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0ya
5,000+ Views

수도권.... 지옥에서 온 악마 5대장



굉음의 악마 5호선

이어폰 노이즈 캔슬링 기능 조차 씹어먹는 소음과 안마기를 방불케하는 진동으로 분명 앉아서 가는데도 서있는 것보다 피곤하게 만드는 정기 흡수 능력을 가졌으며, 마치 서큐버스마냥 걸려들어온 인간들의 정기를 모조리 뽑아먹어 녹초로 만들어 버리는 보라색 악마년임


왜곡의 악마 경의 중앙선

분명 어플에는 1분후 도착이랬는데 10분이 넘게 안 오는 놀라운 지연율과 놓치면 약속 한시간 전에도 늦는다고 바로 전화 걸게 만드는 흉악한 배차간격이라는 시공간 왜곡 능력을 지녔으며, 이 시간 조작 능력으로 우매한 인간들의 개개출과 약속 시간을 멋대로 뒤로 밀어버리는 사악한 악마새끼


두 얼굴의 악마 9호선

완행은 쾌적하고 조용한 천사같은 모습을 보여주지만 급행은 혼돈과 무질서가 가득한 야누스의 모습을 보여주는 지옥의 노선
극단적인 이중자아로 많은 인간을 고통스럽게 만드는데 현재는 두 인격중 혼돈과 무질서의 인격이 점점 완행까지 마수를 뻗치고 있음


혼돈의 악마 2호선

모든 인간을 좁은 공간에 꽉 꽉 밀어놓고 괴상하게 모여있는 모습을 즐기는 기괴한 취향을 가진 극사디즘 취향의 악마.
인간과 인간이 한데섞여 서로를 누르며 고통스럽게 하는 모습을 보고 쾌락을 느끼며, 특히나 필살기 사당-방배는 평범한 인간은 버티지 못할 정도로 강력한 파괴력을 보여줌.


죽음의 악마 1호선

모든 악마들을 아우르는 대악마이자 살아있는 죽음.
움직이는 할렘가, 지옥으로 가는 전차라는 이명답게 처음 1호선을 접하는 무지한 인간들에게 강렬한 찻 인상을 심어주며 틀딱, 정병, 노숙자라는 3콤보로 순진한 인간들을 충격과 공포로 몰아넣는 잔인한 성격을 보임. 특히나 오랫동안 지옥에서 수련한 최상위 S클래스 악마만이 내뿜을 수 있다는 지린내까지 뿜어대며 멋모르고 홀려 들어온 인간들을 사정없이 조사버리는 미친새끼임


ㅊㅊ 더쿠


모얔ㅋㅋㅋㅋ글 개찰지네

1호선 밑쪽 살았었는데 ㄹㅇ 움직이는 할렘가, 지옥으로 가는 전차 다 받음ㅇㅇ
별의 별 미친놈들 다 봤었는뎈ㅋㅋㅋㅋㅋㅋ
지금은 2호선 살아서 또 다른 지옥을 보는 중 허나 역시 최상위 S클래스는 못이기지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어제 서울가서 5호선 타보고 너무 시끄러워서 이거 어떻게 타고 다니냐고 생각했는데 나만 그런게 아니였구나
글 진짜 잘쓴다 ㅋㅋ 1호선 레알 빌런이지 ㅋ
1호선 완행이 역시 최상위 s클래스 맞죠 맞고요 거기에 1호선 용산행 급행 뽀나스로 얹으면 ... 출근시간엔 공중부양 자세로 잠도 자는 경지에 이를 수 있음
1호선은 워낙 유명하니... ㅋㅋㅋㅋ 붉은전차랑 우주총사령관 전부 1호선 아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웃백 가고 싶어서 쓰는 '아웃백 가서 알차게 뽕 뽑는 팁'
성인 2~3인 기준 런치타임 ( 주중 주말 상관 없이 오픈 후 주문 시간 기준 5시까지 ) 시 사용 가능한 꿀 TIP 성인 한명 늘어 날 때 마다 런치메뉴 한개씩 추가 하면 좋음! - 주문하기 TIP!  1. 아웃백 런치메뉴 중 2개 선택 2. 스프 2개 중 하나는 샐러드로 변경, 시저 드레싱 (+1,400원), 치킨핑거 1~2개 추가(개당 +2,900원) 하여 치킨시저샐러드 만들기  3. 탄산음료는 에이드랑 스텔라 맥주(+1,300원) 중 취향것 변경  4. 스테이크 사이드 메뉴 2개는 통감자랑 감자튀김 선택해서 감튀에 멜티드 치즈 추가(+3,900원)해서 오지치즈 감자로 만들기 -> 케찹 달라하면 케찹도 주심!  5. 부시맨 브레드에 나오는 소스는 다 달라고 하기 ( 초코소스 존마탱 ) 6. 투움바 파스타 시키면 소스 넉넉히 달라고 해서 부시맨 브래드 찍어먹기 !  7. 느끼한거 잘 못먹는 덬들은 김치 달라고 하면 김치도 주심! -> 지점마다 상이 ( 일산 원마운트점 김치 줌 ) - 결제시 TIP!  1. 통신사 할인 SKT , KT 일반 5% VIP 15%, KT VVIP 1만포인트 차감 후 3만원 할인 (추가) 통신사 할인 없으면 아웃백 부메랑 클럽 가입해서 상시 10% 할인 + 적립 받기 2. 기념일 1만원 할인쿠폰 or 신규가입 웰컴푸드 ( 치킨텐더샐러드 ) 챙기기 3. 사용하고 있는 신용/체크카드가 아웃백 할인 되면 카드 사용, 없으면 인터넷에 아웃백 금액권 검색해서 구매하기 보통 상시 5~7% 할인율 있음! 4. (추가) 계산 할 때 빵 포장 해달라고 하기 ! ( 봉투값 100원 추가 ) 이렇게 하면 진짜 싸고 배부르게 아웃백 조지기 쌉 가능! +) 바이럴 아님, 바이럴일시 원더기 평생 아웃백 출입금지 출처 더쿠 투움바랑 오지치즈 쌱 땡기는데 반가운 글을 발견해서 후후 목요일은 현카 50% 포인트 차감되는건 기본이죠?ㅋㅋㅋㅋㅋ \(배고파)/........ㅇ<-<
뭐야 돌려줘요, 바뀐 지하철역 이름들
화양 -> 건대입구 (1985) 변경이유: 건국대의 요청 서울운동장 -> 동대문운동장 -> 동대문역사문화공원 (1984, 2009) 변경이유: 잠실종합운동장 개장, 동대문운동장 철거 중앙청 -> 경복궁 (1997) 변경이유: 중앙청 청사로 사용하던 조선총독부 건물을 폭파 화물터미널 -> 남부터미널 (1990) 변경이유: 화물터미널이 남부터미널로 영업 시작 기지 -> 용답 (1992) 변경이유: 지역명 반영 휘경 -> 외대앞 (1996) 변경이유: 행정구역 불일치 벌말 -> 평촌 (1996) 변경이유: 주민 청원 총신대입구(이수) -> 이수 -> 총신대입구(이수) (1997, 2000) 변경이유: 총신대학교와 서울시 간 법적분쟁 경마장 -> 경마공원 (2000) 변경이유: 경마장 이미지 초림 -> 수내 백궁 -> 정자 (2002) 변경이유: 행정구역 불일치 구로공단 -> 구로디지털단지 (2004) 변경이유: 이미지 광명 -> 광명사거리 (2004) 변경이유: 고속철도 광명역 영업 시작으로 인한 혼동 방지 가리봉 -> 가산디지털단지 (2005) 변경이유: 1년 전 이름 바꾼 구로디지털단지가 간지나보여서. 진짜다. 의정부북부 -> 가능 (2006) 변경이유: 지역명 반영 및 더 북부에 있는 녹양역이 개통 주내 -> 양주 (2006) 변경이유: 양주 주민들의 요청 부곡 -> 의왕 (2007) 변경이유: 의왕에 하나밖에 없는 전철역이여서 (지역명 반영) 시흥 -> 금천구청 (2008) 변경이유: 승객 혼동이 오는 역명 수색 -> 디지털미디어시티 (2009) 변경이유: 국철 수색역간 환승 불가 / 경의선 전철 환승역 개통 성내 -> 잠실나루 (2010) 변경이유: 주민 요청 (행정구역 불일치) 공단 -> 초지 (2012) 변경이유: 공단하고 멂 성북 -> 광운대 (2012) 변경이유: 주민 요청 (행정구역 불일치) 미아삼거리 -> 미아사거리 (2013) 변경이유: 삼거리가 사거리가 된지 30년이 넘음.. 신천 -> 잠실새내 (2016) 변경이유: 주민 요청 (행정지역 불일치) 신길온천 -> 능길 (2021) 변경이유: 온천이 없음 출처 : 더쿠 오 몇개는 바꾸기 전이 기억나네요 ㅋㅋㅋ 오랜만에 보니 반갑기도 하고.. 여러분도 기억나는 역 이름이 있으신가요
여든살 노인에게 몰래카메라를 시전한 BBC
1988년 영국. 윈턴 여사는 집 다락방에서 무언가를 발견한다. 수백명에 달하는 어린아이들의 사진과 이름, 명부 등이 수록된 스크랩북이었다. 남편인 니콜라스 윈턴이 구한 669명의 유대인 명부가 세상에 밝혀지는 순간이었다. 유대계 영국인인 니콜라스 윈턴은 29세이던 1938년, 휴양차 갔던 체코에서 유대인 수용소의 실상을 알게 된다.  당시 영국에선 독일에서 핍박받던 유대인의 아이들을 입양하는 방식으로 데려오곤 했는데 도움의 손길이 체코에는 미치지 못했던 것이다. 그는 나치 장교에게 뇌물을 주는 등 사비를 털어 669명에 달하는 아이들을 영국으로 보낼 수 있었다. 하지만 2차대전 발발로 탈출시키던 나머지 250명의 행방이 묘연해지자 니콜라스 윈턴은 실의에 빠져 영국으로 돌아왔고 50년간 이 일을 묻어둔채 지냈다. 심지어는 아내가 찾아낸 명부를 파기하고자 했다. 결국 윈턴 여사는 남편을 설득, 이 명부를 방송국에 제보한다. 곧 무슨 일이 일어날지 모른채 담담한 표정의 니콜라스 윈턴. 스크랩북을 펼쳐보인 진행자 윈턴 씨가 자신이 구한 아이와 찍은 사진도 있다 "뒷면을 살펴보면 (구조된) 모든 아이들의 명단이 있습니다." 그 중에서 사회자가 지목한 한 이름 베라 디아맨트 베라의 어릴적 사진이 지나가고 "그리고 베라씨가 오늘 이 자리에 나와 있습니다. 안녕하세요. 그리고 이 말씀을 꼭 드려야겠네요. 베라씨는 지금 윈턴씨 옆에 앉아있습니다." 띠용? 니콜라스 윈턴은 50년전 자신이 구해준 꼬마가 이제 중년이 다 되서 자신의 바로 옆 자리에 앉아있으리라곤 상상도 못했다. 반가움과 고마움을 담아 포옹하는 베라, 그리고 박수로 응원해주는 청중들 아직 몰카는 끝나지 않았다. 이번엔 윈턴의 왼편에 앉은 여인이 자신도 윈턴의 도움으로 구조됐다면서 문서를 들어보이고 있다. 2번째 띠용 오늘 놀랄 일이 많구먼 ㅎㅎ 몰카는 아직 안 끝났습니다. "혹시 이 중에 윈턴씨 덕에 목숨을 구한 분이 계시면 일어나 주세요." 그러자 윈턴씨 주변에 앉아 박수를 쳤던 청중들 수십명이 자리에서 일어났다. 어리둥절 니콜라스 윈턴이 구한 669명의 어린이는 나중에 각자 성장하고 가정을 이루어 그 수가 6천여명에 달하게 됐다고 한다. 그럼에도 그는 마저 구하지 못한 250명에 대한 죄책감과 체코에 그대로 남은 동료들에 대한 미안함 등으로 이 일을 50년 동안이나 숨기고 살아왔다. 이 공로로 니콜라스 윈턴은 2003년 기사에 봉해졌으며 2015년 106세를 일기로 타개한다. 출처 감동이란 이런것..