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nh8179
100+ Views

신록의 봄길 걸으며 / 최위성

신록의 봄길 걸으며 / 최위성
 
나날이 연둣빛 새잎이
싱그러운 향기 풍기며
기지개 켜는 봄날은 오라!
날으는 새들은 노래한다
 
꽃잎이 진 가지에 매달린
푸른빛 잎새들 꿈은 수줍어
한줄기 바람에 파르르 떠네
 
여린 잎새에 반짝반짝
봄 햇살이 미끄럼을 타고
산야에 붉게 핀 복사꽃
행인의 눈길을 사로잡네
 
어머, 곱기도 해라
이게 무슨 꽃인가?
 
이보오, 저 나그네
어디로 가시는 길인가
헌데 어찌 무릉도원에 피는
그 산도화도 모르는가?
 
이 꽃마저 지고 나면
여름의 뜨거운 열기
연일 몰아칠 텐데
잠시 쉬어나 가시구려!
 
그대 힘들고 수고로운 여정
예나 올해나 매한가지
언제 삶의 평화를 찾으리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