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so24391
1,000+ Views

[생활영어] 나 기다릴 시간이 없어.


★ 오늘의 생활영어 ★


I don't have time to wait.
(아이 돈 해브 타임 투 웨잇.)


나 기다릴 시간이 없어.


'I don't have time to ~'는
'나 ~ 할 시간이 없어'라는
영어패턴이에요~


응용 표현은 아래처럼 사용할 수 있어요^^


I don't have time to study.
(아이 돈 해브 타임 투 스터디.)

나 공부할 시간이 없어.


※ 영어 발음을 한글로 정확히 표현하는
것은 불가능하니 유의해 주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친절한 랭킹씨] “같이 사는 ‘댕냥이’ 이름이 뭐예요?” 물어보니
반려동물을 가족의 일원으로 받아들이기로 결심한 순간. 가장 먼저 고민하게 되는 것 중 하나가 바로 (아이의 개성을 잘 담아내면서도 세상 멋지고 예쁘게) ‘이름 짓기’가 아닐까 싶습니다. 국내 반려가구 600만 시대. 전체 반려가구 가운데 반려견 수는 무려 586만 마리, 반려묘 수는 211만 마리에 이를 것으로 추정되는데요. 이렇듯 한국인이 사랑하는 반려동물인 개와 고양이들은 집에서 주로 어떤 이름으로 불릴까요? 이름 선호도를 살펴보기에 앞서 국내 반려가구에서는 지금 어떤 품종의 개 고양이와 함께 살고 있는지부터 알아봤습니다. 우리집 ‘댕냥이’는 어디쯤에 나올지 살펴보세요~. ※ 2021 한국 반려동물보고서. KB금융지주 경영연구소 전체 반려가구 중 절반 이상으로 상당수 비중을 차지하는 반려견은 8개 견종에 대한 선호도가 높게 나타났는데요. 8위에는 순위 내 유일한 한국 고유 품종이자 천연기념물 제 53호로 지정된 진돗개가 꼽혔고, 4위에 특정 품종이 아닌 믹스견이 오른 점도 눈에 띕니다. 3위와 2위는 조금 까칠한 면도 있지만 깜찍한 외모로 인기가 많은 포메라니안과 털 빠짐이 적고 영리한 만큼 잔꾀도 많은 푸들의 자리. 대망의 1위는 천사 같은 외모에 때로 물불 안 가리는 반전 매력을 보여주는 몰티즈가 차지했습니다. 반려묘는 어떨까요? 반려묘의 경우 주요 묘종 조사 결과 총 6종이 추려졌는데요. 그중에는 양육 중인 고양이의 품종을 잘 모르겠다(16.8%)는 응답이 적지 않았다는 점이 인상적입니다. 상위권인 3위로는 고양이계의 귀부인이라 불리는 페르시안. 2위는 매력적인 색깔에 온순한 성격으로 인기인 러시안블루가 꼽혔는데요. 이들을 모두 제친 1위에는 정식 품종은 아니지만 한국의 토종 고양이를 아우르는 코리안 숏헤어가 올랐습니다. 국내에 많은 ‘댕냥이’들의 품종에 이어 본격적으로 이름에 대해서도 알아볼까요? 우리나라 사람들이 많이 짓는 반려견 이름 상위에는 초코(3위), 보리(2위), 코코(1위). 반려묘 이름 상위에는 모모(3위), 보리(2위), 코코(1위)가 각각 꼽혔는데요. 개와 고양이 이름들을 보면 하나 같이 두 글자인 점이 특징. 그래서인지 반려견 이름 중 유일하게 세 글자인 사랑이(5위)가 더 돋보이는 것 같습니다. 무엇보다 개와 고양이로 종은 다르지만 1위와 2위 이름에 똑같이 코코와 보리가 오른 점도 흥미로운 부분입니다. 또 털 색깔을 연상시키는 까미 역시 양쪽에서 모두 언급된 이름이었습니다. ---------- 지금까지 국내 반려가구에서 비중이 높은 개 고양이 품종과 이름에 대해 살펴봤는데요. 여러분과 함께 살고 있는 ‘댕냥이’들도 앞서 살펴본 순위에 포함이 됐나요? 지금 이 순간에도 가족의 일원으로 당당히 제 역할(집 보며 어지르기 등등)을 하고 있을 우리 ‘댕냥이’들. 품종이 뭐든 이름이 어떻든 그저 아프지 말고 오래오래 가족 옆에 있어만 주면 좋겠습니다. ---------- 글·구성 : 박정아 기자 pja@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들여름달(5월)에 알고 쓰면 좋을 토박이말]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토박이말 #살리기 #들여름달 #5월 #터박이말 #참우리말 #숫우리말 #순우리말 #고유어 [들여름달(5월)에 알고 쓰면 좋을 토박이말]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를 만큼 빠르게 무지개달(4월)이 갔습니다. 어느새 덥다는 말이 입에서 절로 나옵니다. 다가오는 어린이날이 여름이 비롯된다는 ‘들여름(입하)’이라고 하니 그럴 만도 하다 싶습니다. 그래서 오늘은 들여름달(5월)에 알고 쓰면 좋을 토박이말을 알려 드릴 테니 알아두셨다가 앞으로 자주 써 보시기 바랍니다. 들여름달(5월)은 어린이날, 어버이날, 스승의 날, 바다의 날과 같이 토박이말로 된 기림날이 많은 달이기도 합니다. ‘어린이날’에는 앞날의 꿈나무들인 어린이들이 마음껏 꿈을 꾸고 키울 수 있도록 해 주는 일과 함께 언니와 아우가 서로 띠앗이 좋게 지낼 수 있도록 북돋워 주는 일에 함께 마음을 쓰면 좋겠습니다. 아이들에게 이런 내리사랑이 오롯이 이어져서, ‘어버이날’에는 늘 아들, 딸을 그느르라 몸과 마음을 바치시는 어버이를 챙겨 드리는 올리사랑으로 꽃을 피우는 뜻깊은 달이 되기를 바랍니다. 그러면 온 나라 곳곳에 구순한 집안이 넘쳐날 것입니다. 날이 갈수록 빛이 바래는 느낌이 더해지는 ‘스승의 날’이지만 늘 참되고 바르게 살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우리의 배움을 돕고 깨우쳐 주신 스승님께 고마운 마음을 이어 드리는 사람들이 많았으면 합니다. ‘부처님 오신 날’에는 하늘마음으로 미움, 다툼, 슬픔과 같은 안 좋은 마음이나 말을 감싸 안을 수 있게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뭇짐승의 먹이가 되는 풀이 무럭무럭 잘 자라는 풀커(소만)에는 ‘부부의 날’이 겹쳤습니다. 아직까지 ‘부부의 날’로 불리지만 언젠가는 ‘가시버시의 날’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과 함께 서로 다른 두 사람이 가시버시가 되어 같은 보금자리에서 한뉘를 사랑으로 가득 채우며 사는 아름다운 이야기가 가득한 누리가 되길 바랍니다. ‘바다의 날’ 무렵이 되면 더위를 식히려고 시원한 바다를 찾는 분들도 많아질지 모르겠습니다. 난바다 구경은 쉽지 않겠지만, 든바다 구경을 하면서 여름을 즐기실 수 있을 것입니다. 1)들여름: ‘입하’를 다듬은 말 2)들여름달: 5월을 다듬은 말 3)기림날: ‘기념일’을 다듬은 말 4)띠앗: 언니 아우가 서로 아끼고 사랑하는 마음≒우애 5)내리사랑: 손윗사람이 손아랫사람을 사랑함. 또는 그런 사랑 6)올리사랑: 손아랫사람이 손윗사람을 사랑함. 또는 그런 사랑 7)오롯이: 모자람이 없이 온전하게 8)그느르다: 돌보고 보살펴 주다 9)구순하다: 서로 사귀거나 지내는 데 사이가 좋다≒화목하다 10)하늘마음: 하늘처럼 맑고 넓고 그윽한 마음 11)풀커: ‘소만’을 다듬은 말 12)가시버시: ‘부부’를 뜻하는 토박이말 13)보금자리: 지내기에 매우 포근하고 아늑한 곳을 빗대어 이르는 말 14)한뉘: 살아 있는 동안≒한평생 15)난바다: 뭍(육지)으로 둘러싸이지 아니한, 뭍에서 멀리 떨어진 바다≒원해 16)든바다: 뭍(육지)으로 둘러싸인, 뭍에서 가까운 바다≒근해 4354해 무지개달 서른날 닷날(2021년 4월 30일) 바람 바람.
[친절한 랭킹씨] 1위 치과 의사, 2위 비뇨기과 의사, 3위 한의사…
사회생활을 한다는 것은 곧 ‘직업’을 갖고 있음을 뜻하며, 이 직업의 수는 무수히 많지요. 저마다의 자리에서 맡은 일에 열심인 우리지만 그 많은 직업의 만족도가 모두 같을 리는 없을 터. 그래서 살펴봤습니다. 어떤 일을 할 때 만족도가 높고 또 낮을까요? 한국고용정보원이 발간한 ‘한국의 직업정보’를 들여다봤습니다. 우선 큰 틀에서의 직업 분류로 살펴봤습니다. 한국표준직업분류를 보완, 현장에서 직업을 이해하기 쉽게 만들어진 한국고용직업분류(KECO*)에 따른 조사입니다. * Korean employment classification of occupations ※ 해당 직업 종사자들이 직접 답변. 사회적 평판(3문항), 고용안정, 발전 가능성, 근무조건, 전반적 직무 만족, 급여 만족의 8개 문항(각 5점씩 40점 만점)의 합산 점수 전체 10개로 나뉜 직업군 중 만족도가 가장 높은 건 보건·의료직이었습니다. 관련 종사자 1,178명이 매긴 점수는 평균 29.88점. 이어 교육·법률·사회복지·경찰·소방직 및 군인(28.43점), 경영·사무·금융·보험직(27.90점)이 뒤를 따랐습니다. 전문적인 지식·경험을 요구되거나 공공의 이익에 도움을 주는 직업이 많은 분야들이지요. 반면 건설·채굴직(23.45점)은 만족도가 가장 낮은 직군으로 나타났습니다. 단, 직업군 간 차이가 그리 크다고 보기는 어려운데요. 그렇다면 이들 직군을 보다 잘게 쪼갠 만족도는 어떨까요? 전 직업을 통틀어 만족도가 제일 높은 건 34.53점의 치과 의사였습니다. 의료 분야 중에서도 일명 ‘돈을 긁어모으는’ 진료과목으로 유명한 게 치과이기도 하지요. 2위 비뇨기과 의사(34.17점)와 3위 한의사(33.47점) 등 의료직이 10위 안을 고르게 장식한 가운데, 대학 교수(33.27점)와 초등학교 교장&교감(32.93점), 즉 교육자들의 만족도도 높아 주목을 끌었습니다. 단, 중·고등학교 교장&교감은 10위 밖. 이어 반대로 만족도가 낮은 직업도 살펴봤는데요. 수요가 많은 직업이라고 만족도가 높은 건 아니겠지요. 요즘 종사자가 크게 늘어난 음식 배달원이 18.33점으로 만족도가 가장 낮았습니다. 배달 도중 사고 위험성이 크고, 발전 가능성이 낮아서가 아닐까 싶은데요. 주유원과 구두 미화원 역시 각각 18.73점과 18.90점을 기록, 만족도가 낮은 직업 3개 안에 들었습니다. ---------- 어떤가요? 직업별 만족도, 잘 보셨나요? 여러분이 속한(속하고 싶은) 직군 및 직업의 만족도는 몇 점으로 나왔나요? 물론 남들이 매긴 ‘평균’보다는 ‘내가 느끼는’ 만족 여부가 더 중요하다는 사실, 잊지 말아야겠지요?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생활영어] 조금 천천히 말씀해 주시겠어요?
■ 하루한문장 Could you pleasespeak more slowly? [쿠드 유 플리즈 스픽 모어 슬로울리?] 조금 천천히 말씀해 주시겠어요? *speak[동사] : 말하다 조금 천천히 말씀해 달라고 상대방에게 공손히 부탁 할 때 쓸 수 있는 표현입니다 핵심패턴Could you please ~ ? 을 이용하여 다양한 문장을 쉽게 만들 수 있습니다. ■ 핵심패턴 Could you please ~ ? [쿠드 유 플리즈 ~ ?] ~ 해주시겠어요? 핵심패턴Could you please ~ ? 는 ' ~ 해주시겠어요? ' 라는 의미로 누군가에게 격식을 차리고 공손히 부탁할 때 쓸 수 있는 패턴입니다 Could you please + 동사원형 please 뒤에는 격식을 차리고 공손히 부탁하고 싶은 어떠한 일을 동사원형으로 적어주시면 됩니다 예문을 통하여 패턴을 익혀보세요! ■ 패턴예문 1.Could you pleaseteach me? [쿠드 유 플리즈 티치 미?] 가르쳐 주시겠습니까? *teach[동사] : 가르치다 2. Could you pleasegive me some fruits? [쿠드 유 플리즈 기브 미 섬 프룻스?] 과일 좀 주시겠습니까? *give[동사] : 주다 *fruit[명사] : 과일 3.Could you pleaseturn off the light? [쿠드 유 플리즈 턴 오프 더 라이트?] 불 좀 꺼주시겠습니까? *turn off[숙어] : 끄다 *light[명사] : 전등, 불 4.Could you pleaselet me know? [쿠드 유 플리즈 렛 미 노우?] 나에게 알려주시겠습니까? *know[동사] : 알다 5.... 더 많은 예문과 패턴은 100% 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발음 음성지원도 됩니다!) 1개 패턴문장으로 10개의 문장을 구사할 수 있는 하루 5분 생활영어로 공부하세요! 매일 하루 2번씩 푸시를 보내드립니다. 짬짬히 하루 5분씩 잊지말고 공부하세요! ▶ 100%무료 패턴영어공부앱 무료다운 >> http://bit.ly/2YVg9cO ▼▼▼▼▼ 아래 링크를 클릭하시면 다운로드가 가능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