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ookbanggu
5,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산소 같은 존재
1873년, 16년의 긴 공사 끝에 완공된 센트럴파크는 뉴욕 맨해튼에 있는 미국 최초의 대형 도시공원입니다. ​ 150년의 역사를 가진 센트럴파크의 총면적은 101만 평에 달하는데, 이는 여의도공원의 15배에 달하는 크기입니다. ​ 이렇게 크기가 상당하다 보니 센트럴파크 안에는 동물원, 놀이터, 심지어 야구장까지 설치되어 있을 정도입니다. ​ 또한 다양한 동식물이 서식하고 있기도 합니다. 특히 멸종 위기인 영화 해리포터에서 주인공 해리포터의 반려 새로 유명한 흰 올빼미가 130년 만에 발견되어 화제가 되기도 했으며 50만 그루 이상의 나무가 자라서 숲을 이루고 있는 센트럴파크는 ‘뉴욕의 허파’라고 불리기도 합니다. ​ 과거 센트럴파크를 만든 이유는 급격한 도시화 때문인데 1840년대에는 뉴욕시에 무수히 많은 빌딩이 세워지고 있었습니다. ​ 뉴욕은 매년 인구가 폭발적으로 증가하였으며 이에 따라 업무나 주거환경의 질도 급격히 나빠지고 있었습니다. 그 때문에 시민들 사이에서 휴식처가 될 도심 공원의 필요성이 대두되기 시작했습니다. ​ 그러자 뉴욕시는 지금의 센트럴파크가 있는 대지를 사서 공원을 디자인할 사람으로 ‘프레드릭 로 옴스테드’를 선임했습니다. ​ 그는 급격한 도시화로 삭막해진 뉴욕 사람의 마음을 자신이 만든 친환경적인 공원을 통해 정화해주고 싶었습니다. ​ 하지만, 그러한 자연공원을 만드는 데는 한 가지 큰 걸림돌이 있었습니다. 바로 센트럴파크 부지가 바위와 진흙탕뿐이었다는 것입니다. 풀 한 포기, 나무 한 그루, 잔디밭부터 호수, 언덕에 이르기까지 이 모두를 사람의 손으로 만들어야만 했습니다. ​ 그래서 센트럴파크는 16년이란 시간이 걸렸습니다. 하지만 이러한 노력이 있었기에 센트럴파크는 뉴욕 시민이 가장 사랑하는 공원이 될 수 있었습니다. 우리의 삶을 바쁘게 가득 채울 필요는 없습니다. 때로는 잠시 숨을 고르는 쉼도 필요하며, 이 쉼은 다른 무언가를 채우기 위해 꼭 필요한 시간이기도 합니다. ​ 시원한 나무 그늘에 앉아 독서하고, 잔디밭에 누워 파란 하늘을 바라보기도 하고, 천진난만하게 뛰어다니는 어린아이를 보며 행복했던 추억을 떠올리고, 강가에 앉아 듣고 싶은 음악을 듣는 쉼을 통해서 우리의 삶은 더 풍성해집니다. ​ ​ # 오늘의 명언 휴식을 하는 것은 게으름도, 멈춤도 아니다. 일만 알고 휴식을 모르는 사람은 브레이크 기능이 없는 자동차 같아서 위험하기 짝이 없다. – 헨리 포드 – ​ =Naver "따뜻하 하루"에서 이식해옴.... ​ #센트럴파크#공원#휴식#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