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1,000+ Views



스마트폰 노트북만 있으면
음성 화상으로 직접 현장을 가지 않고도
업무지시를 할 수 있고,
국내외 250여개 도시에서 배우려고
서울시 방문했던 디지털 시민시장실 없애고,
직접 임시선별검사소 방문하여
정성으로 제작한 수제 판넬로 보고 받으시는
오세훈 시장님.

MB가 이지원 없앤 이유가 전자서류는 끝까지 남아서라고.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