 내려고 고양이인 척하는 거지? 3. 야 뭘봐 ٩(๑`^´๑)۶ 밥이나 내놔 ! 4. 으아아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ㅏ 아저씨 제가 더 놀랐잖아요!!!!!!!!!!!!!!! (와장창창) 5. 여자친구 어깨에 처음으로 손 올리던 날.gif 옴모모모 너희 모야 (•̀.̫•́)✧ 봄이라고 썸타냐......ㅂㄷㅂㄷ 6. 읏챠 읏챠! ᕕ(ᐛ)ᕗ 먹이창고 가지고 세계일주 중 입니당 헿! 엉덩이 어쩔거야 흑흑... 7. 으...으엥... 저게 모야... 무서웡 ŏ̥̥̥̥םŏ̥̥̥̥ 엄마야...ŏ̥̥̥̥םŏ̥̥̥̥....... 다들 심장은 다이죠부 하신가요 헤헤😘 저는 내일 새로운 동물칭쿠덜과 함께 돌아올게요! 그럼 2️⃣0️⃣0️⃣0️⃣0️⃣....👋👋 👋
40
6
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