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atoichi
5,000+ Views

혐) 거대 낭종 제거 수술.gif

이런 거 못보는 분들은 주의하시고
피지 압출 영상 이런 거 좋아하는 분들만 보시길
참고로 전 좋아해요 뭔가 시원한 느낌 ㅋㅋㅋㅋ



경고했습니다
다시 한 번 이런 거 못 보는 분들은 얼른 뒤로 가세요


그럼 ㄱㄱ
12살 때부터 생김. 
근데 안 없어지고 최근 2년 사이에 2배가 됨. 
그래사 병원 찾은 거. 하얀건 피부세포들인데. 외부 충격으로 인해 둥그런 주머니기 생겨서 그 안에서 피부세포가 증식한 거. 
피부 안쪽에 벽지처럼 붙은 주머니를 긁어내야 치료가 끝남. 스킨 셀을 다 짜내고 주머니를 제거 후 봉합수술함.


표정 너무 행복해 보이시네요 ㅋㅋㅋㅋ
근데 저걸 어떻게 십년 넘게 달고 다니신 거지
몸에서 생크림이 나오네 ㄷㄷ
zatoichi
28 Likes
2 Shares
9 Comments
Suggested
Recent
어이구야 내속이 다 션하다.😃
겁나신기하넹
허루 생크림ㅋㅋㅋㅋㅋㅋㅋ
합성같다는...피부결이 다르고 피지라는게...누렇커나...피고름이라도 나와야되는데 메쓰로 잘랐는데??가위로 후벼판다는 느낌??이거는 뭐지??세로로는 피지도 않나오고하는데 왜 꿰맸죠??저 크기면 20바늘도 꿰멖어야 맞는데??상처에 비해 바늘땀이 않맞음...ㅋㅋ
@hyunbbon @roygi1322 오 영상 찾았어요! 아저씨 너무 행복해하구ㅜㅜㅜ https://youtu.be/Rk4WQrDlXQI
@uruniverse 우왕~ 어떻게 찾으셨어요? 30분 찾다가 미뤘는데 띄워주셔서 시간아낌! ㅋ
@roygi1322 그냥 구글에서 거대 낭종 제거 수술로 검색했더니 뜨더라고요 훗훗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구미 3세 여아 살인사건 진실
유전자 검사서 40대 외할머니 친모로 확인 비슷한 시기에 출산 후 아이 바꿔치기한 듯 구속된 20대 여성, 자신의 딸인 줄 알아 경북 구미 빌라에서 숨진 3세 여아의 친모가 구속된 20대 여성이 아니라 아랫집에 살던 외할머니인 것으로 밝혀져 충격을 주고 있다. 구속된 여성은 지금까지 자신의 딸인 줄 알고 있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11일 구미경찰서 등에 따르면 유전자 검사에서 숨진 여아의 친모는 K(22)씨가 아니라 40대 외할머니 A씨라는 사실이 확인됐다. 당초 여아의 어머니로 알려져 살인 혐의로 구속된 K씨는 숨진 여아의 언니였다. 경찰은 K씨가 유전자 검사에서 숨진 여아의 친모가 아니란 점을 확인한 후 친정어머니 A씨까지 유전자 검사 범위를 확대해 이 사실을 밝혀냈다. K씨는 어머니 A씨와 비슷한 시기에 임신을 한 후 아기를 낳아 지금까지 자신의 딸인 줄 알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결국 친정어머니 A씨가 아이를 바꿔치기한 것이다. 현재 K씨가 낳은 아이는 어디에 있는지 행방을 모르는 상태다. 경찰은 K씨와 A씨를 상대로 아이의 행방을 추궁하고 있다. 아니 이게 대체... 친엄마는 버리고 가짜엄마는 방치하고 또 행방을 모르는 아기가 또 있고 아니 근데 저 20대 여성분은 친엄마와 같은 건물에 살았는데 방치 당한 거니까 저 40대 외할머니라는 분은 결국 자기 친딸을 둘 다 버리고 방치한 거로군요 손녀는 어떻게 했는지 모르겠지만 기가 차서 웃음이 나는게 유우머 세상이 진짜 요지경이네요 + 아래는 40대 외할머니라는 분 이런데 임신한 걸 모를 수도 있다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