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0ya
5,000+ Views

씹덕 망상 멈춰!.manhwa



모야 이왜진?

중간까지는 뭐야 이 쓰레기 같은 만화는ㅡㅡ
했는데 마지막에 혼자 엥? 했음
뜻밖의 감동실화
4 Comments
Suggested
Recent
망상하는 거 자체가 너무 정상적이지 못한걸 많이 본듯 ㅋㅋㅋㅋㅋㅋ
ㅋㅋㅋ또래는 다어디감
@wens 인터넷에서 컨셉질한 아재들입니다... 애초에 또래가 없던 것.
@wens 군필여중생 같은 컨셉인가봐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치마'로 바리케이트 만드는 미얀마 지금 상황
미얀마 군부 쿠데타 이후 한 달 넘게 지속 되는 시민들의 저항 시위 이 가운데 시민들이 군경의 진입을 늦추기 위해 독특한 물건들로 '바리케이드'를 만들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치마가 걸린 빨랫줄’인데요 어떻게 치마로 군대에 맞선다는 걸까요? 군부 쿠데타 이후 미얀마 시민들은 이에 저항하는 반군부 비폭력 시위를 계속하고 있습니다. 군경의 무력진압으로 사망한 사람의 수는 현재까지 최소 56명 (※ 3월 4일 기준) 총을 든 군부에 맨몸으로 맞서며 시위를 계속하는 시민들 그런데 그들이 옷을 잔뜩 건 빨랫줄을 거리에 걸기 시작했습니다. 어떻게 된 일일까요? 빨랫줄에 널린 옷들은 미얀마 여성 전통 치마인 '타메인(Htamein)'인데요. 미얀마에선 '여성복인 치마 밑을 지나가면 행운이나 권력을 잃는다.'는 성차별적 미신이 있습니다. 여성 인권이 낮은 미얀마는 비슷한 이유로 빨래를 널 때도 치마를 제일 아래에 널 정도라는데요. 이런 여성혐오적 미신을 믿는 젊은 세대는 많지 않지만 남성 지배적인 문화를 가진 군경 중에는 아직도 이런 미신을 믿는 사람이 많기 때문에 이렇게 빨랫줄에 치마를 높이 걸어두면 군경은 이를 일일이 걷어내느라 진입하는 데 시간이 걸리게 되는 겁니다. 시민들에게는 치마가 시위대의 대피를 돕는 셈이죠. 이렇게 성차별적 미신을 역이용해 시위대는 치마 외에도 여성 속옷이나 생리대로 바리케이드를 만들기도 합니다. 이런 '치마 바리케이드'는 여성들이 시위의 전면에 나서며 생긴 현상이기도 한데요. 이런 현상은 미얀마에서 오랫동안 이어진 성차별적 문화에 대한 저항의 의미도 있다고 합니다. “군인들이 옷을 무서워 하기 때문에, 우리 여성의 옷으로 군대를 공격할 수 있습니다” - Su Myat Thin / 시위대 참여 시민 한 달이 넘게 거리에서 연기가 사라지지 않는 미얀마. 시민들의 저항에 군경은 폭력으로 맞서고 있습니다. 치마는 무섭고, 시민은 무섭지 않은 걸까요? ㅊㅊ 크랩
가보고 실망하는 요즘 카페들 공감
인스타, 네이버 블로그 등에서 인기 많고 리뷰 많은 카페를 방문해보기로 한 나 이미 sns로 후기, 사진을 자세히 봤기 때문에 괜찮겠다 싶었으나 실망하고 돌아오는데 그 이유는... 1. 업장 태도 아마 제일 결정적인 요소가 아닐까 싶음 인스타로 얻은 인기를 친절로 보답하는 곳들도 많지만 입장하는 손님과 눈이 마주쳐도 본체만체 인사마저 안하는 곳들 수두룩 질문이나 추천 요청이라도 하면 짜증부터 낼 것 같아서 사리게됨 입장하자마자 아..잘못왔구나 라는 생각이 듬 2. 가성비 최악의 음료 분명 사진에선 이 정도로 적지 않았는데 실제로 받아보면 양 적은 사람도 어이없을 만큼 한입거리 수준의 음료 싸면 억울하지나 않지 5천원도 싼 수준 아이스 음료의 경우 더 심각함 작은 컵에 얼음 우겨넣느라 부피 다 차지함 3. 존나 불편한 자리 회전율 높이려고 다닥다닥 붙어앉는 커뮤니티 테이블이나 계단식 테이블등을 도입함 일렬로 앉으면 그나마 다행이지만 요즘 유행하는 마주보고 앉는 구조의 경우 맞은편 일행과 눈마주치지 않으려고 내내 눈치게임 하게됨 목소리 낮추고 점잖게 대화하느라 분위기 숙연해짐 4. 위생 손님이 많다보니 청소할 겨를이 없어 먼지 계속 쌓임 테이블은 대충 닦아준다 쳐도 천장 모서리나 구석쪽에 거미줄 쳐져있는 인기 카페들 존많문 내가 청담 한복판 카페에서 거미줄 보면서 커피 마셔야겠냐구요ㅠ 5. 개불편한 화장실 해리포터 방마냥 아슬아슬한 구조의 화장실 변기에서 일어날때 머리 부딪힐까봐 무서움 따뜻한물 안나오고 세면대 위에 먼지쌓인 조말론 디퓨저 방치되어 있음 6. 두 얼굴의 업장 위의 이유들로 분명 난 실망하고 왔는데 인스타 보니 세상 친절하고 살가움.. 이질감 느껴서 다시는 방문 안하게됨 물론 친절하고 맛있고 비싼값하는 카페들도 많지만 이런 이유들로 해가 갈수록 프랜차이즈를 찾게 되는것 같음 ㅊㅊ 쭉빵 모야 누가 내 머릿속 다녀감? 본문 내용 다 받는다. 내가 이래서 프렌차이즈 카페를 더 좋아함ㅇㅇ 쾌적함의 수준이 어나더 레벨임; 그리고 컵 용량 진짜 세기말수준 두 모금 마시면 끝남 개빡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