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nmollang
10,000+ Views

현직 알바가 뽑은 카페별 대표 음료.jpg


뭐먹지 메뉴판 앞에서 한참 서성이지 말고
딱! 이거 주쇼! (카리스마)
실패없이 주문합시당 후후후

+++
저는 이디야만 가면 무조건 복숭아 아이스티에 샷추가해서 먹습니다 \(존맛)/
그리고 보통 카페가면 아아보다 콜드브루 시켜묵고요 후후
여러분의 최애 음료는 뭔가용?
4 Comments
Suggested
Recent
공차랑 이디야랑 설명이 똑같네욤?🙄🙄🤔🤔
중간에 투썸도 메가커피라고 써있네요 ㅋㅋㅋㅋ
초반부터 보는데 오류투성이라 이딴걸 보라고 만들었나 싶은 생각만 들어서 댓쓰고 딴거보러 갑니다
빡다방에 옥수수아이스크림인가 그거 맛있어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남편이 졸혼을 하재요
고1딸이 있고 중2 아들 있습니다. 첫 아이 가졌을 때 저는 퇴사를 했고 그 후 쭉 전업주부입니다. 그러나 결코 먹고 논게 아닙니다. 아들 딸 핏덩이때 부터 혼자 키웠고 작년에 돌아가신 시아버지 암 수발 7년을 들었으며 아버님 돌아가신 후 어머님 수술까지하셔서 저희집에 모셨습니다. 이 모든게 다 지나니 이제 졸혼 하쟤요. 자기가 돈 벌어오는 기계냐며 이제 자기가 번 돈 자기가 마음껏 쓰며 살고 싶데요. 한푼 두푼 모아서 산 이 집에서 저더러 나가랍니다. 지가 벌어 샀다구요. 너도 나가서 제발 돈 한번 벌어서 살아보라고… 내가 얼마나 힘든지 아냐 합니다. 저는요? 이제 지는 수발 들 아버님도 안계시고 어머니 병수발도 끝났는데… 저는 그럼 니도 수발 들어봐라 할 대상이 없습니다. 애들도 더이상 젖먹이가 아니며 잠도 못자고 미친년처럼 뼈 삯아가며 어르고 달래던 시절이 끝났는데. 저는 너는 그럼 뭘 해봐라고 해야 하나요? 나 진짜 먹고 논 적 단 한순간도 없었고 오히려 밖에 나가 맘편히 집안일따위 신경 안쓰고 돈만 버는 남편이 부러웠는데… 이제와서 저더러 나가서 혼자 벌어 먹고 살랍니다. 이게 말이 되나요? 미친놈인가여 시아버지 시어머니 병수발을 몇 년을 했는데 뭐요??????? 사람탈을 쓰고 저러면 안되는 거 아닌가여ㅠ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