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nae316
1,000+ Views

강릉바다여행 영진해변 멋진 오션뷰 펜션

#강릉여행 #영진해변 에 있는 오핑하우스에 숙박. 바다를 보면서 힐링. 신축건물이라 깨끗하고 깔끔해서 좋은 시간을 가졌다. #강원도가볼만한곳 #강릉가볼만한곳 #팬션 #오핑하우스 #딸하고여행 娘と江陵の旅。 ヨンジンビーチのオピンハウスに宿泊。1~2階はカフェ。3~4階がペンション。 海を見ながらヒーリング。 新築で綺麗ですっきりしていい時間を持てた。帰りにはカフェでコーヒー☕サービスしてくれます^^ 良い所に連れて行ってくれてありがとう〜♥ #江原道 #江陵 #ペンション #オピンハウス
Comment
Suggested
Recent
호텔&숙소에도 발행해주세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태풍, 폭우, 안개, 그 속의 나 in 제주
참 나 극 of 극성수기에, 성난 태풍이 거세게 휘몰아치던 지난 주말에 돈은 돈대로 쓰고 기상 악화로 제대로 나돌아 다니지도 못했을 제주도에 다녀온 사람이 있다면서요? 비가 퍼붓는데 바람 때문에 우산도 쓸 수 없었던 제주도에?! 아니 세상에 그렇게 불쌍한 사람이 있다니 저런... 쯧쯧... 근데... 그 불쌍한 사람이 바로 저예요... 후... 가려진 시야가 마치 내 미래 같았던 셋째날 아침의 방주교회를 거니는 나.jpg 뭐. 한치 앞도 보이지 않을 정도로 짙게 깔린 안개 덕에 좋지 않은 카메라로도 심도 높은 사진들을 건질 수는 있었지 말입니다. 그러니까, 이번 카드는 긍정왕의 눈으로 복기해 보는 태풍 속 제주도 여행기! 꺄! 종일 실패를 거듭하고 잠시 해를 만난 둘째날 저녁.jpg 정말이지 삼십분 정도 잠깐 해가 얼굴을 비추던 저녁 시각에도 비바람은 엄청났더랬어요. 후. 그래도 마침 일몰 때라 사진 찍겠다고 달리던 차를 세우고 우비를 걸친 채로 뛰쳐 나갔죠. 잠시나마 아름다운 석양을 보여줘서 고마웠다 진짜... 그러니까 얼마나 반가웠겠어요, 제주에 머문 셋째날에야 겨우 고개를 내민 해가 말이에요. 셋째날 오후에야 비로소 완전히 내리쬐는 햇살 아래 금능해수욕장에서의 나.jpg 이 날만 기다렸으니까 정말 겁나 큰 튜브를 목숨줄처럼 붙들고 두시간을 놀았더니 이틀이 지난 지금도 온 몸이(특히 어깨 죽지와 팔뚝이) 겁나 쑤시는거 알아요? 너무 아파서 화장실 물 내리는 것 조차 고통. 하지만 후회 없습니다, 태풍 직후 밀물이 드는 시각 바다에서의 물놀이... 아니 여러분 오션월드보다 금능해수욕장 밀물 시간이 오백배 재밌어요 파도 진짜 미쳤어요 튜브 타고 있으면 순식간에 백사장으로 파도가 모셔주심. 퀵도 이런 퀵이 없다. 애들 튜브를 잡고 있는 아버님들 표정이 세상 그렇게 신날 수 없더라고요. 아버님들 아무래도 아이는 안중에 없으셨던 듯... 그러니까 꼭 가세요 여러분 제발 아침부터 해가 반짝했던 넷째날 금오름을 걷는 나.jpg 비바람과 안개가 계속 되었던 지난 3일, 오름을 절대 오를 수 없던 기상 상황이 끝이 나고 바람 한점 없는 넷째날이 도래했습니다. A.K.A. 마지막 날. 그러므로 오름에 올라야죠! 온 몸이 땀에 흠뻑 젖었대도 내려다 보는 풍경은 언제나 아름다운 것. 아니 비 그치니 더위 미친거 아니에요? 중간이 없네 진짜 오름 정상에 올랐는데도 바람 정말 리터럴리 한줌도 없어... 오름을 오르기 전 아아를 주문하기 위해 커피숍에 앉은 나.jpg 오름을 오를 때는 목이 마를 것이 틀림없으므로 생명수가 될 아아를 주문하기 위해 금오름 앞의 카페에 들렀습니다. CAFE라고 대문짝 만하게 지붕에 쓰여져 있어서 들른 곳인데 생각보다 예뻐서 만족. 카페 이름은 오드리였어요. 근데 왜 사진들이 죄다 뒷모습 밖에 없냐고요? 후후. 그야 당연히 온통 젖어 있었기 때문이죠. 비에, 바람에, 바닷물에, 그리고 땀에... 4일 내내 이 상태였다고 한다.jpg 안경잡이 고난주간이었다고나 할까. 안경잡이들은 비가 조금만 와도 우산을 써야 하는데, 이번 제주도는 비가 많이 퍼붓는데도 우산을 펴면 펴자 마자 박살이 날 정도의 바람이 불어대서 맨 몸으로 비바람에 맞서야 했던지라 앞모습은 도저히 찍을 수 없는 몰골이었거든요. 그러니까 내내 제대로 뵈는 것이 없던 상태였던 걸 감안하면 꽤 잘 싸돌아 댕겼지유? 말 보러 이시돌목장도 가고, 해바라기 보러 항파두리 항몽 유적지도 갔지만 왜 해바라기가 아니라 백일홍 속에서 사진을 찍었냐면 전날까지의 태풍에 해바라기가 죄다 쓰러졌다지 뭐예요 껄껄. 나: 해바라기밭은 어디 있어요? 안내소: 없어요... 그저께 태풍에 다 쓰러졌어요... 나: 아... 태풍... 그래서 유적지를 둘러보고 있는데 예쁘게 차려입은 아가씨들 둘이서 '해바라기'를 중얼대며 핸드폰을 들여다보고 있길래 오지랖 좀 부렸죠. 해바라기는 태풍에 다 쓰러졌다 안내를 드리니 아가씨들도 이러더라고요. '아... 태풍...' 비바람이 불면 실내로 가면 되지! 하고 호기롭게 본태뮤지엄을 방문했는데 아니 무슨 백색의 마법사 간달프라도 나올 줄. 조금만 멀어져도 일행을 잃고 미아가 될 듯 한 시야 아입니까. 잘 보이지도 않는데 건물 사진은 또 겁나 찍었어요. 하지만 그러므로 쓸 만한 건 한개도 음슴. 그나마 사람이 있어야 볼 만한 사진들 속엔 제가 있습니다 헤헤. 사람 아니면 사람처럼 생긴 작품이라도 담아 보고요. 가장 시야가 트였던 건 작품 속에서. 2분간의 꿈이었습니다... 일본 건축가의 작품이지만 바닥에는 한국 지도와 하트도 그려져 있네요. 봐준다. 아. 이번 제주 여행에서 제일 좋았던 건, 아니 아니 두번째로 좋았던 건 바로 숙소였어요. 우연히 찾은 숙소였는데 아니 숙소 사장님 사진 이렇게 못 찍기 있기 없기? 사진 보고 약간 고민하다가 설명 보고 간거였는데 실물이 진짜 오백배 나아요. 너무 예쁜 숙소 제가 찍은 사진들 몇 장 공유해 봐유. 이런 예쁜 테이블 위에서 이런 뷰와 함께 이런 아침 식사를 하고 이런 침대에서 자고 일어나 눈을 뜨면 이런 뷰를 맞이하고 이렇게 귀여운 욕실에서 씻고 거실로 나가면 이런 주방이, 이런 책들이 맞아주는 너무 예쁜 숙소. 바리스타 자격증이 있는 사장님이 커피도 계속 내려 주시는데 엉엉 그거 마시며 책 읽으면 너무 좋아요ㅜ.ㅜ 진짜 동네방네 소문내고 싶은데 이미 8월 예약은 다 찼더라고요... 혹시 9월 이후 여행 계획 있으시면 '여름의 숲'이라는 숙소 한 번 찾아 보시길. 아쉽게도 여성전용이라 남성분들은 포기하셔야 합니다 후후. 아. 숙소 얘기가 나온 김에, 숙소가 저런 자연 속에 있어서 동물 친구들을 참 많이 만나게 되거든요 헤헤. 반가운 동물 친구들 몇 아이를 소개해 볼라는디 혹시 곤충 싫어하시는 분들은 실눈 뜨고 보세요. 조식을 먹다가 발견한 아이. 처음 보는 달팽이라 '납작한' '달팽이' '털'이라고 검색해 보니까 이름이 나오더라고요. 이름하야 '제주 배꼽털 달팽이'. 제주도에서만 사는 아이라고 합니다! 너무 예뻐! 아까 숙소 사진 속 야외 테이블에서 맥주를 마시다가 뭔가가 손목에 탁! 앉길래 봤더니 이 아이였어요. 오랜만에 만나는 긴노린재! 술 마시다가 갑자기 모터 소리가 나서 두근대는 마음으로 혹시?! 하고 봤더니 역시, 사슴벌레더라고요! 너무 오랜만이야 ㅜ.ㅜ 반가워서 도망가지 않을 만 한 거리에서 사진을 담아 봤습니다 헤헤. 술친구 쩔죠? 오름에서 내려오는 길에 만난 귀여운 도마뱀도 너무 귀여워서 손 위에 태워 봤고요 *_* 커피 사러 갔던 카페 마당에서 커여운 댕댕이들도 만났고, 목장에서 말 친구들과 소 친구들도 만났지유 *_* 정말 나흘간 온 계절의 날씨를 다 만나서 마치 한 세월을 보낸 듯 한 기분의 제주 여행... 힘겨웠지만 행복했습니다 후후. 참. 첫째날 얘기는 왜 없냐고요? 두번째로 좋았던 게 숙소라면 첫번째는 뭐냐고요? 헤헤. 그거슨 바로 제주도의 명물 바이킹을 노래하는 페퍼톤스! 페퍼톤스가 첫번째 아니겠습니까!!!! 페퍼톤스의 2019 클럽투어 마지막 도시가 제주도였거든요 *_* 첫날은 오롯이 페퍼톤스에 할애했나이다. 그러니까 제주도에서 제일 좋았던 건 뭐다? 페 퍼 톤 스 !!!! 줄서서 싸인도 받고 사진도 찍고요 ㅜ.ㅜ 페퍼톤스 최고야.... 이것 만으로도 충분히 아름다운 제주였다... 아. 제주도에서 맛있는거 많이 먹었는디 사진 정리를 아직 안해서 이따가 (언젠가) 대충 올리도록 하겠나이다 헤헤. 그럼 이만!
태안 펜션에서 갯벌체험 무료로 했어요
태안펜션, 태안갯벌체험펜션, 서해안펜션(충남) 골드하우스펜션 전화: 041-675-7002 충남 태안군 남면 진산1길 195-48 해수욕장, 침대방, 온돌방, 바비큐장, 단체 갯벌체험을 하려면 물때 시간을 전화로 시간 문의하세요. https://tv.naver.com/v/13201615 안녕하세요. 반갑습니다.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엊그제 다녀온 충남 서해안 여행 중에 첫날 숙박을 했던 곳을 소개합니다. 태안 몽산포해수욕장에서 가까운 골드하우스 펜션입니다. 펜션 언니는 블로그 이웃으로 그동안 소통하다가 마침 태안을 여행한다고 하니 일부러 초대해 주셨지요. 언니 덕분에 하룻밤 편하게 묵고 거기다 아침 점심까지 함께 식사했습니다. 무엇보다 재미있었던 것은 갯벌체험이었지요. 아이들과 함께 여행하기에 좋은 것은 체험이 가능해야 하지요. 그래서 이쪽 서해안 여행을 할 때 가족은 물론 단체팀도 숙박 가능한 곳입니다. 요즘 코로나로 인해서 어디 딱히 떠나기도 겁나는데요. 이쪽 충남 태안 쪽은 청정지역이다 보니 요즘 아이들이 학교 가지 않으면서 가족단위로 많이 찾는다고 해요. 그럼 호미가 1박2일 동안 머무르면서 즐기고 온 이야기 전해드립니다. 태안 갯벌체험장 진산어촌계 조개와 맛조개를 캐볼까? 와, 호미질할 때마다 조개가 나오네! 펜션에서 걸어서 가야 하는데요. 이유는 펜션 이용 차량은 주차를 금지합니다. 걸어서 약 3분 거리에 있으니 걸을만합니다. 특히 갯벌이 단단해서 발이 빠지지 않는 것이 장점이에요. 그래서 뻘에 빠져 허우적이지 않아도 됩니다 ㅋㅋ 갯벌체험장 입구의 행복마트에서 도구와 장화를 대여받을 수 있는데요. 펜션 이용하는 분들은 펜션에서 제공하는 도구와 장화를 신고 무료로 입장하면 됩니다. 30여 분간 갯벌에서 조개를 캐고 있는데 아이들을 동반한 가족 몇 팀이 와서 조개 캐기에 여념이 없습니다. 어른 아이들 모두 조개 캐기 신공을 날리며 한 마리 잡을 때마다 환호성을 지르며 즐거워합니다. 엄마는 카메라 촬영 담당, 아빠도 아이들에게 지지 않으려고 신나게 호미질을 합니다. 바닷가에 도착해보니 허허로운 빈 바다에 한 사람이 조개를 캐고 있었는데요. 이런 빈 바다 풍경도 멋스럽습니다. 평일날 점심때라 그런지 사람이 그렇게 많지 않았어요. 코로나만 없다면 아마도 이곳을 찾은 사람도 많았을 겁니다. 낮엔 갯벌체험하고 오후엔 저녁놀을 감상해요. 어떤가요. 물이 빠졌던 바다에 물이 들어와 만조가 되니 해넘이 모습이 더욱 근사합니다. 바닷물에 반영이 되어 윤슬도 빛나도 그윽한 풍경에 감상에 빠지는 것도 괜찮지요. 이게 바로 힐링이 아닐까요? 호미도 일정만 없었다면 하루 더 머물다가 멋진 일몰을 담았을 건데 아쉽네요. 펜션 사장님이 찍은 사진으로 대신 감상해요. 호미가 잔 곳은 관리실이 있는 2층 201호인데요. 이방은 10평 원룸형입니다. 침대가 있고 바닥에서도 잘 수 있습니다. 개별 바비큐, 침대, 에어컨, TV, 취사시설, 냉장고, 전자레인지, 커피포트와 이불도 여유롭게 있어서 넉넉하게 5명까지 이용할 수 있습니다. 4명 기준인데 인원 추가 시 비용을 더 지불하면 됩니다. 태안 갯벌체험 펜션(가족.단체.복층)골드하우스펜션 #태안갯벌체험 #갯벌체험펜션 #태안펜션 #태안갯벌체험펜션 #골드하우스펜션 #태안가족펜션 #태안단체펜션 #복층펜션 #태안숙박 #몽산포해수욕장펜션 #서해안펜션 #충남갯벌체험 #태안가볼만한곳 #태안여행 #태안1박2일 #서해안가볼만한곳
강화도 석모도 민머루해수욕장 겨울 바다여행
<<서울 근교 강화도 바다여행 석모도 민머루해수욕장>> #국내여행지추천 #서울근교바다 #민머루해수욕장 안녕하세요. 네이버 인플루언서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오늘 강원도 홍천 알파카월드를 가는데 날씨가 흐리네요 ㅠ.ㅠ. 그래도 영하의 날씨가 아니라 여행하기 좋긴하는데 흐린 날씨로 좋은 사진 찍기는 약간 아쉽네요. 포근한 날씨에 흐리지만 더욱 밝은 웃음 간직한 하루 보내세요. 오늘 소개할 곳은 서울 근교에 있는 강화 석모도의 유일한 해변인 민머루해수욕장입니다. 이미 가보신 분들도 있겠지만 요즘 언택트 여행지 드라이브코스로 추천해요.  https://homistudio.com/challenge/265909620720128/265901858762176 석모도 드라이브 시 가볼만한곳인  석모도자연휴양림, 석모도수목원, 보문사, 석모도미네랄온천이 있습니다. 당일여행으로 다녀올 수 있고 여유롭게 1박2일로 다녀오세요. 겨울 바다 가까이 다녀 올 수 있습니다.  #국내여행지추천 #강화여행 #강화도여행 #강화도여행코스 #강화도석모도 #석모도민머루해수욕장 #석모도 #석모도여행 #민머루해수욕장 #민머루해변 #국내일몰명소 #강화도일몰 #일몰여행지 #일몰여행지추천 #국내겨울여행지추천 #서울근교가볼만한곳 #서울근교드라이브코스 #강화도가볼만한곳 #석모대교 #섬여행 #강화도드라이브 #강화도드라이브코스 #석모도여행
화순 펜션에서 하룻밤 별이 머무는 곳에서
화순 여행코스 1박2일 서울출발-세량지-도고온천(화순맛집 벽오동)--운주사(튤립공원)-고인돌유적지-무등산 양떼목장-별산펜션(숙박)-수만리커피-수만리생태공원(화순철쭉공원)-만연사-만연사생태공원-카페 2dog-서울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지난주에 전라남도 화순을 1박2일 코스로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오늘은 하룻밤 머문 곳인 화순 별산펜션을 소개합니다. 3년 전부터 화순을 자주 여행할 때마다 우연히 검색으로 전화를 드렸다가 친절하신 사장님께 반해서 이번이 3번째 방문했는데요. 갈 때마다 사장님의 넉넉함과 친절함에 반하고 온답니다. 화순 별산이라는 곳을 아시나요? 별이 내리는 산으로 그 별산 아래 있는 펜션입니다. 화순 시내에서 멀지 않은 곳으로 읍내에서 차를 타고 가도 금세 도착합니다. 특히 무등산자락이 앞에 보이는데요. 이곳은 심산유곡에 위치해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닙니다. 그렇기에 가까운 곳에 편의점이 없으니 화순 읍내 쪽에서 필요한 물품 구비해가셔야 편합니다. 사장님께서 워낙 친절하셔서 양념이나 채소 및 야채도 나눠주시곤 했어요. 호미가 왜 자주 들르고 매번 칭찬하는지 소개해드립니다. https://tv.naver.com/v/13457965 펜션 룸마다 이름이 독특한데요. 모후산. 무등산. 안양산. 만연산 등으로 전라도 지역 산 이름을 딴 독채형 펜션입니다. 복층형 펜션도 있고 프라이빗이 되어 가족끼리 조용히 즐길 수 있습니다. 여름에는 미니 수영장도 운영하셔서 아이들과 방문 시 편하게 수영도 즐길 수 있습니다. 주차시설도 룸 마당에 세울 수 있어 좋습니다. 앞으로 인근에 글램핑장이 들어서면 캠핑도 즐길 수 있을 겁니다. 화순 카페 수만리 커피 전망 좋은, 뷰가 끝내주는 카페 화순 카페 수만리 커피를 아시나요? 사실 화순 카페를 들를 시간 없이 그동안 여행만 했었는데요. 오마나 펜션을 나와 만연사 가는 길에 우연히 본 수만리커피 이곳은 일반 카페가 아닙니다. 뷰는 말로 다 형언할 수 없는 곳입니다. 20만 평 중에 5만 평을 활용해서 다양한 체험시설을 짓고 산책로까지 있어서 볼거리가 정말 가득했는데요. 커피는 마시지 않고 마침 일하고 계시던 사장님과 이야기하는데 앞으로 수만리 커피 옆에 바우공원은 화순의 대표적인 명소로 거듭날 거라 했습니다. 산 한쪽 면 전체가 관광코스로 개발되고 있으니 앞으로 이쪽 가시는 길에 꼭 들러보시기 바랍니다. 무등산편백나무숲을 지나 무등산 양떼목장도 지나 화순 철쭉공원으로 향하는 높은 고갯길에 이렇게 멋지게 뷰를 감상할 수 있는 곳이 있습니다. 이곳이 바로 곧 활짝 피울 철쭉의 향연을 볼 수 있을 겁니다. 수만리 생태공원도 한 바퀴 둘러보면 좋습니다. #화순펜션#별산펜션#화순가족펜션#화순단체펜션#화순수영장펜션#화순신축펜션#화순애완견펜션#화순독채펜션#광주근교펜션#전남펜션#전라도펜션#무등산펜션#화순반려견펜션#광주근교애완견펜션#광주근교수영장펜션#수만리커피#화순카페#무등산자연휴양림#화순글램핑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