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eat
10,000+ Views

'칼슘의 왕' 멸치와 함께하는 이유식 2가지

멸치는 '칼슘의 왕'이란 멋진 별명을 갖고 있어요. 뼈째 먹을수록 영양가가 높은 멸치는 아이들에게 최고의 칼슘을 불어 넣는 대표 주자랍니다. 칼슘 흡수를 도와주는 비타민 D가 우유보다 많아 더없이 좋은 칼슘 공급원이지요. 각종 무기질과 단백질도 풍부하고 회분과 핵산, 타우린이 많아 성장기 어린이들이 꼭 먹어야 할 필수 식품이랍니다. 멸치를 하루에 일정량 밥 반찬 또는 간식으로 먹으면 칼슘과 인의 흡수를 높여 뼈가 튼튼해져요. 젖먹이 때부터 멸치를 많이 먹은 아이들은 골격이 튼튼해져 건강은 물론 운동신경도 남다르게 발달하게 된답니다. 꾸준한 멸치 섭취로 튼실한 아이로 키워봐요. 1. 멸치 새우죽 이렇게 준비하세요 국내기용 멸치 10마리, 마른 새우 5마리, 쌀 3큰술, 물 ⅔컵, 참기름 1작은술, 소금 약간 이렇게 만드세요 1) 멸치는 내장을 정리하고 마른 새우는 살짝 씻어 달군 팬에 볶는다. 2) 쌀은 깨끗하게 씻어 물에 잠시 담갔다가 건진다. 3) 멸치와 마른 새우, 불린 쌀과 물을 붓고 30초 이상 곱게 간다. 4. 중불에 올려 주걱으로 저어가며 끓이다가 소금으로 간한다. 2. 으깬 멸치 달걀찜 이렇게 준비하세요 국내기용 멸치 15마리, 달걀 1개, 소금 약간, 꽃 어묵 슬라이스 1개, 잣 4알 이렇게 만드세요 1) 멸치는 내장을 꺼낸 후 달군 팬에 볶다가 곱게 간다. 2) 달걀을 곱게 풀어 체에 한 번 내린다. 3) 달걀 푼 물에 멸치가루를 넣어 고루 젓는다. 4) 그릇에 담고 10분 정도 찌다가 어묵과 잣을 올린다. *어떤 식품과 궁합이 잘 맞을까? 우유 멸치는 우유나 유제품과 함께 먹으면 칼슘 흡수율을 배로 높일 수 있다. 궁합이 안 맞는 식품은 시금치. 시금치와 먹으면 수산이 칼슘 흡수를 방해해 칼슘 섭취가 어렵다. 견과류 견과류는 산성 식품이기 때문에 알칼리성 식품과 함께 먹으면 균형을 맞출 수 있다. 견과류는 칼슘 함량이 낮으므로 칼슘이 풍부한 멸치를 곁들이면 칼슘이 보완된다. 영양만점 레시피 만들때 필수앱, Hint http://bit.ly/1kaV9Wr << 런칭 이벤트 참여하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유명 브랜드 아동용 겨울 점퍼 '모자털'서 '1급 발암물질' 검출
겨울철 한파로 인해 아동용 겨울 점퍼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일부 제품의 모자에 부착된 천연모에서 안전기준을 초과하는 유해물질이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시중에 유통‧판매 중인 아동용 겨울 점퍼 13개 제품을 대상으로 안전성을 조사한 결과, 6개 제품(46.2%)의 천연모에서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됐다고 5일 밝혔다. 폼알데하이드는 호흡기나 피부를 통해 몸 안으로 흡수돼 접촉성 피부염이나 호흡기‧눈 점막 자극 등을 유발할 수 있다. 세계보건기구(WHO) 산하의 국제암연구소(IARC)는 발암물질(Group 1)로 분류하고 있다. 아동용 겨울 점퍼의 모자에 부착된 천연모는 어린이용 가죽제품에 따라 폼알데하이드 함유량 기준이 75mg/kg 이하다. 하지만 △디스커버리 익스페디션의 '키즈숏마운틴쿡다운'(385.6mg/kg) △블루독의 '마이웜업다운'(269.3mg/kg) △베네통키즈의 '밀라노롱다운점퍼'(191.4mg/kg) △네파키즈의 '크로노스다운자켓'(186.1mg/kg) △탑텐키즈의 '럭스폴라리스 롱다운점퍼'(183.3mg/kg) △페리미츠의 '그레이덕다운점퍼'(91.6mg/kg) 등으로 폼알데하이드가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유해물질이 검출된 제품의 판매 사업자에게 판매 중지 및 회수 등 자발적 시정을 권고했고, 해당 사업자는 이를 수용해 즉시 회수 조치하고 품질을 개선하기로 했다.
자존감 도둑 그 이름은 수치심
자존감 도둑 그 이름은 수치심 수치심: 스스로를 부끄럽게 여기는 마음 이 수치심은 발생 초기에 누군가에게 보여지고 노출되고 경멸받는 경험들이 중요한 역할을 한다. - 네이버 백과사전 - 당신은 자신을 수치스럽게 생각하지만 이는 잘못된 표현이다. 당신은 수치스러움을 당한 사람이다. 부모에게 사랑을 받지 못했거나 성적 학대를 당했거나 친구들에게 따돌림을 당했거나 공부 못한다고 놀림을 받았거나 키가 작다는 이유로.. 비싼아파트에 살지 않는다는 이유로. 부모의 직업이 그렇다는 이유로. 얼굴이 조금 다르게 생겼다는 이유로. 남들에게 내세울게 없다는 이유로.. 부당한 평가를 받는 것이다. 물론 당신에게 상처를 준 그들은 당신을 평가할만큼 뛰어난 인간이 아닌 부끄럽고 수치스러운 그러저러한 존재일지도 모른다. 1. 당신은 수치스럽게 여기는 그 사람이 수치스러운 사람이다. 2. 당신이 피해자라면 어떤 일을 당했던 수치스럽지 않다. 가해자가 벌레다. 3. 완벽한 인간은 없다. 한가지 부족한것을 가지고 자신과 동일시 여기지 말라. 영어 못할수도 수학 못할수도 있다. 한과목만 잘하면 된다. 4. 부족한 점은 채울 것이고 잘못한 점은 반성하고 깨달으면 된다. 수치심은 들어올 자리가 없다. 5. 어떠한 일이 있어도 내 삶을 내 인생을 나라는 존재의 가치를 쉽게 판단하지 말자. 그 판단은 죽는 그날 이루어진다. 넘어졌을뿐 경기는 지금도 진행중. 6. 타인에게 운전대를 넘겨주지 말라. 죽이 되든 밥이 되든 내차는 내가 운전한다. 7. 당신이 느끼는 수치심은 가짜다. 상처받은 과거의 기억이 만들어내는 망상과도 같다. 지나갔다면 다 끝난거다. 우린 어제 잠을 자고 죽었다. 그리고 오늘 다시 새롭게 태어났다. 수치심에 대한 유튜브 강의 - 김영국 행복명상센터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