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a26
1,000+ Views

[나인우] 대사의 80%를 애드립으로 했던 온달 (주어 나인우)

나인우 달뜨강할때
대본 외울 시간도 촉박해서
대사의 80%가 애드립이었대...
온달 제의가 들어왔을 때 연기를 사랑하는 사람으로써
책임감을 갖고 해야겠다고 생각했다구.. 진짜 멋진 사람🥺❤



기분이 이~만큼 좋았대ㅋㅋㅋㅋㅋㅋㄱㅇㅇ,,

지금 썸넬 김구라가 본인 얘기에 집중 안하니까 하는 말임
1분 50초 ㄱㅇㄱㅋㅋㅋㅋㅋㅋㅋ역시 호호바 다움ㅋㅋㅋ
(=호락호락하지 않은 바보)





+ 어제 백상 신인상 후보에도 올라서 참석했었는데
백상 끝나고 올린 인스타...
말을 어쩜 이렇게 예쁘게 하냐며ㅠㅠㅠ



나인우 백상 레드카펫+갓지컬 보고 가세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디어마이프렌즈) 많은 사람들이 명작으로 꼽는 드라마 속 나레이션
[매회 인상 깊었던 '완'(고현정)의 나레이션] 디마프 속 장면 "그대 곁에 우리가 있어요" 우리를 울고,웃게하고 또 많은 것을 느끼게 했던 웰메이드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모든 것이 완벽했던 내 인생드라마. 어쩌면 꼰대들이 있기에 우리가 이 사회를 살아갈 수 있는 것이 아닐까. 노희경 작가님 감사합니다ㅠㅠㅠㅠㅠㅠㅠㅠ 디마프 아직 안 본 사람 있으면 제발 꼭 봐줘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출처ㅣ인스티즈 제 인생 드라마 <디어 마이 프렌즈> *_* 지금 짤들 보면서도 눈물이 날 것 같아서 힘들었어요 . . 제가 가장 좋아하는 마지막화 엔딩씬의 나레이션도 적어봅니다 ! 나는 얼마나 어리석은가. 왜 나는 지금껏 그들이 끝없이 죽음을 향해 발걸음을 내딛는다고 생각했을까. 그들은 다만 자신들이 지난날, 자신들의 삶을 열심히 살아온 것처럼 어차피 첨에 왔던 그곳으로 돌아갈 수밖에 없는 거라면 그 길도 초라하지 않게 가기 위해 지금, 이 순간을 너무도 치열하고 당당하게 살아내고 있는데. 다만 소원이 있다면 지금 이 순간이 좀 더 오래가길, 아무런 미련이 남지 않게 조금 더 오래가길.. 감정소모가 엄 - 청 - 심한 드라마라 매 화 휴지없이는 보기 힘들지만 T_T ( 저는 정주행하는데 한 달 넘게 걸렸어요 . . ) 꼭 꼭 꼭 보시길 추천드리는 <디마프> 보면서 참 많은 생각이 스치는 인생명작입니다 -
<공연><평강공주와 온달바보>_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 / 예술의 전당
<평강공주와 온달바보>_예술의전당 어린이 가족 페스티벌 기간: 2018.07.31(화) ~ 2018.08.12(일) 시간: 오전 11시, 오후 3시 / * 월요일 공연없음 장소: 예술의 전당 자유소극장 관람시간: 50 분 가격: R석 3만5천원 / S석 2만원 / A석 1만원 문의: 02-580-1300 [공연소개] 제23회 서울어린이연극상 올해의 작품상, 최고 인기상, 여자 연기상, 음악상 수상 삼국사기 45권 열전 온달전에 나오는 평강공주와 온달장군의 이야기 #옛날옛적_고구려시대 #한국사_대표커플_케미 #물체들이_살아있다 #책을읽는_다양한방법 #평강공주는울보 #온달장군은바보 #있는그대로_사랑이야기 ▶▷생활 속 평범한 물건들의 특별한 연극 붓, 빗자루, 휴지, 주전자 등 주변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사물들이 연극의 주인공이 됩니다. 평범한 물건들에 이야기꾼의 연극적 상상력이 더해지면 마법처럼 다양한 인물들로 변신합니다. ▶▷책과 연극을 통해 이야기의 힘을 발견하는 시간 물체놀이와 경쾌한 라이브 연주는 어느새 역사 속 실존 인물들의 드라마틱한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옛날 옛적 고구려 시대, 있는 그대로 온달을 인정하고 그 특별함을 이끌어내는 평강공주를 만나보세요. 이야기꾼의 책공연 Since 2009 이야기꾼의 책공연은 ‘어린이 청소년 시절부터 다양한 분야의 독서를 즐기고 직접 자신만의 표현양식으로 이야기를 풀어나갈 수 있다면?’이라는 생각에서 출발했습니다. 어린이와 청소년이 책과 연극을 통해 이야기의 힘을 발견하고, 세상을 들여다보고, 소통하고, 적극적으로 살아가는 방법을 찾는 힘을 갖추길 희망합니다. [시놉시스] 옛날 고구려 평원왕의 딸 평강 공주는 바보 온달에게 시집 보내겠다고 해야 겨우 울음을 그치던 엄청난 울보였습니다. 한편, 바보라고 놀림 받던 온달은 깊은 산 오두막에서 앞 못 보는 어머니를 모시고 살면서 늘 해맑게 웃었습니다. 결혼할 나이가 된 평강 공주는 온달에게 시집가겠다고 해서 화가 난 왕에게 쫓겨나는데... 그 후 두 사람에게는 어떤 일이 일어났을까요? 출처: https://www.sacticket.co.kr/SacHome/perform/detail?searchSeq=364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