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쿡탐 국물라볶이

집에서 떡볶이를 해먹은건 아예 기억이 없고 라볶이는 더더욱... 아주 가끔 분식코너에서 순대랑 같이 데려오는게 떡볶이였는데 추억의 맛, 분식집이라는 단어에 꽂혀서 데려왔습니다. 오늘 중3 첫등교후 바로 학원갔다 온 아들 저녁 되시겠습니다. 그래봤자 낼부터 또 비대면수업 ㅡ..ㅡ
근데 이게 4인분이라는데 이해가 안가더라구요. 4인분이라면 떡이랑 사리면이 네개씩 들어있어야 하는거 아닌가요...
떡부터 투입...
물이 끓기 시작하면 사리면 투하...
4분을 끓이라고 하네요.
마지막에 튀김토핑을 넣어줍니다.
음, 역시 난 잘해 ㅋ. 아들의 저녁이지만 4인분이라길래 저와 와입도 거들어봅니다. 음, 근데 떡, 사리면과 국물양념이 전혀 화학적결합을 이루지 못했네요. 하라는대로 다 했는데 말이죠. 집에서 해본 첫 라볶이였는데 맛은 그닥이었어요. 다신 안해먹을듯요 ㅋ. 4분이라고 안써놨음 좀더 졸였을텐데 그랬음 더 맛있었을텐데 아쉽네요.
Comment
Suggested
Recent
떡볶이는 늘 옳아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문어 쏘야를 만들어 봤습니다...
올봄에는 청도미나리는 몇번 맛 봤는데 - 냉장고에도 아직 있음 - 냉이는 한번도 맛을 못봤네요. 이상하게 마트에서 마주치지가 않더라구요. 그러다 병원갔다 병원앞 마트에서 드디어 마주쳤어요. 드디어 냉이를 먹는구나... 하, 몇번이나 씻어냈는데도 흙물이 계속 나왔어요 ㅎ. 아, 근데 씻고나니 진짜 양이 얼마 안되네요 ㅡ..ㅡ 된장국에는 많이 넣어봤으니 강호동이 선전하는 것처럼 안성탕면에 넣어서 먹는 포포몬쓰를 해볼까 하다가 냉이 그대로의 맛을 좀더 느껴보기 위해서 살짝 데쳐서 된장에 무쳐 먹기로 했습니다. 하, 무치고 나니 양이 더 적어보이네요. 한젓가락이면 끝이겠는데요 ㅋ. 아, 냉이향 제대로 올라오더라구요. 이게 봄맛이로구나... 냉이무침 양이 너무 적어서 급히 쏘야 그것도 문어쏘야를 만들어 보기로... 며칠전에 심야식당 23권에서 봤던 문어 씨 비엔나소시지 때문인것 같네요. 최근에 양파 과잉구매로 넘쳐나는 양파를 처리하기 위해 하루 양파 한알 먹기 운동을 했지만 최근에는 좀 쉬었습니다. 몸에 좋은건 알지만 휴... 그러는 와중에도 양파는 나날이 상태가 악화되서 이렇게 안좋은 부분은 잘라내고 개별 포장해서 냉장보관중 오늘 몇개 사용하기로 ㅋ 이 아이는 와입이 세일한다고 구매했는데 벌써 유통기한이 다가오고 있더라구요. 팍팍 넣자... 갑자기 양념주꾸미 등장... 아, 이 아이는 아들의 오늘 저녁 메뉴랍니다. 양념주꾸미를 조리한 웍을 그냥 다시 사용하기로 합니다. 주꾸미 양념이 문어쏘야에 들어가면 좀더 맛있어지려나 ㅎ 양파 두개 투하 ㅎ 케첩을 넣고 조리해줍니다. ㅋ 문어가 몇마리냐... 문어가 많이 익어서 먼저 꺼낸후 양파는 좀더 익혀줬습니다. 그리고 양파를 문어 위에 투하... 주꾸미 양념 때문인지 살짝 탄 양파가 좀 보이네요. 냉이무침이랑 와인 마셔보신 분 있나요 ㅋ. 아, 냉이맛 좋다... 문어쏘야도 그럭저럭... 근데 롯데 비엔나 자체는 맛이 그닥... 아들 저녁상... 와입은 문어 쏘야를 보더니 막걸리 한잔하네요.
경주가봄
기장에서 하루 잘 보내고 포항 잠깐 들렀다 경주로 왔습니다. 와, 근데 보통 포항에서 경주 30분 정도면 오는데 한시간 넘게 걸려 겨우 왔습니다. 길가에 만개한 벚꽃을 보니 이유를 알것 같더라구요. 이렇게 벚꽃이 활짝 폈을때 경주에 와보지 않았던건지 풍경이 너무 낯썰더라구요. 보문단지 주변엔 차들이 명절급이었어요. 음악들으며 벚꽃구경 하느라 정작 사진을 못찍었네요. 근데 저녁에 비가 온다던데 벚꽃엔딩 되는건가... 숙소에도 일찍부터 주차장에 차들이 많은게 사람들이 많을것 같더니 체크인 하는데 웨이팅 꽤 오래 했습니다. 웨이팅 기억이 잘... 숙소에 들어와서 가만 생각해보니 저녁 먹을때도 분명 사람이 많을것 같으니 일찍 가서 먹고오자고 생각했는데 저희같은 생각을 한 사람들이 많았나 봅니다 ㅡ.,ㅡ 저녁먹고 근처 산책을 하는데 경주 힐튼도 룸이 꽉꽉 찬것 같았어요. 스벅 들렀다 숙소로 돌아갑니다. 다행히 아직 비는 오지 않네요. 와인잔 대신 이 아이로다가^^ 드뎌 비가 막 쏟아지는가봅니다. 아, 낼 되면 벚꽃이 많이 떨어졌겠네요. ㅋ 근데 그건 괜한 걱정이었어요. 비가 제법 온것 같은데 벚꽃은 그대로더라구요. 경주가 복잡할것 같아서 아점은 양산에서 먹으려고 일찍 나섰는데 벌써 보문단지쪽으로 들어오는 차들이 엄청나네요. 국도로 양산까지 오는데 언양 작천정쪽에도 차들이 많이 밀리던데 알고보니 벚꽃구경 나온 차량들이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