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500+ Views


안진걸 “또 다른 제보자도 조국 일가처럼 ‘털리면 어쩌나’ 걱정…연락두절”



국민의심 주호영이 내곡동 측량현장 오세훈 참석증언한 식당집 아들에 "처벌받는 일 없도록 유의하길 바란다”고 협박했다.

겁먹을 수 밖에 없는 주민들이 조국일가처럼 털리면 어쩌나 싶어 예고한 증언을 기피하고 있다. 공당 원내대표가 서민을 협박하는 개같은 현실이다.
우선 투표로 증언해야 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