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ualdive
5,000+ Views

스스로를 갉아먹는 습관

한 개도 안 하는 사람 있음?!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물대신 이슬이쥐
머지..내 스토킹함?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인간의 심리학 그 열 아홉번째, 나 자신부터 돌보자 긍정적인 사고 갖는 방법
안녕하세요 deknyleo입니다. 매번 빙글에 글을 쓸때마다 주제를 선정하는데에 있어서 많은 어려움을 겪곤하는데 오늘 같은 경우에는 제 자신을 돌아볼 수 있는 시간을 갖는것이 어떨까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심리학적으로 보면 긍정적으로 산다는 것 자체가 매우 어려운 일임에 틀림없다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사람의 한계는 끊임이 없으며 그 끝은 아무도 모르듯이 긍정적인 사고를 갖고자 마음을 먹는다면 언젠가는 꼭 긍정적인 사람이 되어 주변 사람들에게 뿐만 아닌 내 자신의 자존감을 높여줄 수 있는 상황이 될 수 있기 때문에 꼭 필수조건으로 필요한 사안이 아닐까 생각을 해봅니다. 요새 현대사회에서는 남의 인생에 너무 많은 관여를 하고 있진 않나 라는 생각을 합니다. 넌 그러면 안돼 니가 그러니까 그정도밖에 안되는거야 남자니까 이정도는 괜찮아 여자니까 이정도는 괜찮아 앞서 서술했던 4가지 모두 다 남의 행동에 대한 나의 기준점으로 판단하여 남들에게 이야기를 하는 방식입니다. 이러한 남의 행동에 대해서 왜그렇게 관심이 많아졌을까 생각을 해보면 남의 행위로 인해서 본인자체가 조금이라도 피해를 입지 않기 위해서 입니다. 나의 기준점이 안맞는 다는 것은 내가 주장하는 것이 틀림을 입증하는 것이고 그것의 존재를 부정하고 싶은게 사람의 기본적인 심리이기 때문입니다. 좋은일을 생각하면 좋은 일이 따르고, 나쁜 일을 생각하면 나쁜 일이 따른다. - 조셉 머피 당신이 이룬 것 만큼, 이루지 못한 것도 자랑스럽게 생각하세요. - 스티븐 잡스 (출처 : 나무위키) 우리는 너무나도 많은 비판속에 살아오면서 비평과 비판만을 끊임없이 뱉은것일지도 모릅니다. 주변에 있는 것중에 너무나도 당연한것에 대한 감사함을 잊어버린채 안좋은 부분만 나에게 잘 보이니 그 부분만을 강조하여 비판과 비평을 한다는 것, 여기서 무언가 이상하지 않습니까? 보통 연애를 할때는 그 사람의 장점을 보고 단점 조차도 장점으로 승화하라는 말을 쉽게쉽게 이야기를 합니다. 친구나 직장동료, 그 자리에 없는 사람들의 장점을 말하는 자리는 얼마나 많을까요? 보통 우스갯소리로 가장 맛있는 안주는 사람 씹는 안주이다. 그 자리에 없는 사람 뒷담화가 가장 좋은 안주다 라고 이야기를 하는 사람들도 있습니다. 이러한 사람들은 남들에게 부정적인 이야기를 하는 동시에 자기자신에 대한 자존감 자체도 낮을 수 밖에 없습니다. 부정적인 말들은 부정적인 생각을 떠오르게 하며 본인 자신도 지치게 만들어 부정이라는 단어속에서 헤어나오지 못하게끔 하곤합니다. 즉, 남의 가진것을 부러워 하기전에 자신이 가진것을 소중하게 여겨야 한다는 점입니다. 내가 뱉은 나쁜말은 나에게로 다시 돌아옵니다. 내가 뱉은 좋은말은 나에게로 다시 돌아옵니다. 정말 우울하거나 슬플 때 가장 좋은 치유방법은 자신의 이야기를 들어줄 수 있는 사람을 만나는 것이라 배웠지만 정말 좋은것은 남들을 배려하고 칭찬을 함에 있어서 남들의 반응을 보는것이라 할 수도 있습니다. 내가 부정적인데다가 아무런 의욕도 없다면 긍정적인 칭찬 한마디와 함께 오늘 하루를 마무리하는것은 어떨까요? "때문에" 보다 "덕분에"가 좋습니다. ★★★★★★★★★★★★★★★★★★★★★★★★★★ 당신의 팔로우가 저에게는 힘이 됩니다. ★★★★★★★★★★★★★★★★★★★★★★★★★★
[친절한 랭킹씨] 아재들은 다 안다는 ‘그 시절 그 만화’ 시청률 톱 10
인터넷과 스마트폰이 없던 시절 아이들에게 꿈과 희망을 심어준 것은 TV에서 방영한 만화들이었습니다. 2000년대 이전에 어린 시절을 보낸 사람이라면 마음속 깊은 곳에 추억으로 남아 있는 만화 하나쯤은 있을 텐데요. 그 시절엔 어떤 만화들이 아이들의 사랑을 듬뿍 받았는지 방영 당시 최고시청률을 기준으로 알아봤습니다. 모두 추억 속으로 여행을 떠날 준비 되셨나요? 최고시청률 순위 10위부터 1위까지 어떤 만화들이 이름을 올렸는지 궁금하다면 팔로 미! ※ 출처: 송락현의 애니스쿨 요리 보고 조리 봐도 알 수 없었던 ‘아기공룡 둘리’가 40.2%의 시청률로 10위에 올랐습니다. 어린 시절 둘리를 사랑했던 아이들은 지금쯤 어른이 되어 고길동을 불쌍하게 여기고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이어 ‘포켓몬스터’, ‘달려라 부메랑’, ‘달의 요정 세일러문’ 등 제목만 들어도 장면이 떠오를 것 같은 만화들이 9위~7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전국의 아이들을 피구 열풍에 빠지게 했던 ‘피구왕 통키’는 최고시청률 44.0%로 6위를 차지했는데요. 죽은 줄만 알았던 통키 아빠가 원작에서는 자신의 피구 인생을 위해 가족을 버리고 버젓이 살아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 됐을 때, 그 배신감은 지금도 마음속에 남아 있습니다. 48.1%의 최고시청률을 기록한 ‘슈퍼 전사 그랑죠’가 5위, 주제가를 들으면 코트로 달려가야 할 것만 같은 기분이 드는 ‘슬램덩크(49.8%)’는 4위로 집계됐습니다. 3위 ‘머털도사’와 2위 ‘무적 파워레인저’는 각각 54.6%, 56.4%라는 어마어마한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는데요. 도대체 1위를 차지한 만화는 얼마나 높은 최고시청률을 기록한 걸까요? 최고시청률이 역대 만화 중 가장 높았던 작품은 ‘날아라 슈퍼보드’입니다. ‘날아라 슈퍼보드’의 최고시청률은 56.9%에 달합니다. 당시 안 본 아이들이 없다고 봐도 될 정도. 30대 이상이라면 ‘치키치키 차카차카’로 시작되는 ‘날아라 슈퍼보드’의 주제가를 따라 부르지 못하는 사람은 아마도 없을 것이라 생각됩니다. ---------- 제목만 들어도 추억에 젖게 만드는 그때 그 시절 만화들의 최고시청률 톱 10을 알아봤습니다. 리스트만 봐도 내용과 주제가들이 머릿속에 떠오르는데요. 여러분이 어린 시절 가장 좋아한 만화는 몇 위를 차지했나요? 순위에는 들지 못했더라도, 여러분이 가장 사랑했던 만화는 무엇인가요? 오늘은 그때 그 시절 만화 순위를 보며 잠시 추억에 빠져보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 ---------- 글·구성 : 이석희 기자 seok@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심쩐심] 경기도 사는 A씨의 서울 ‘과태료’ 면제 비결
경기도에 살고 있는 40대 남성 A씨는 올해 초부터 몇 차례에 걸쳐 서울시로부터 과태료 납부 고지서를 받았습니다. 이유는 A씨가 소유한 차량이 노후경유차였기 때문입니다. 김포와 파주, 안양 등을 오가는 일이 많았던 A씨가 내비게이션이 알려준 경로로 주행한 것이 문제였습니다. 경기도에 노후경유차 매연저감장치 장착 요청을 해놨기 때문에 경기도에서는 단속이 되지 않지만, 내비게이션이 알려준 경로에는 단속 지역인 서울 구간이 있었던 것. 수차례에 걸친 단속에 과태료는 수십만원이 됐고, 고지서와 독촉장은 쌓여갔습니다. 단, 과태료 고지서에는 오는 11월 30일까지 매연저감장치를 장착하거나 조기폐차 등 저공해조치를 완료하면 과태료 부과가 취소된다고 적혀 있었는데요. 미리 신청해뒀던 매연저감장치 장착을 서두르기 위해 관할 구청에 문의했다가 올해 배정된 예산이 모두 소진됐다는 답을 들은 A씨. 결국 보조금 등 예산이 남아 있는 조기폐차로 방향을 돌렸습니다. 조기폐차 보조금은 자동차기준가액의 최대 80%까지 받을 수 있는데요. A씨의 경우에는 보조금이 109만원이었습니다. 신차구매보조금이라는 것도 있습니다. 조기폐차 신청 후 지급대상 확인서를 발급받은 날짜를 기준으로 이전 2달, 이후 4달 이내에 배출가스 1~2등급 차량을 구입한다면 추가로 최대 90만원의 신차구매보조금을 받을 수 있지요. 단, 폐차한 노후경유차와 새로 구매한 차량의 명의가 동일해야 합니다. 조기폐차 보조금과 신차구매 보조금은 폐차 후 말소등록이 완료된 후, 1달~2달 정도 뒤에 받을 수 있습니다. 노후경유차 조기폐차를 포함해 폐차를 하는 모든 차량은 폐차장에서 지급하는 보상금도 받을 수 있습니다. 폐차 보상금은 폐차하는 차량의 고철 값을 받는다고 생각하면 되는데요. 차량의 종류, 재질 등에 따라 금액이 달라집니다. A씨의 경우 폐차장으로부터 42만원의 보상금을 지급받았다고 합니다. 폐차 시 받는 돈은 또 있습니다. 바로 납부했던 자동차세인데요. 경유 차량은 환경개선부담금도 함께 돌려받을 수 있습니다. 관할 구청(또는 시청) 담당부서에 환급 요청을 하거나 위택스 홈페이지에서 환급 신청을 할 수 있습니다. 이때 환급액은 전액이 아닌 남은 세금 부과 기간을 일할 계산한 금액이 됩니다. 이와 함께 서울시에서 부과한 노후경유차량 운행제한 위반 과태료도 환급받을 수 있는데요. A씨의 경우 과태료를 납부하지 않았기 때문에 환급이 아닌 과태료 취소 처리를 받았습니다. A씨의 사례를 통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시 받을 수 있는 돈들 알아봤습니다. 노후경유차라고 해도 주행이 불가능한 상태거나, 관할 지방자치단체의 예산이 모두 소진된 경우 앞서 언급한 돈을 지급받지 못할 수도 있습니다. 또한 지자체에 따라 노후경유차의 저공해조치 지원을 올해까지만 진행하는 경우가 있으니, 조기폐차나 매연저감장치 부착을 계획 중이라면 서두르세요. 글·구성 : 이석희 기자 seok@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온라인 경제미디어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친절한 랭킹씨] 백만장자 비율 1위국 ‘스위스 14.9%’…우리나라는?
흔히 큰 부자를 말할 때 ‘백만장자’라고 부르곤 합니다. 듣기만 해도 부러움이 깃드는 단어지요. 그렇다면 말 그대로 백만 달러 이상을 가진 부자는 전 세계에 걸쳐 몇 명이나 될까요? 스위스계 투자은행 크레디트 스위스가 ‘2021 글로벌 웰스 보고서’를 발간했습니다. 이에 따르면 전 세계 사람 중 미국 달러화로 100만 달러, 우리 돈 약 11억 3천만 원의 자산 (부채를 뺀 순자산)을 보유한 이는 총 5.608만 4,000명으로 추정됐습니다. 과연 이들은 각각 어느 나라에 많이 살고 있을까요? 국가별 백만장자 인원수를 살펴봤습니다.(2020년 기준) * 각국 정부의 가계자산 조사 등에 기초, 부동산 및 금융자산을 위주로 성인의 달러화 환산 순자산 규모를 추정 네, 백만장자는 일명 ‘쌀국’으로도 불리는 미국에 압도적으로 많았습니다. 약 2,195만 명으로, 세계 백만장자의 39.1%나 됐지요. 이어 중국, 일본, 독일, 영국까지가 5위권. 우리나라는 약 105만 명으로 추정돼 11위에 해당됐습니다. 세계 백만장자 중 2%를 차지하는 국가로 제시됐지요. 그렇다면 절대적 수치 말고 상대적 비율, 즉 성인 인구에서 백만장자가 차지하는 퍼센트를 보면 어떨까요? 부자들이 ‘진짜로’ 많이 사는 나라 순위에 보다 가깝지 않을까요? 성인 인구당 백만장자 비율은 스위스가 14.9%로 압도적으로 높았습니다. 2위 호주(9.4%)보다도 약 59%가 높은 것. 이어 미국, 홍콩 특별자치구, 네덜란드, 스웨덴 등이 백만장자 비율 7% 이상을 기록했습니다. 우리나라는? 성인의 2.5%가 백만장자로 조사돼 22위에 자리했습니다. ---------- 이상 백만장자가 많은 나라의 순위들을 살펴봤는데요. 보고서에 따르면 전 세계 성인 1인당 평균 순자산은 7만 9,952달러, 즉 9,028만 원 정도라고 합니다. 국내에서나 전 세계적으로나, 백만장자의 길은 멀어도 너무 먼 것 같습니다.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