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ualdive
5,000+ Views

랜디스 도넛 TOP5

네.. 왜 다들 줄 서서 먹는지 알겠어요...
Comment
Suggested
Recent
글레이즈는 킹정이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지금 가장 힙한 복고] 복고풍 힙 플레이스
옛날엔 정말 이랬겠지? 어쩐지 마음이 편해지는 복고풍 공간들.  01. 어린 시절로 놀러 간 기분 – 카페 희다 누군가가 오래 품어온 꿈을 실현시켜놓은 공간에 가면 기분이 좋아진다. 욕심이나 유행을 좇기보다 그저 좋아하는 것들을 잘 담아내려한 마음이 느껴지는 곳. ‘카페 희다’가 꼭 그런 곳이다. 문을 열고 들어서면 정감 어린 풍경이 펼쳐진다. 어린 시절 할머니 댁에 온 기분이라고 했더니, 이 물건들이 정말 할머니 댁에서 왔단다. “저건 할머니가 그릇 보관용으로 쓰시던 찬장이고, 문가의 저 상은 작은어머니 댁에서 얻어왔어요. 괘종시계도 할머니 댁에 있던 거예요. 어릴 때 저희 자매가 시계 소리를 하도 무서워하니까 소리 안 나게 묶어두시기도 했었어요.” 물건마다 담겨 있는 사연을 듣고 있자면, 내가 본 적 없는 어느 집의 풍경이 고스란히 눈앞에 펼쳐지는 것 같다. 이곳이 왜 마음을 편하게 했는지도 알겠다. 복고가 유행한다고 어디선가 급히 조달해 온 빈티지들이 아니라, 진짜 추억이 담긴 물건들이 공간을 채우고 있기 때문일 것이다. 자매는 그런 식으로 원래부터 좋아하던 친숙한 것들을 모았다. ‘우유 카페’를 연 이유도 어려서부터 우유에 뭔가 타 먹는 것을 좋아했기 때문, 고구마가 메뉴에 있는 것도 항상 우유와 고구마를 세트처럼 내어주시던 엄마 덕분. 그래선지 이곳에 오면 다들 추억에 잠긴다. 와, 이거 정말 오랜만에 본다. 시골 외갓집 같아. 그런 기분 좋은 수다들이 이어지는 곳. 잊어버린 시간들이 그리운 이들에겐 더욱 반가운 곳이 될 것이다. 홍차 우유, 말차 우유, 바닐라 우유 각 6000원(유리병은 가져도 된다!). 꼬꼬마 고구마 2000원. ADD 서울시 서초구 주흥15길 16-4 TEL 02-6404-9003 HOUR 매일 11:00~21:00, 연중 무휴 Editor 김신지 summer@univ.me 02. 오래도록 예쁜 곳 – 부부식당 부부식당은 원래 영국의 작은 마을 이름을 딴 서양 가정식 집이었다. 6년 동안 파스타와 피자를 만들다가 새로운 것이 하고 싶어서, 6개월 전 이름과 메뉴를 전격적으로 바꾸었다. 하지만 대대적인 탈바꿈에도 가게 인테리어는 썩 손댄 곳이 없다고. 처음 단독주택을 개조해 식당을 만들 때부터 하나의 철학을 가지고 있었기 때문이다. ‘시간이 지나도 예쁜 것.’ 세월이 흘러도 촌스럽지 않은 것들로 가게를 채우기 위해 부부는 시골로 향했다. 시골의 물건들은 유행에 휩쓸리지 않고 늘 그 자리에 있으니까. 그들은 아무도 살지 않는 시골집의 나무 대문을 떼어내 다리를 달아 단체 손님들을 품어줄 만한 크고 묵직한 식탁을 만들었다. 떡을 칠 때 쓰는 두꺼운 나무 판으로 만든 식탁 역시 여전히 건재하다. 야외에는 외갓집 향기 물씬 나는 커다란 소반 두 개가 놓여 있는데, 이 또한 누가 버린 걸 눈여겨봤다 냉큼 주워온 것이다. 오래된 물건에서 아름다움을 찾아내는 안목은 부부식당 구석구석을 들여다볼수록 빛을 발한다. 복고풍 벽지, 외국 어느 노부인 집에 있을 법한 자수 액자, 시선을 빼앗는 조명…. 시간과 장소를 초월한 예쁜 것들이 가득한 공간에서 정갈한 밥상을 받는다면, 그 누구의 마음이 충만해지지 않을까. 아마 6년이 더 흘러도 부부식당은 이 모습 이대로, 여전히 멋질 것 같다. 까르보나라 크림 미트볼 1만 3800원, 퀴노아와 오렌지 연어찜 1만 5800원, 닭가슴살 토마토 커리 9800원. ADD 서울 종로구 동숭길 43 TEL 02-765-6056 HOUR 매일 11:00~22:00, 일요일 휴무 Editor 김슬 dew@univ.me 03. 촌스럽고 투박한 것들에 마음이 끌린다면 – 사직동 커피 한 잔 자연스럽다는 것은 곧 낡아간다는 것. 손때가 묻고, 페인트칠이 벗겨지고, 녹슬어가는 것은 물건과 장소의 가장 자연스러운 생리다. 사직단의 푸르름과 고요한 골목의 정취를 한데 안고 있는 사직동 커피 한 잔에서는 우리 주변의 모든 낡은 것들을 만날 수 있다. 찻잔과 식기들은 누군가의 가정집에서 쓰고 있을 것만 같은 투박함이 묻어 있다. 컵받침과 포크의 문양도 어느 하나 같은 게 없다. 세월에 닳아 촌스러워진 물건들을 가게 사장님이 직접 발품을 팔아 모았기 때문이다. 소쿠리로 만든 조명, 녹이 슨 간판, 나무 널빤지를 대서 삐그덕 소리를 내는 바닥을 보고 있자면 오래된 것들이 주는 편안함에 마음이 풀어진다. 이곳의 커피 역시 아날로그 방식을 따른다. 사장님이 직접 만든 기계로 숯불에 볶고, 종이 필터가 아닌 융에 걸러 천천히 커피를 내린다. 융 드립 방식은 커피의 성분들을 최대한 추출해 더 깊은 향미를 입안에 머금게 해준다. 직접 만든 티라미수도 이곳의 대표 메뉴. LP에서 흘러나오는 오래된 클래식 선율과 함께라면 더할 나위 없을 것이다. 어쩌면 낡아가는 일상을 긍정하게 되는 공간일지도. 카메룬 핸드드립 커피 6000원, 수제 티라미수 7000원. ADD 서울 종로구 사직로9길 16-1 TEL 02-722-7022 HOUR 매일 12:00-20:00 일요일 휴무 intern 김영화 movie@univ.me Photographer 조혜미 04. 을지로 한복판에 경성이 숨어 있다 – 혜민당 공업사와 철물점이 줄지은 을지로 3가 뒤편의 좁은 골목길에 옛 경성의 분위기를 간직하고 있는 곳이 있다. 시간의 때를 탄 회색빛 건물 틈바구니 속에 비밀스럽게 자리 잡은 혜민당, 그곳을 찾아낸다면 모르던 세계 속으로 시간여행을 떠나게 될지도 모른다. 안개꽃이 수놓인 벽지와 자개장, 이국적인 노란빛의 조명. 오래된 괘종시계의 진자 운동. 언젠가 영화 <아가씨>에서 보았을 법한 이국적인 동양의 모습이 한데 어우러진 공간이다. 제과제빵 전문점인 혜민당의 디저트에는 낯설지만 고풍스러운 매력이 있다. 새콤하면서도 달달한 배의 향이 한껏 밴 서양배 타르트도 이곳의 단골 메뉴 중 하나. 바로 옆에 위치한 커피한약방의 따뜻한 커피가 곁들여진다면 더욱 좋다. 숯불에 구운 커피를 핸드드립으로 내린 ‘필터 커피’에 느림의 가치를 아는 이곳의 철학이 담겨있다. 한때 허준 선생이 사람을 치료했다던 의료원 ‘혜민서’의 옛터였다고 한다. 이곳에서는 30분마다 LP판을 교체하고, 손으로 직접 커피를 내린다.시간이 멈춘 것 같은 옛 서울의 정경에 빠진다면 시끌벅적한 도시의 소음과도 잠시 안녕이다. 나만의 숨겨진 아지트처럼 아늑한 여유를 누릴 수 있다면 혜민당, 어쩌면 이곳은 여전히 사람을 치유하는 공간이 아닐까. 프로마쥬 6100원, 서양배 타르트 3700원, 유기농 꽃차 4000원. ADD 서울시 중구 삼일대로12길 16-7 TEL 070-4148-4242 HOUR 평일 08:00~22:00 토요일 11:00-21:00 일요일 12:00-20:00 intern 김영화 movie@univ.me Photographer 조혜미 [826호 대학내일 – issue] ✔같은 이슈 더 보기 [지금 가장 힙한 복고] 1. 힙스터가 사랑하는 레트로 아이템 6 [지금 가장 힙한 복고] 3. 영화는 빈티지를 입는다 [지금 가장 힙한 복고] 4. 사이다, 이것이 알고 싶사이다 대학내일 김신지 에디터 summer@univ.me [대학내일] 20대 라이프 가이드 매거진 
보령 풀빌라 펜션 우유창고, 파인트리 카페
보령 풀빌라 펜션 우유창고, 파인트리 카페 #충남가볼만한곳 #충남여행 #보령가볼만한곳 #보령풀빌라 #천북굴단지 #보령우유창고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오늘 새벽까지 비가 오더니 그쳤네요. 빗길에 안전운전 하세요. 오늘은 포천과 연천을 갈 계획인데요. 다녀 온 곳 추천 해주세요. 오늘 소개할 곳은 일전에 다녀왔던 충남 보령 천북면 쪽 여행지를 주로 소개합니다. 보령은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가 상당히 많습니다. 서해바다를 끼고 있어 서해안 드라이브 코스로도 좋습니니다. 보령에서 홍성 가는 쪽 보령 천북면 여행지입니다. 충남 여행 서해안 드라이브 코스 추천 보령 카페 천북굴단지 바다뷰. 오션뷰-파인트리(디저트 카페) 보령 풀빌라 펜션-파인트리 오션뷰, 바다뷰(수영장) 천북 굴단지 맛집-까치네굴수산 보령 카페- 보령 우유창고(디저트 카페) 보령 체험여행-농업회사법인 우유창고-아이들과 체험 가능 * 댓글 상세한 여행코스 안내는 링크를 눌러 확인하세요. * * 생생한 영상으로도 감상하세요. * #보령여행 #보령가볼만한곳 #천북굴단지 #보령우유창고 #충남여행 #서해안여행 #서해안드라이브 #충남드라이브 #서해안드라이브코스 #충남드라이브코스 #보령우유창고 #천북굴단지 #보령풀빌라 #파인트리풀빌라 #보령풀빌라펜션 #보령카페 #천북굴단지맛집 #서해안풀빌라 #국내여행지추천 #국내가족여행 #국내가족여행지추천
마블 '아이언맨' 슈트 벗고 동물과 말하는 의사 '닥터 두리틀'로 돌아오는 로다주
원문글 : http://www.animalplanet.co.kr/news/?artNo=3880 사진 : 유니버셜픽쳐 마블 슈퍼 히어로 '아이언맨'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동물들과 말하는 특별한 능력을 지닌 '닥터 두리틀'로 극장가에 돌아옵니다. 수입·배급사인 유니버셜픽쳐스에 따르면 '아이언맨' 슈트를 벗고 동물들과 말하는 의사로 돌아오는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 주연 판타지 어드벤처 영화 '닥터 두리틀'이 내년 1월 개봉된다고 밝혔는데요. 제작비만 현재 1억 7,500만달러(한화 약 2,075억원)가 들어간 영화 '닥터 두리틀'은 미국의 유명한 TV 시리즈이자 1998년 영화화됐던 작품으로 알려졌습니다. 영화는 우연히 동물의 말을 알아듣게 된 두리틀 박사의 모험을 그렸는데요. 사진 : youtube_@Universal Pictures 로버트 다우니 주니어가 마블 영화가 아닌 다른 영화에 처음으로 출연하는 영화이자 '어벤져스: 엔드게임' 이후 새로운 도전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유니버셜픽쳐스 영화 '닥더 두리틀'은 동물과 말할 수 있는 두리틀 의사가 아내와 사별한지 7년이 지난 뒤 심각한 병을 앓고 있는 빅토리아 여왕(제시 버클리)을 위한 치료법을 찾기 위해 미지의 섬으로 여행을 떠나면서 벌어지는 모험담을 그렸죠. 두리틀과 함께 여행을 떠나는 동물은 고릴라 치치(라미말렉), 앵무새 폴리네시아(엠마 톰슨) 같은 동물들과 여행을 떠나게 되는데요. 과연 이들 앞에는 무슨 일이 펼쳐질까요? 영화 '닥터 두리틀'에 대한 궁금한 모든 것은 내년 1월 극장가에서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콘텐츠 더보기