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배려는 인격의 옷
조선 후기 부정한 관리를 적발한 암행어사로 이름이 높은 문신 정치가였던 박문수의 일화 중 전해 내려오는 이야기입니다. ​ 한 번은 친척 집에 잔치가 있어 밤을 새웠다가 다음날 일어나서 세수를 하기 위해 박문수는 밖으로 나왔습니다. ​ 그러자 바로 앞서 세수를 하던 친척의 행동에 박문수가 불쾌해하는 사건이 벌어집니다. ​ 당시에는 대가족이 함께 모여 사는 문화로 내 것 네 것 구분이 별로 없었고, 생활도 넉넉지 못해 세수 후에 사용되는 수건은 모두가 함께 사용할 수 있게 한 곳에 걸어놓고 사용했다고 합니다. ​ 그런데 세수를 마친 친척이 여러 사람이 써야 할 수건을 혼자서 온통 다 적셔버리는 것이었습니다. 모든 수건이 젖어버리자 박문수는 할 수 없이 자신의 옷으로 얼굴을 닦아야 했습니다. ​ 이 일이 있고 얼마 후, 친척이 평안 감사로 제수되었다는 소식을 접하였고 박문수는 임금님에게 간청했다고 합니다. ​ “제가 개인적으로는 친척이기 때문에 반대할 수가 없습니다만, 공적으로 생각해 볼 때 그는 평안 감사 감이 되지 못합니다.” ​ 이 말과 함께 세수 후 남을 배려하지 않고 혼자서 수건을 사용하던 일을 예로 들어 말했고 임금은 박문수의 말에 고개를 끄덕이며 친척의 평안 감사를 취소했다고 합니다. 어사 박문수의 친척은 수건 한 번 잘못 사용한 것을 두고 평안 감사가 될 수 없다는 일에 억울해 할 수 있습니다. ​ 하지만 어사 박문수는 사소한 배려도 하지 못하는 사람이 평안 감사로 가게 되면 백성들에게 어떻게 행동을 할지 짐작할 수 있었기 때문입니다. ​ 사람의 인격은 말과 행동을 통해 평가하기 때문에 배려는 인격이 입는 옷이라고도 합니다. ​ ​ # 오늘의 명언 하나를 보면 열을 안다. – 속담 –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배려#인격#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코끼리를 볼 수 있는 점보빌리지
점점 더워지는 여름! 시원한 여행 하고 싶지 않나요?! 제주도 여행을 계획 하는 분들이 있다면 비가와도 눈이와도 걱정 없는 제주 실내 관광지 점보빌리지를 소개해드릴게요! 점보빌리지는 동남아에서 온 코끼리와 현지 조련사가 관광객과 함께 즐기는 코끼리 테마 쇼로 관광객이 직접 참여할 수 있는 공연이 함께 준비되어 있습니다! 또 직접 참여하시는 공연 코너에서는 관광객이 더욱 가까이서 코끼리 테마쇼를 경험할 수 있답니다:) 공연이 끝나고 나서는 코끼리와 함께 기념촬영도 남길 수 있으니 좋은 추억을 담을 수 있겠죠? 그만큼 인상 깊고 시간이 어떻게 지나가는지도 모르고 코끼리의 신기한 공연에 넋을 놓고 집중해서 볼 수 있었습니다! 정말 특별한 체험이라 계속 기억에 남으실거에요!! 서귀포에 위치한 제주점보빌리지는 코로나로 공연시간이 변경되어 하루 2회 공연을 하고 있고 코로나로 인해 공연시간도 변경된 곳도 있었고 폐쇄된 곳도 있으니 방문 전에 미리 확인 전화하고 가시는게 좋을거 같습니다:) 우리나라에서는 볼 수 없었던 코끼리를 실제로 보니 크기에 놀라기도 하고 코끼리들의 똑똑함에 놀랐습니다! 다양한 프로그램도 많아서 즐기기 좋았던 점보빌리지!! 여러분들도 코끼리와 즐거운 추억 만들고 재미난 코끼리 쇼 보러 가세요~! [위치]제주 서귀포시 안덕면 평화로319번길 31-11 [문의]064-792-1233 ------------------------------------------------ 제주 모바일 할인 입장권 받고 저렴하게 제주여행을 즐겨보세요♥ https://findjeju.co.kr/mtick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