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a04026
5,000+ Views

이 커플..♥

처음올리는거지만..ㅎ 이 커플 너무이쁜것 같아요ㅠㅠ 진짜 저도 나중에 이렇게 사랑햇음 좋겟어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화 속 숨겨진 썸을 찾아서: 스파이더맨-해리 오스본 커플
비록 영화 속에서 이어지진 못했지만, 심지어 이어질 기미도 의도도 없었지만(...), 팬들 만은 어떻게든 '엮여라! 엮여라!'를 외쳤던 커플들, 그야말로 팬들의 손에서 탄생한 커플들을 추적합니다. 이름하야 '영화 속 숨겨진 썸을 찾아서'! 난 저런 커플 처음 들어봐라고 하지만 사실은 님들도 뒤에선 몰래 파고 있었다는거 다 알아(...). 그리하야 오늘은 첫 시간,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로 시작합니다. 바로 훈훈함의 대명사 '피터(스파이더맨)-해리 오스본' 커플! 이 커플을 지지하시나요? 댓글로 지지 여부를 남겨주세요! 사실 피터-해리 커플의 떡밥의 전통은 유구합니다. 서방에서는 코믹스 시절부터 두 사람을 알음알음 엮었고, 샘 레이미 스파이더맨 삼부작에서도 당대의 꽃미남 배우 제임스 프랑코(당대요,, 당대,,)가 해리 오스본 역할을 맡으면서 이 커플의 지지자들의 상상을 자극했지요. 하지만 피터-해리 커플이 환호성을 지른 것은 바로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2! 이는 피터를 향한 해리의 집착이 드러나는 장면들이 즐비했기에 그랬는데요... 아이고야 달달하구나 이건 흡사 아침 드라마의 한 장면을 보는 것 같군... 그리하야 이런 짤이 등장하고 아쉬우니까 또 끌어안고 별장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는 부부.jpg 애인 앞에서 깨방정 기성 3부작의 해리가 평범한 부자집 도련님의 이미지였다면, 어메이징 시리즈의 해리는 병약+집착의 이미지였습니다. 때문에 친구인 피터에게도 저렇게 앵기고, 그리고 많은 피터-해리 커플 지지자들의 가슴을 흐뭇하게 했지요.(+기쁨의 환호성) 좋은 사랑 오래오래 하세요~ 이 숨겨진 썸이 맘에 드시나요? 댓글로 지지의 목소리를 남겨주세요! 혹시 아시는 다른 썸이 있다면 제보해주세요~ 대신 파드립니다! 그럼 전 다음 카드와 함께 돌아오겠습니다.
[영화 대 영화] 스파이더맨, 오리지널 vs 어메이징
서로 다른듯 하지만 어딘가는 닮은, 비슷하지만 각자의 개성이 뚜렷한 영화들. 그런 영화들을 붙여봅니다! 오늘 제가 준비한 것은 원작이 같은 두 개의 시리즈, 스파이더맨 시리즈와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 입니다! 1. 스파이더맨 시리즈 샘 레이미가 감독을 맡은 3부작 시리즈입니다. 영화화가 불가능하리라 여겨졌던 스파이더맨 시리즈의 포문을 연 작품이죠. 주연인 토비 맥과이어가 피터 파커의 찌질한 매력을 잘 살렸다는 평가를 받고, 감독인 샘 레이미의 연출력이 빛을 발했다는 평가를 받고있죠. 다만 마지막편인 3편이 다소 어수선한 끝맺음을 맺지 않았냐는 평가가 있어요. 2.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 샘 레이미의 부재 이후, 한 동안 잠들어 있던 시리즈를 되 살린 시리즈입니다. 토비 맥과이어에 이어 앤드류 가필드가 새 스파이더맨을 맡았고, 적임자라는 평가를 받았지요. 피터 파커와 그웬 스테파니 사이의 감정이 잘 묘사되고, 묘사가 오리지널에 충실했던 점이 좋은 평가를 받았습니다. 하지만 이 전 3부작에 비해 평론이나 흥행에 있어 인상적인 모습을 보이지 못한 것은 아쉬움에 남습니다. 글을 마치기 전 지난주 결과를 공개합니다! 1. 캡틴 아메리카: @rhcpeppers, @littlemonsters, @wernotateam, @hungup, @goldygoldy, @tyl1996, @tamitami, @Parfait15, @yanghyuk29, @rlcks109, @space1125, @hummingbirds, @yesol31 2. 맨 오브 스틸: @youandyou, @bluemi, @bornthisway, @maeeee, @jihwan0880 3. 액션은 맨 오브 스틸, 드라마는 캡틴 아메리카: @k9k8j7y6 아무래도 만듬새가 더 꼼꼼했던 캡틴 아메리카의 승리인 것 같습니다. 맨 오브 스틸은 후반부가 아쉬웠죠. 스파이더맨 Vs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결과는 어찌 될까요?
엠마스톤이랑 앤드류 가필드랑 사실상 결별, 스파이더맨은 어떻게..?
한동안 열애, 결별 소식이 없다했는데 오늘 대박건이 하나 터졌네요. '어메이징 스파이더맨'에서 만나서 알콩달콩 사랑을 키워갔던 엠마스톤과 앤드류 가필드가 결별..은 아니고 잠시 휴식기(Taking a break)를 갖기로 했다네요. 근데 사실상 결별처럼 보이는 건 왜... 배두나에 이어서 또 쇼킹한 뉴스네요.. 얘네도 마냥 잘지내는거 같아보였는데. 역시 사람일은 겉만 봐서는 모르나 봅니다. 이번도 측근발 소식이긴한데, 피플이랑 US위클리 등등 여러매체에서 다 뜬거 보면 사실인듯요. 한 측근은 "둘이 최근에 자주 싸웠고 서로 안본지 꽤 됐다"라고 말했답니다. 이번 결별..아니고 휴식기??의 원인으로 많은 사람들이 지목하고있는게 바로 장거리 연애에서 오는 피로인데요. 그거라면 말이 되긴 하네요. 지금 앤드류 가필드는 마틴스콜세지 감독의 새 영화 "사일런스"를 촬영중인데, 촬영지가 타이완 ㄷㄷㄷ 엠마스톤은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뮤지컬 '캬바레' 공연중이랍니다. 둘다 워낙 바쁘니 안그래도 만나기 힘들텐데 저렇게 멀리 떨어져 있으니... 눈에서 멀어지면 마음에서도 멀어지는 법이죠, 뭐. 그럼 이쯤에서 이들의 행복했던 과거 사진을 보면서 아름다운 옛추억을 떠올려보도록 합시다.. 이거 진짜 유명한 파파라치 짤이죠. 둘이 데이트하는데 파파라치들이 자꾸 쫓아오니까 종이에 "우리는 관심이 필요없고, 이 자선단체들에나 관심을 줘"라과 자선단체 주소 적어서 들고다님ㅋㅋㅋ 개념커플이라고 칭찬이 자자했는데 말이죠. 저도 이 사진보면서 진짜 생각이 잘통하는 커플이라고 생각했었는데...쩝. 대놓고 스킨십ㅋ 부럽네요 ㅋ 영화 홍보할때도 늘 화기애애했던 두사람이죠... ㅋㅋ이건 또 뭐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스파이더맨 키스신 패러디하는가본뎈ㅋㅋ말그대로 엠마스톤을 잡아먹고있네요 ㅋㅋㅋㅋ 둘다 성격이 캐발랄해서 보고있는 내가 다 재밌었는데 말이죠.. 결별이든 아니면 재결합이든..두 사람 모두에게 득이되는 선택을 했으면 좋겠습니다. 뭐 연쓸걱이라고 알아서들 잘하겠죠 ㅋ 저는 내 여친을 만드는거나 잘해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